•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5271-25280 / 30,1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LPGA "고참들도 있다"…세리.희원 선두권

      '박세리 키즈'의 잇따른 승전보에 자극을 받았을까. 박세리(31)가 모처럼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대회에서 선두권에 나섰다. 박세리는 15일(한국시간) 캐나다 오타와 오타와헌트골프장(파72.6천510야드)에서 열린 LPGA 투어 CN캐나다여자오픈 1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때리는 선전을 펼쳤다. 66타를 친 1위 로레나 오초아(멕시코), 67타를 적어낸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에 이어 공동 3위에 오른 박세리는 2년만에 우승과 함께 ...

      연합뉴스 | 2008.08.15 00:00

    • [유럽여자골프] 양희영, 시즌 2승

      유럽여자프로골프(LET)에서 활약하고 있는 양희영(19.삼성전자)이 시즌 두번째 우승을 거뒀다. 양희영은 11일(한국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프뢰사커골프장(파72)에서 열린 스칸디나비안TPC 최종 라운드에서 9언더파 63타를 뿜어내 ... 우승이었다. 영희영은 또 전날 요르트와 블롬퀴스트가 세웠던 코스레코드(64타)를 하루 만에 갈아치웠다. 지난 6월 독일여자오픈에서 프로 데뷔 이후 첫 우승을 안았던 양희영은 2개월만에 시즌 두번째 우승을 올리며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최강자로 ...

      연합뉴스 | 2008.08.11 00:00

    • 소렌스탐대회서 19세 양희영 우승

      양희영(19·삼성전자)이 아니카 소렌스탐이 주최한 유럽여자프로골프스칸디나비안TPC(총상금 20만유로)에서 시즌 두 번째 우승을 거뒀다. 양희영은 11일(한국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프뢰사커GC(파72)에서 열린 대회 3라운드에서 ... 우승이었다. 양희영은 또 전날 요르트와 블롬퀴스트가 세운 코스레코드(64타)를 하루 만에 갈아치웠다. 지난 6월 독일여자오픈에서 프로 데뷔 이후 첫 우승을 안았던 양희영은 2개월 만에 시즌 두 번째 우승을 올리며 유럽여자프로골프투어 최강자로 ...

      한국경제 | 2008.08.11 00:00 | 한은구

    • thumbnail
      [시론] 또 하나의 금메달 'SAMICK'

      ... 한국은 베이징 올림픽에서 선전하는 우리 선수들을 향한 전 국민의 환호 소리가 폭염보다 더 뜨거웠다. 아침에 수영에서 한국 최초로 박태환 선수가 금메달을 획득한 데 이어 저녁에 여자 양궁팀이 비바람과 중국인들의 일방적 응원을 극복하고 6회 ... 운동의 저변확대를 위한 좀더 대대적인 인프라 구축이 있어야 한다. 10여년 전만 해도 우리 모두에게 생소했던 프로골프에서 박세리 선수가 혜성처럼 세계 스타로 부각됐다. 당시 그를 지켜보면서 영감을 받은 수많은 어린 한국 소녀들,이른바 ...

      한국경제 | 2008.08.11 00:00 | 홍성호

    • thumbnail
      [기획] 골프 선수 '신지애' 성공 스토리

      "단칸방에 네식구가 살면서도 나는 죽기살기로 운동을 했다" 브리티시 여자오픈 우승…'박세리 키즈' 선두주자 입증 올 상반기 국내 여자골프 주요기록을 분석한 자료를 보면 신지애는 그린 적중률 1위(80.30%),평균 드라이버샷 ... 기술적으로는 정확하면서 멀리 치니까 좋은 성적을 내는 셈이다. 신지애는 2006년 시즌 평균 69.72타를 쳐 국내 여자프로골프 사상 최초로 60대 타수를 달성한 바 있다. 박세리의 경우 국내에서 가장 잘 친 스코어가 70.79타였고 ...

