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39541-339550 / 518,5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EU와 협상 두 달 앞두고… '노딜 브렉시트' 놓고 英 정부-의회 대립 심화

    유럽연합(EU)과의 협상을 두 달여 앞두고 ‘노딜(no deal) 브렉시트’를 둘러싼 영국 정부와 의회의 내부 갈등이 심화하고 있다. 필립 헤먼드 재무장관은 23일(현지시간) 재무부 홈페이지를 통해 “노딜 브렉시트가 영국 경제에 큰 충격을 줄 것”이라는 내용의 편지를 니키 모건 하원 재무위원장에게 보냈다. 노딜 브렉시트는 영국이 EU와 합의 없이 EU를 탈퇴하는 것을 말한다. 영국은 오는 10월 EU와 ...

    한국경제 | 2018.08.25 01:03 | 김형규

  • thumbnail
    해리 왕자 커플이 탄 재규어 E-타입 전기차 내년 판매

    ...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결혼피로연 때 탔던 재규어 E-타입 전기차가 내년 여름부터 공식 판매된다. 24일(현지 시간) 스카이뉴스 등에 따르면 재규어는 E-타입 전기차 버전인 'E-타입 제로'의 생산을 개시키로 했다고 밝혔다. ... 전기모터와 배터리, 각종 첨단 장비를 적용해 새롭게 탄생한 전기차다. 40kWh 배터리를 탑재했으며, 충전에는 6∼7시간이 걸린다. 한편, E-타입 제로는 지난 5월 해리 왕자가 결혼피로연 당시 마클 왕자비를 태우면서 세간의 주목을 ...

    오토타임즈 | 2018.08.24 21:48

  • thumbnail
    英 해리왕자가 탔던 재규어, 내년 공식 판매…가격 얼마?

    ... 왕자와 메건 마클 왕자비가 결혼피로연 때 탔던 재규어 E-타입 전기차가 내년 여름부터 공식 판매된다. 24일(현지시간) 스카이 뉴스 등에 따르면 재규어랜드로버(JLR)는 `재규어 E-타입` 전기차 버전인 `E-타입 제로`의 생산을 ... 배터리, 각종 첨단장비를 들여 새롭게 탄생한 전기차다. 40킬로와트시(kWh) 배터리를 탑재했는데, 충전에는 6∼7시간이 걸린다. `E-타입 제로`는 지난 5월 해리 왕자가 결혼피로연 당시 마클 왕자비를 태우면서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

    한국경제TV | 2018.08.24 20:40

  • thumbnail
    독일 브란덴부르크 주 대형산불…피해 면적 축구장 400개 크기

    베를린 인근에서 산불이 발생해 3개 마을주민들이 대피했다고 24일(현지시간) 현지언론이 전했다. 당국은 전날 베를린 인근 남서부 지역에서 불이 번지자 브란덴부르크 주(州)의 클라우스도르프 등 인근 3개 마을에 500여 명의 주민을 상대로 대피 명령을 내렸다. 당국은 신분증과 의약품 같은 물품만 챙기고 긴급히 대비하라고 확성기로 주민들에게 알렸다. 불이 번진 면적은 축구장 400개 크기에 달한다. 더구나 화재 현장 지역은 2차 세계대전 당시 ...

    한국경제TV | 2018.08.24 19:13

  • thumbnail
    평범한 초상화 속 인물, 알고보니 `나폴레옹 매제`…伊정부 `비상`

    이탈리아 정부가 초상화 한 점의 해외 판매를 허가했다가 작품 속 주인공이 나폴레옹 1세의 매제인 것을 파악하고 뒤늦게 제동을 걸고 나섰다. 23일(현지시간) 영국의 문화예술 분야 월간지 `아트 뉴스페이퍼(The Art Newspaper)`와 뉴욕타임스에 따르면 미국 뉴욕에 있는 미술관 프릭컬렉션이 이탈리아 밀라노의 `로빌런트+보에나 갤러리`로부터 이 작품을 사들인다고 발표한 것은 지난해 12월이다. 발표 당시 저명한 프릭컬렉션이 1991년 이후 ...

