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4711-334720 / 520,43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인 남편이 저지른 미국판 '강서구 살인사건'

    (이수빈 지식사회부 기자) 미국 위스콘신주에 살고 있는 20대 한국계 남성이 미국인 아내를 살해해 현지 사회가 충격에 빠졌습니다. 결혼 2년만에 벌어진 비극입니다. 이 남성은 사건 발생 전에도 아내를 때려 폭행 혐의로 피해자 접근금지 ... 가장 위험한 곳은 자신의 집이라는 내용의 보고서를 지난 25일 발표했습니다. 보고서에서 UNODC는 전세계에서 1시간마다 여성 6명이 남편, 가족 등 지인의 손에 죽는다고 지적했습니다. 국내에서도 살해사건 5건 중 1건은 남편이 ...

    모바일한경 | 2018.12.10 09:12 | 이수빈

  • 코스피, 미국발 악재에 하락…2050대 후퇴

    ... 미국 증시가 미중 무역협상 불확실성과 미국의 경기둔화 우려에 큰 폭으로 하락한 영향으로 풀이된다. 지난 7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30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2.24% 내렸고,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도 ...5%), 셀트리온(-1.63%), LG화학(-0.57%), 현대차(-1.35%) 등 대부분이 하락세다. 같은 시간 코스닥지수는 전장보다 8.10포인트(1.18%) 내린 677.23을 나타냈다. 지수는 9.80포인트(1.43%) ...

    한국경제 | 2018.12.10 09:08 | YONHAP

  • thumbnail
    IMF총재 "美-中 갈등 고조되면 투자·고용창출 타격"

    미국과 중국의 통상갈등 고조에 따른 글로벌 경제의 출혈을 우려하는 경고가 다시 나왔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9일(현지시간) 미국 CBS방송의 인기 프로그램 `페이스 더 네이션`에 출연해 세계 경제 1, 2위의 대립으로 경제 심리가 위축될 것이라며 이 같은 견해를 밝혔다. 라가르드 총재는 "무역은 훼손되거나 위협을 받으면 경제성장에 악영향을 끼친다"고 지적했다. 그는 "투자하는 산업, 일자리를 창출하는 산업에 있는 사람들이 ...

    한국경제TV | 2018.12.10 09:08

  • thumbnail
    IMF총재 "미중갈등 고조되면 투자·고용창출 타격받는다"

    ... 우려 "가까운 미래 불황 조짐 없으나 악재 될 가능성은 진실" 미국과 중국의 통상갈등 고조에 따른 글로벌 경제의 출혈을 우려하는 경고가 다시 나왔다.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9일(현지시간) 미국 CBS방송의 인기 프로그램 '페이스 더 네이션'에 출연해 세계 경제 1, 2위의 대립으로 경제 심리가 위축될 것이라며 이 같은 견해를 밝혔다. 라가르드 총재는 "무역은 훼손되거나 위협을 받으면 경제성장에 ...

    한국경제 | 2018.12.10 09:03 | YONHAP

  • thumbnail
    화웨이 CFO "美 제기한 혐의에 결백…고혈압으로 보석 필요"

    ... 캐나다에서 체포된 멍완저우(孟晩舟·46) 화웨이 최고재무책임자(CFO)가 미국 수사당국이 제기한 혐의에 대해 결백을 주장하고 건강상 문제를 이유로 심리 기간 보석을 요청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멍 CFO는 9일(현지시간) 공개된 법정 진술서에서 "제기된 혐의에 결백하다"며 "미국 신병 인도에 맞서기 위해 밴쿠버에 체류하고자 하며 인도된다면 미국에서 혐의에 맞서 싸우겠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고혈압으로 구금 ...

    한국경제 | 2018.12.10 08:59 | YONHAP

  • thumbnail
    우스트히즌, 유러피언투어 남아공오픈 우승…장이근 7위

    루이 우스트히즌(남아프리카공화국)이 유러피언투어 남아프리카공화국오픈 우승을 차지했다. 우스트히즌은 9일(현지시간) 남아공 요하네스버그의 랜드파크 골프클럽(파71·7천506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5개, 보기 3개로 4언더파 67타를 쳤다. 최종합계 18언더파 266타를 기록한 우스트히즌은 2위 로맹 랑가스케(프랑스)를 6타 차로 여유 있게 따돌리고 우승 상금 17만4천417 유로(약 2억2천만원)의 ...

    한국경제 | 2018.12.10 08:59 | YONHAP

  • thumbnail
    '36세 백악관 비서실장' 불발…강경 메도스 의원 등 하마평

    ... 결정" 당초 거론된 에이어스 "연말 떠난다"…트럼프 재선 캠페인 외곽지원 할 듯 물러나는 존 켈리 미국 백악관 비서실장의 후임으로 유력시돼온 마이크 펜스 부통령 비서실장 닉 에이어스의 인선이 9일(현지시간) 막판에 불발됐다. 이에 따라 차기 비서실장 인선이 일단 원점으로 돌아가 공화당 강경그룹을 이끄는 마크 메도스(노스캐롤라이나) 하원의원과 믹 멀베이니 백악관 예산국장 등이 하마평에 오르고 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들은 트럼프 캠페인의 ...

    한국경제 | 2018.12.10 08:55 | YONHAP

  • thumbnail
    WSJ "北-우간다 '군사훈련·무기거래·의사파견' 제재위반 지속"

    북한과 군사·경제적 관계를 모두 끊었다고 밝혀온 우간다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제재를 위반하는 대북 거래를 지속하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9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신문이 전한 우간다와 북한 간 교류·협력에는 북한에 의한 무기 판매, 군사교육, 의사를 비롯한 인력파견 등이 망라됐다. 북한이 이를 통해 외화벌이를 지속하고 있다는 것이다. WSJ은 우간다의 주요 공군기지 가운데 한 곳에서 북한 특수부대 요원들이 ...

    한국경제 | 2018.12.10 08:54 | YONHAP

  • thumbnail
    [주용석의 워싱턴인사이드]백악관 비서실장 고사한 36세 닉 에이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차기 비서실장이 유력시됐던 닉 에이어스(36)가 9일(현지시간) “연말에 백악관을 떠날 것”이라고 정권 2인자 자리인 백악관 비서실장직 고사 의사를 밝혔다. 에이어스는 현재 마이크 펜스 부통령의 비서실장이다. 에이어스는 이날 트위터를 통해 “백악관에서 국가를 위해 봉사할 수 있는 영예를 준데 대해 트럼프 대통령과 펜스 부통령, 위대한 동료들에게 감사한다”고 밝혔다. 이어 “나는 ...

    한국경제 | 2018.12.10 08:15 | 주용석

  • thumbnail
    美백악관 "트럼프, `화웨이 사태` 사전에 몰랐다"

    미국 백악관은 9일(현지시간)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 창업자의 딸이자 최고재무책임자(CFO)인 멍완저우(孟晩舟) 부회장이 미국의 요청으로 캐나다에서 체포된 것과 관련,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사전에 이를 인지하지 못했다고 거듭 주장하며 선긋기를 이어갔다.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이 만나 `무역 휴전`을 선언한 지난 1일 공교롭게 이뤄진 멍 부회장 체포를 두고 미중 관계 재냉각 조짐 등 후폭풍이 커지는 가운데 불 끄기를 하려는 ...

    한국경제TV | 2018.12.10 08: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