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287881-287890 / 372,0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명 프랜차이즈社 수십억 투자사기 의혹

      창업건설팅사와 짜고 투자금 가로채…경찰 압수수색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유명 프랜차이즈 가맹음식점과 창업컨설팅사가 짜고 투자자들에게서 각각 투자금, 중간 수수료 명목으로 최소 수십억원을 뜯어낸 혐의를 잡고 수사 중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최근 H창업컨설팅사의 본사와 지사, B 프랜차이즈 가맹점 본사 등 3곳을 압수수색해 투자계약서와 중간 수수료 내역 등 증거자료를 확보했다. 경찰 조사 대상에 오른 이들은 '프랜차이즈 가맹음식점 사업에 ...

      연합뉴스 | 2011.05.12 00:00

    • 지방세 체납자 재산은닉시 3년이하 징역

      ... 받으면 금품 수수액의 5배 이내의 징계 부가금을 부과하도록 징계위원회에 요구하고 금품을 준 사람에게는 2∼5배 이내의 과태료를 부과한다. 압류 자동차나 건설기계, 동산을 인도하라는 명령 등을 위반하면 500만원 이하 과태료를 내야 한다. 지방세 세무공무원도 지방세 범칙사건을 조사하기 위해 필요한 경우 혐의자나 참고인을 심문, 압수 또는 수색할 수 있다. 지방세 체납자를 관리하기 위해 지방자치단체간에 징수 촉탁 협약을 체결할 수 있게 된다.

      한국경제TV | 2011.05.12 00:00

    • 인천경찰 '폭행 여교사' 형사 입건

      학생을 심하게 체벌해 논란을 빚은 인천 여교사가 사법 처리를 받게 됐다. 인천 남동경찰서는 학교 체험학습 집합시각에 늦었다며 제자의 뺨 등을 여러 차례 때린 혐의(상해)로 인천 모 중학교 여교사 A(43)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 교사는 지난달 29일 오후 4시25분께 경기도 모 테마파크에서 진행된 학교 체험학습 현장에 약속된 집합시각보다 40여분 늦었다는 이유로 B(15)군의 두 뺨과 머리를 여러 차례 때리고 배를 ...

      연합뉴스 | 2011.05.12 00:00

    • 대구 칼부림 30대, 명동서 美 여성에게도 범행

      최근 대구의 길거리에서 여성들이 자신을 비웃는다고 착각, 흉기를 휘두른 30대 남자가 지난달 서울 명동거리에서 미국인 여자 관광객에게도 같은 방법의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대구 성서경찰서는 살인미수 혐의로 구속한 이모(31.무직)씨의 추가 범행을 조사한 결과 이씨가 지난달 26일 오후 8시께 명동거리를 관광하던 미국인(48.여)에게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확인했다고 12일 밝혔다. 경찰은 통신수사를 통해 이씨가 당시 사건현장 인근에 있었고 ...

      연합뉴스 | 2011.05.12 00:00

    • 洋弓 비리…메달리스트ㆍ지도자, 장비업체와 '검은 커넥션'

      ... 이뤄 수억원대의 금품을 수수해오다 무더기로 덜미를 잡혔다. 부산경찰청 광역수사대는 12일 경기도에 본사를 둔 장비 업체 F사에서 장비를 납품받은 뒤 일부를 반납해 현금으로 돌려받는 '깡치기' 수법으로 8200만원을 받아 챙긴 혐의로 전 부산시양궁협회 전무이사 겸 D대학 양궁팀 감독 이모씨(44)를 구속했다. 경찰은 또 양궁선수들을 로비스트로 영입해 전국 86개 초 · 중 · 고등학교,대학 및 실업팀과 각 지역 양궁협회 소속 감독과 코치,교사 등 135명에게 ...

      한국경제 | 2011.05.12 00:00 | 김태현

    • thumbnail
      검찰이 기업인 수사하면 '전관'은 웃는다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이 회삿돈 793억여원 횡령 등 혐의로 지난 9일 구속기소한 박성훈 글로웍스 대표.그의 변호인단은 24명으로 웬만한 중소 로펌 규모다. 여기에는 2009년까지 2년 동안 서울중앙지검장을 지낸 명동성 변호사도 참여하고 있다. 서울중앙지검 부장검사 출신의 염동신 변호사와 서울중앙지법,서울고법 판사 출신인 박종욱 변호사도 눈에 띈다. 법조계에서는 박 대표가 변호사 비용으로 쓰는 돈만 1억여원에서 최대 수억원대에 달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11.05.12 00:00 | 임도원

    • 세계최강 한국양궁, 뇌물비리로 위상 뚝

      ... 기간 금품을 건넨 이 같은 모럴헤저드(도덕적 해이)에는 양궁계가 어떤 스포츠 종목보다도 선수 출신 선·후배 인맥이 견고하고 폐쇄적인 구조 때문으로 보고 있다. 이 때문에 상당수 피의자들은 자신의 범죄행위를 인식하지 못하고 오히려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입건된 피의자 중에는 "인사치레 정도로 돈을 받은 적이 있을 수 있지만, 장비구입 대가를 전제로 돈을 받는 적은 없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궁계에서는 "그동안 관행처럼 ...

      한국경제 | 2011.05.12 00:00 | jiyun

    • 글로웍스, 대표이사 횡령혐의 발생..거래정지

      한국거래소는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의 공소장을 확인한 결과, 글로웍스의 현 대표이사가 96억원 가량을 횡령한 혐의가 발생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거래소는 상장폐지 실질심사 대상여부 결정일까지 글로웍스의 주권매매 거래를 정지한다고 밝혔다.

      한국경제TV | 2011.05.11 00:00

    • 글로웍스, 거래 정지…대표 96억 횡령 혐의 발생

      한국거래소는 11일 서울중앙지방검찰청의 공소장을 확인한 결과 글로웍스 현 대표이사가 96억1500만원을 횡령한 혐의가 발생했다고 공시했다. 거래소는 투자자보호를 위해 상장폐지 실질심사 대상여부 결정일까지 글로웍스의 주권매매 거래를 정지한다고 밝혔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11 00:00 | minari

    • 에코솔루션, 前 사장 등 26억 횡령·배임 혐의 발생

      에코솔루션은 11일 조태용 전 경영지원총괄사장과 이민환 전 재무이사가 26억원가량의 횡령·배임 혐의로 구속기소됐다고 공시했다. 한국거래소는 이에 따라 에코솔루션에 대해 상장폐지 실질심사 대상 해당 여부를 심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이민하 기자 minari@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11 00:00 | minar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