    한국경제TV | 2018.08.24 18:19

  • thumbnail
    하와이에 대형 허리케인 '레인' 곧 상륙…홍수·산사태 잇따라

    ... 구조대는 홍수 위험에 놓인 주택에서 캘리포니아에서 온 관광객 5명을 구출하기도 했다. 하와이 지역이 23일(현지시간) 대형 허리케인 '레인(Lane)'의 직접 영향권에 들어가면서 폭우가 쏟아지면서 산사태와 홍수가 이어지고 ... 국립기상청(NWS)은 이번 허리케인으로 최대 750㎜ 이상의 폭우가 내릴 수 있다고 경고했다. 전날 밤부터 이날 오후까지 24시간 사이 하와이섬에는 500㎜ 안팎의 폭우가 쏟아졌다. 앞으로 4~5일 동안 추가로 수백㎜의 비가 더 올 것으로 예상됐다. ...

    한국경제 | 2018.08.24 18:18 | YONHAP

  • 뇌물 덜미 잡힌 MS, 6개국 공무원과 뒷거래

    미국 법무부와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마이크로소프트(MS)가 헝가리에서 현지 공무원에게 뇌물을 제공한 혐의를 포착해 조사 중이라고 월스트리트저널(WSJ)이 23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신문에 따르면 MS는 2013~2014년 ... 싼값에 넘긴 뒤 이를 다시 정상가로 정부기관에 재판매하는 편법을 썼다. MS는 중간 판매업자가 챙긴 차익의 일부를 현지 정부기관 공무원에게 뒷돈(리베이트)으로 제공했다. 미 해외부패방지법(FCPA)은 기업이 외국에서 계약을 수주하거나 ...

    한국경제 | 2018.08.24 17:40 | 김형규

  • 또 깨진 美·中 협상… 2000억弗 관세폭탄 터지나

    ... 위해 미국 워싱턴DC에서 지난 22~23일 열린 네 번째 협상에서도 돌파구를 찾지 못했다. 확전과 휴전의 분수령으로 여겨졌던 이번 협상도 결렬되면서 양국 통상갈등이 더 악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린지 월터스 미 백악관 대변인은 23일(현지시간) 협상 종료 후 성명을 통해 “양국은 미 통상법 301조 보고서가 확인한 중국 내 구조적 이슈를 포함해 공정성과 균형, 상호성을 어떻게 확보할지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구조적 이슈란 중국의 지식재산권 침해와 ...

    한국경제 | 2018.08.24 17:40 | 주용석

  • 美 장·단기 금리差 11년來 최소… 경기침체 신호?

    ... 국채의 금리 차이가 11년 만에 최소로 줄어들면서 미국 내 경기 논란이 커지고 있다. 10년물 장기 국채와 2년물 단기 국채의 금리 간극이 좁혀지다가 역전되면 1~2년 내에 경기 침체로 이어진 적이 많았다는 이유에서다. 23일(현지시간) 뉴욕 채권시장에서 10년물 국채 수익률은 0.2bp(베이시스포인트·1bp=0.01%포인트) 내린 연 2.821%로 마감됐다. 지난 5월29일 이후 최저치다. 반면 미 중앙은행(Fed)의 통화 정책에 민감한 2년물 국채 ...

    한국경제 | 2018.08.24 17:39 | 김현석

  • NASA 찾은 펜스 “달에 사람 살게 하겠다”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이 23일(현지시간) 텍사스주 휴스턴에 있는 미 항공우주국(NASA) 존슨우주센터를 방문해 훈련 중인 우주인들을 격려하고 있다. 펜스 부통령은 “2020년까지 우주군을 창설하고 2024년까지 달 궤도를 도는 우주 정거장을 건설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달과 그 주위에 영구적으로 사람이 살게 하겠다”고 말했다. AP연합뉴스

    한국경제 | 2018.08.24 1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