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91931-391940 / 529,52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박 대통령, 링거맞고 고군분투

    ... 링거 주사액을 맞으면서 정상외교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안종범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은 4일 파리 현지 브리핑에서 “박 대통령께서 링거로 버티며 고군분투하고 계시다”면서 “새로 임명된 ... 3개국을 국빈방문하고 지난 1일 파리에 도착했다. 지난 3일 저녁 프랑수아 올랑드 대통령이 주최한 국빈만찬은 당초 1시간 예정돼 있었으나 올랑드 대통령이 만찬 참석자들을 일일히 소개하면서 만찬 시간이 2시간 30분으로 길어졌다. 파리=장진모 ...

    한국경제 | 2016.06.04 16:14 | 장진모

  • '복싱의 전설' 무하마드 알리, 파킨슨병 투병 끝에 사망...향년 74세

    '복싱의 전설' 무하마드 알리가 향년 74세의 나이로 사망했다.20세기 최고의 복서로 평가받은 미국의 무하마드 알리가 3일(현지시간) 미국의 병원에서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별세했다.그의 대변인 밥 거닐은 이날 성명을 통해 "알리가 32년 동안 파킨슨병을 앓은 끝에 사망했다"고 밝혔다.3일(현지시각) AFP통신 등 현지 언론들은 은퇴 3년 만인 지난 1984년부터 파킨슨병 진단을 받고 투병해온 알리가 최근 호흡기 질환으로 입원한 병세가 나빠져 생명보조 ...

    한국경제TV | 2016.06.04 15:49

  • thumbnail
    '나비처럼 날아서 벌처럼 쏘다' 복싱 전설 무하마드 알리 별세

    ...~1970년대 풍미한 최고의 복서 은퇴후 1984년 파킨슨병 진단받고 32년간 투병 인종차별에 저항한 복서, 로마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영원한 헤비급 챔피언. 20세기 최고의 복서로 평가받은 미국의 무하마드 알리가 3일(현지시간) 미국의 병원에서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7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그의 대변인 밥 거닐은 이날 성명을 통해 "알리가 32년 동안 파킨슨병을 앓은 끝에 사망했다"고 밝혔다. 알리는 애리조나 주 피닉스의 한 ...

    연합뉴스 | 2016.06.04 15:10

  • '올림픽 해도 되나' WHO, 지카 바이러스 위험성 평가

    세계보건기구(WHO)가 오는 8월 열릴 예정인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에 지카 바이러스가 미칠 위험성을 평가한다고 AP통신과 영국 BBC방송 등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마거릿 챈 WHO 사무총장은 진 섀힌 미국 상원의원에게 보낸 서한에서 "WHO는 선수와 관람객 50만여명이 참석할 리우 올림픽에 지카 바이러스가 미칠 위험 요인을 평가하기 위해 과학자를 브라질에 파견했다"고 전했다. 챈 사무총장은 "국제사회 우려를 고려해 ...

    연합뉴스 | 2016.06.04 15:09

  • 홍수에 파리 명소 줄줄이 휴관, 예술품 25만점·대통령 대피 준비`비상;

    ... 홍수에 대비해 대통령 집무실을 비롯한 주요 시설을 안전한 곳으로 옮기는 계획을 마련한 것으로 알려졌다.한편, 지난 3일 통상 1∼2m인 센 강 수위는 5∼6m에 이르러 35년 만에 가장 높아진 가운데 센 강 물높이는 4일 오전(현지시간) 최고치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디지털뉴스팀]한국경제TV 핫뉴스ㆍ20대 섬마을 여교사, 학부모 등 3명에 성폭행…남자친구 올린 글 보니ㆍ김일곤 무기징역, "차라리 사형 달라" 법정 소란…끝까지 반성 없나ㆍ송혜교·유아인, ...

