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9521-339530 / 544,5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항생제 장기간 복용, 대장암 발병 위험 높인다" <美·英 공동연구팀>

      ... 명의 진료 기록을 장기간 추적 관찰한 것이다. 이번 연구는 미국 존스홉킨스대 의대와 영국 이스트앵글리아대 의대의 과학자들이 공동으로 진행했고, 보고서( 링크 )는 영국 위장병 학회가 발행하는 학술지 `거트(Gut)`에 20일(현지시간) 게재됐다. 교신 저자는 존스홉킨스대 의대의 신시아 시어스 전염병학 교수가 맡았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10년 한해 전 세계에서 사용된 항생제는 모두 700억 회 복용분으로 추정된다. 항생제 사용량은 2000~2010년 10년간 ...

      한국경제TV | 2019.08.22 22:28

    • thumbnail
      美국방부 "한일, 이견 신속한 해소 희망…정보공유는 안보 핵심"

      "한미일 협력할 때 동북아는 더 안전" 미국 국방부는 22일(현지시간) 한국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과 관련해 한일 양국이 조기에 이견을 해소하길 희망한다는 입장을 밝혔다고 로이터통신이 보도했다. 데이비드 이스트번 미 국방부 대변인은 로이터에 "한일 양국이 이견 해소를 위해 함께 협력하길 권장한다"며 "양국이 신속하게 이를 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스트번 대변인은 "미국와 일본, ...

      한국경제 | 2019.08.22 22:12 | YONHAP

    • thumbnail
      불가리아 공항·언론매체에 폭파 협박 이메일

      불가리아 주요 공항과 언론사에 폭파 협박 이메일이 날아들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AP통신에 따르면 불가리아 경찰은 22일(현지시간) 수도 소피아와 프로브디프, 바르나, 부르가스 공항과 불가리아 국영 TV, 최대 일간인 '24시간'의 사무실을 수색했다. 이에 앞서 이들 공항과 언론 매체는 익명의 폭파 협박 이메일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수색 결과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협박범은 해당 기관의 업무를 방해하려 한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19.08.22 22:10 | YONHAP

    • thumbnail
      신임 주러 중국 대사 "북미 실무협상 조속한 재개 지지"

      타스 통신과 인터뷰…"미·러간 핵군축 협상에 참여할 생각 없어" 중국은 한반도 비핵화 협상 재개와 제3차 북미 정상회담개최를 위한 미국과 북한 간의 조속한 실무협상 성사를 지지한다고 신임 러시아 주재 중국 대사가 22일(현지시간) 밝혔다. 지난 10일 모스크바에 부임한 장한후이(張漢暉) 신임 중국 대사는 이날 러시아 타스 통신과의 인터뷰에서 "중국 측은 한반도의 비핵화를 일관되게 지지하며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지키려 하고 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

      한국경제 | 2019.08.22 22:09 | YONHAP

    • thumbnail
      美 지난주 실업수당 20만9천건…1만2천건↓

      미국 노동부는 지난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0만9천건으로 전주보다 1만2천건 줄었다고 22일(현지시간) 밝혔다. 4주 만의 최저치이며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21만6천건)를 밑돌았다.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줄었다는 것은 그만큼 고용 사정이 좋아졌다는 의미다. 미국의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역사적으로 낮은 수준이다. 4주 평균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500건 증가한 21만4천500건을 기록했다. 미 노동부는 2주 전 실업수당 ...

      한국경제 | 2019.08.22 22:08 | YONHAP

    • thumbnail
      마크롱·존슨, 파리서 브렉시트 정상회담…팽팽한 평행선

      ... 브렉시트 해법을 위한 대화에 나서기로 합의했다.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과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22일(현지시간) 프랑스 대통령궁인 파리 엘리제궁에서 단독 정상회담을 하고 브렉시트 문제를 집중적으로 논의했다. 그러나 두 정상은 ... 탈퇴 합의의 재협상을 요구하는 존슨 총리의 입장과는 평행선을 달렸다. 마크롱은 아울러 "새 탈퇴 합의를 하기에는 시간이 없다. 영국의 운명은 존슨 총리의 손에 달렸다"면서 "노딜 브렉시트는 유럽연합이 바라는 시나리오는 아니지만 그런 ...

      한국경제 | 2019.08.22 22:06 | YONHAP

    • thumbnail
      강론 중 단상 올라 활보한 소녀…교황, 웃으며 "그대로 둡시다"

      ... 천진난만한 모습에 좌중 웃음바다 교황 "고통 겪는 사람 볼 때 항상 기도해야" 당부 프란치스코 교황이 일반 신자들에게 엄숙하게 강론하는 와중에 어린 소녀가 단상에 올라와 천진난만하게 뛰어놀아 좌중에 큰 웃음을 선사했다. 21일(현지시간) 일간 라 스탐파에 따르면 이날 바티칸 성베드로 성당의 바오로 6세 홀에서 열린 수요 일반알현에서 '러브'라는 글자가 새겨진 분홍색 티셔츠를 입은 어린 소녀가 교황이 자리한 단상에 올라왔다. 불치의 병을 앓고 있다는 이 소녀는 마치 ...

      한국경제 | 2019.08.22 22:04 | YONHAP

    • thumbnail
      "남편의 과도한 사랑에 숨 막혀"…UAE서 아내 이혼청구

      아랍에미리트(UAE)에 사는 한 여성이 자신을 향한 남편의 과도한 사랑을 이유로 법원에 이혼을 청구했다고 현지 일간 알칼리즈 타임스가 2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랍계인 이 여성은 법정에 출석해 남편이 가사를 도울 뿐 아니라 자신에게 한 번도 소리를 지르거나 거절한 적도 없다면서 "그의 극단적인 사랑과 애착에 숨이 막힌다"라고 이혼 청구 이유를 밝혔다. 이 여성은 또 "남편은 나에게 묻지도 않고 청소와 요리를 한다"라며 "그는 ...

      한국경제 | 2019.08.22 21:44 | YONHAP

    • thumbnail
      마크롱, 이란에 제재완화 보상책 제안…"G7 회담 전 만날 것"

      ... 이란이 "진지한 대화를 고대한다"고 화답했다. 마크롱은 이번 주말 자국에서 열리는 G7(주요 7개국) 정상회담을 앞두고 이란 핵문제 해법을 논의하고자 이란 외무장관과 파리에서 회동하기로 했다. 마크롱 대통령은 지난 21일(이하 현지시간) 파리의 엘리제궁 출입기자단과 가진 간담회에서 "G7 회의 시작 전에 이란 사람들과 만나 아이디어들을 제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마크롱은 "내가 이란에 기대하는 것은 JCPOA(2015년 이란 핵 합의)에 이란이 그대로 남아있는 것, ...

      한국경제 | 2019.08.22 21:24 | YONHAP

    • thumbnail
      스위스 인권운동가, 망명 신청자 입국 돕다 벌금형

      스위스 입국이 거부된 아프가니스탄 출신의 망명 신청자를 다시 입국시키려던 인권 운동가가 항소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받았다고 현지 뉴스 통신사 키스톤-SDA가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구호 단체 '국경 없는 연대'(Solidarite sans frontiers)의 안니 란츠(73) 전 대표는 스위스 당국으로부터 입국을 거부당하고 이탈리아에 있던 아프가니스탄 출신의 망명 신청자가 재입국하는 데 도움을 줬다. 그러나 검찰은 란츠가 망명 ...

      한국경제 | 2019.08.22 21:1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