      한국경제 | 2008.08.08 17:09 | 한은구

    • 신지애 세계랭킹 6위로

      미국 LPGA투어 브리티시여자오픈을 제패한 신지애(20·하이마트)가 여자프로골프 세계랭킹 6위로 올라섰다. 7일 발표된 주간 세계여자랭킹에 따르면 지난주 10위였던 신지애는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에 따른 랭킹 포인트가 추가되면서 6위로 뛰어 올랐다. 신지애는 한국여자오픈 우승 직후인 5월에도 6위까지 올랐지만 점차 하락해 브리티시여자오픈 출전 때는 10위였다. 8위였던 이선화(22·CJ)와 9위를 달렸던 장정(28·기업은행)이 1계단씩 떨어져 9위와 ...

      한국경제 | 2008.08.07 00:00 | 한은구

    • 브리티시오픈 제패 신지애 세계 6위로 도약

      브리티시여자오픈을 제패한 신지애(20.하이마트)가 여자프로골프 세계랭킹 6위로 올라섰다. 7일 발표된 주간 세계여자랭킹에 따르면 지난 주 10위였던 신지애는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에 따른 랭킹 포인트가 추가되면서 6위로 뛰어 올랐다. 신지애는 한국여자오픈 우승 직후인 5월에도 6위까지 올랐지만 점차 하락, 브리티시여자오픈에 출전할 때는 10위였다. 8위였던 이선화(22. CJ)와 9위를 달렸던 장정(28.기업은행)이 1계단씩 떨어져 9위와 10위가 ...

      연합뉴스 | 2008.08.07 00:00

    • [시니어여자골프] 박성자, 상금왕 2연패 확정

      시니어여자프로골프의 최강자 박성자(43)가 상금왕 2연패를 굳혔다. 박성자는 5일 강원도 원주 센추리21골프장(파72)에서 열린 강산배 한국여자프로골프 시니어투어 4차대회 최종 라운드에서 4언더파 68타를 쳐 2라운드 합계 5언더파 139타로 우승했다. 1차 대회에 이어 시즌 2승째를 올린 박성자는 우승 상금 720만원을 보태 시즌 상금이 2천180만원으로 늘어났다. 1개 대회를 남긴 박성자는 1천271만원인 상금랭킹 2위 심의영(48)을 900만원이나 ...

      연합뉴스 | 2008.08.05 00:00

    • AP "한국이 아시아여성 골프 파워 선도"

      "한국이 아시아 여성들의 골프 파워를 선도하고 있다" 미국 AP 통신이 3일 끝난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브리티시오픈에서 신지애를 필두로 톱 5를 포함, 20위권 안에 15명의 아시안이 포진한 사실을 지적하며 송고한 기사 제목이다. 골프계에 부는 아시아 우먼 파워의 바람이 거센 가운데 특히 한국 선수들의 활약이 눈부시다는 것. 안니카 소렌스탐(스웨덴)의 마지막 메이저대회라는 딱지가 붙었던 브리티시오픈이 20세 한국인 여성 신지애의 우승으로 ...

      연합뉴스 | 2008.08.05 00:00

    • thumbnail
      '금의환향' 신지애 "내년에는 미국 무대에서!"

      "올해까지는 국내 투어에 충실한 뒤 내년에 미국 무대로 나서겠다" 한국여자프로골프에서 3년째 정상을 지키고 있는 신지애(20.하이마트)가 브리티시여자오픈 우승 트로피를 가슴에 안고 5일 오후 인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한국 선수로는 세 번째로 브리티시여자오픈 정상에 오른 신지애는 이날 가족과 팬, 취재진들의 카메라 플래시 세례를 받으며 입국장을 나섰다. 신지애는 입국장에서 가진 인터뷰에서 "우승했다는 실감이 나지 않았는데 이렇게 많은 분들이 ...

      연합뉴스 | 2008.08.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