    한국경제TV | 2016.06.04 14:43

  • thumbnail
    홍수에 파리 명소 줄줄이 휴관, 센강 범람에 대통령도 대피 준비

    홍수에 파리 명소들이 줄줄이 휴관하고 있다. 지난 3일 통상 1∼2m인 센 강 수위는 5∼6m에 이르러 35년 만에 가장 높아진 가운데 센 강 물높이는 4일 오전(현지시간) 최고치에 도달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최근 프랑스 파리를 강타한 홍수로 센 강이 범람해 강물이 도로로 흘러넘치자 루브르 박물관, 오르세 박물관, 그랑팔레, 국립 도서관 등 파리 명소들이 줄줄이 문을 닫고 있다. '모나리자'를 비롯해 수많은 명작이 있는 루브르 박물관에서는 ...

    스타엔 | 2016.06.04 14:13

  • 미국 '전설의 복서' 무하마드 알리 향년 74세로 사망

    미국 '전설의 복서' 무하마드 알리(74)가 3일(현지시간) 숨졌다. 이날 AFP통신 등에 따르면 알리는 생명보조 장치에 의존해 병상에서 가족들이 지키고 있는 가운데 숨을 거뒀다. 알리는 은퇴 3년 만인 1984년 파킨슨병 진단을 받고 30여년간 투병했으며, 전날 애리조나 주 의료기관에서 호흡기 치료를 받고 있다는 소식을 전한 바 있다. 알리는 최근 수년간 수차례 병원신세를 졌으며 2014년 12월에는 폐렴으로, 지난해 1월에는 ...

    연합뉴스 | 2016.06.04 13:29

  • thumbnail
    한미 국방 "대북제재 이행 긴밀 협력"…韓 "사드 언급 없어"

    ... 언급되지 않았다고 국방부 관계자는 전했다. 미국이 중국에 대한 압박 차원에서 사드 배치 문제에 속도를 내는 것 아니냐는 일각의 지적을 의식해 이 문제를 거론하지 않았다는 분석도 나온다. 애 슈턴 카터 미국 국방장관은 2일(현지시간) 아시아안보회의 참석차 싱가포르로 향하는 전용기 안에서 기자들에게 한민구 장관과 만나 사드 배치 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라고 밝혔으나, 우리 국방부가 이를 즉각 부인하는 등 혼선이 초래되기도 했다. 한미 국방장관의 이날 싱가포르 회담은 작년 ...

    연합뉴스 | 2016.06.04 12:34

  • "제재 대상 北선박, 日 입항 확인"…정부는 부인

    ... 입항했다는 보도와 관련, 우리 정부는 일본 정부를 통해 확인한 결과라며 이를 부인했다. 미국의소리(VOA) 방송은 선박의 실시간 위치 정보를 알려주는 민간 웹사이트 '마린 트래픽' 지도를 확인한 결과, 유엔 안보리 결의 2270호에 따라 회원국 입항이 금지된 북한 선박 '룡림(RYONG RIM)호'가 3일 오전 11시 12분(현지시간) 일본 규슈(九州)섬 동부에 있는 쓰쿠미 항구에 공식 입항했다고 4일 전했다. 방송에 따르면 안보리는 북한의...

    연합뉴스 | 2016.06.04 12:04

  • 朴대통령, 내일 귀국…阿·佛과 북핵공조·경제협력 강화

    ... 경제·문화외교…창조경제·문화융성 파트너십 공동선언 박근혜 대통령이 4일(현지시간) 프랑스 남부 그르노블시 방문을 끝으로 지난달 25일부터 시작된 아프리카 3개국 및 프랑스 순방 일정을 마무리한다. ... Aid)'를 나라별로 출범시켰다. 코리아에이드는 진료차량, 푸드트럭, 영상트럭 등 10대의 차량이 아프리카 현지의 소외계층을 찾아가 음식과 보건, 문화 서비스를 지원하는 방식이다. 이와 함께 우간다에서는 박 대통령 방문시 아프리카 ...

    연합뉴스 | 2016.06.04 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