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9111-9120 / 11,16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비리 경영자 `단죄 효과' 입증…경제민주화 탄력?

      ... 2007년엔 범죄 기업의 평균 수익률이 일반 기업 수준으로 회복됐다. 경영 범죄로 회사가 심각한 위기를 겪고서 환부를 도려낸 덕에 회생할 수 있었다고 김 연구위원은 설명했다. 경영 범죄의 심각성과 피해 규모를 고려하면 실제 형량은 지나치게 낮았다. 1999년 이후 10대 재벌 총수 가운데 7명이 총 22년 6개월의 징역형을 선고받았지만, 실형을 산 사람은 한 명도 없다. 모두 집행유예 처분을 받았다. 기업인 범죄자의 `솜방망이 처벌' 관행을 근절하자는 ...

      연합뉴스 | 2012.12.07 00:00

    • 성폭행범, 출소후 피해女 보복살해 `충격`

      ... 거주하다가 성폭행당한 뒤 이곳을 빠져나와 2003년 성 씨를 고소했다. 성 씨는 2005년 징역 1년 6개월의 실형을 선고받았다. 하지만 재판과정에서 성 씨가 알코올성 치매환자 이모 씨를 때려 숨지게 한 사실이 최 씨의 증언으로 드러나면서 형량이 7년으로 늘어 2010년 말 출소했다. 경찰은 성 씨가 자신을 고소하고 상해 치사사건을 발설한 최 씨에게 원한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고 있다. 최 씨는 올해 9월 6일 성 씨가 집으로 찾아와 “죽여 버리겠다”고 협박하자 ...

      한국경제TV | 2012.12.07 00:00

    • 성추행 아파트 경비원…항소심 '신상공개' 늘어

      아파트 관리중 알게된 비밀번호 누르고 침입…"죄질 불량" 시설 보수과정에서 알게 된 출입문 비밀번호를 누르고 아파트에 침입, 10대 청소년을 성추행한 혐의로 징역형을 선고받은 아파트 경비원이 형량을 깎아달라고 항소했다가 신상정보 공개기간만 더 늘어났다. 속초의 모 아파트 경비원으로 일하는 이모(37)씨는 단지 내 가구의 시설보수 과정에서 A(14)양의 집 출입문 비밀번호를 우연히 알게 됐다. 이를 계기로 이씨는 지난해 6월14일 오전 2시10분께 ...

      연합뉴스 | 2012.12.06 00:00

    • "아동·청소년 성폭행범 5명 중 1명은 친족"

      ... 것으로 나타났다. 신상정보 등록대상자의 최종심 선고유형을 분석한 결과 전체의 55.3%가 집행유예 처분을 받았다. 강간죄를 저지르고도 징역형이 아닌 집행유예나 치료감호 등의 처분을 받은 비율이 45.1%나 됐다. 최종심 평균 형량은 강간범죄자가 5.5년, 강제추행범죄자는 2.8년, 성매수알선범죄자는 2.6년이었다. 작년 신상정보등록 대상 성범죄자는 2010년 1천5명에서 60% 증가했다. 전체 1천682명 중 성폭행범 665명을 비롯해 강제추행범 994명, 성매수·성매매 ...

      연합뉴스 | 2012.12.05 00:00

    • 檢 내부갈등에 대혼란…한상대 지휘체계 '흔들'

      ... 중수부장 감찰 등 일련의 사태가 빚어지면서 그동안 쌓였던 검찰의 내부 갈등이 폭발한 것이라는 분석도 나온다. 특히 중수부장을 정점으로 하는 특수부 검사들은 중수부 폐지 문제를 비롯해 그동안 SK 최태원 회장의 횡령 사건에서 최저 형량을 구형토록 지시한 의혹, LIG 그룹 비자금 수사에서 그룹 오너 일부를 불기소 처분토록 지시한 의혹 등을 문제삼고 있다. 이들의 반발 분위기에는 한 총장이 취임한 이후 `상의하달식 수사'가 잦아져 특수부 수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

      연합뉴스 | 2012.11.29 00:00

    • thumbnail
      '시대역행' 금산분리 · '걸면 걸리는' 배임죄…기업에 족쇄 채우다

      ... 지분율은 60%가 넘는다. ◆모호한 배임죄가 기업인 발목 여야는 기업인의 불법 행위 등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겠다는 입장이다. 새누리당은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특경가법)상 횡령 등에 대한 집행유예가 불가능하도록 형량을 강화할 계획이다. 그러나 과도한 배임죄 처벌은 경영상의 자유로운 판단을 제약할 수 있다. 특히 한국은 구성 요건이 광범위해 배임죄가 너무 쉽게 성립된다. 가령 일본에서는 명백히 손해를 가할 목적이 있어야 배임죄가 성립되는 반면 한국은 ...

      한국경제 | 2012.11.26 00:00 | 서욱진

    • '상습 성범죄자'…아내 친구의 초등생 딸까지

      항소심, 징역 3년6월ㆍ전자발찌 부착 원심 '마땅' 서울고법 춘천 제1형사부(김인겸 부장판사)는 아내의 초등학교 동창생 딸을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돼 징역 3년 6월을 선고받은 백모(30)씨가 '형량이 무겁다'며 낸 항소심을 기각했다고 23일 밝혔다. 또 6년간 전자발찌 부착을 명령한 원심도 적법하다고 보고 이 부분 항소도 기각했다. 재판부는 "피고인은 2005년 강간치상죄로 징역 3년에 집행유예 5년, 2007년 4월 공연음란죄 등으로 벌금 ...

      연합뉴스 | 2012.11.23 00:00

    • '경선 불출마'하면서 밥값 계산…기부행위 해당

      ... 정당과 예비후보자들을 위한 기부행위에 해당 한다"고 판시했다. 이어 "3선 도의원을 지낸 피고인이 당시 모임을 앞두고 선관위에 공직선거법 위반 여부 질의를 했음에도 자의적으로 해석해 이 사건 범행을 저지른 점으로 볼 때 원심의 형량은 적법하다"고 덧붙였다. 4·11 총선 예비후보자였던 이씨는 지난 1월26일 정오께 원주시의 한 식당에서 새누리당 당직자와 원주 지역구 예비후보자 등 25명을 참석시키고서 '경선 불출마' 선언을 하면서 23만원 상당의 점심을 제공하는 ...

      연합뉴스 | 2012.11.23 00:00

    • 검찰, 최태원 SK그룹 회장 징역 4년 구형

      ... 은폐하려는 시도가 극에 달했다"고 강조했다. 검찰은 또 "집행유예를 선고할 아무런 법적 요건을 갖추지 못한 만큼 반드시 실형이 선고돼야 한다"며 "백번 양보해 특별·일반 양형인자를 모두 고려해도 최소한 이 정도는 선고돼야 한다는 형량을 구형했다"고 설명했다. 대법원 양형기준은 300억원 이상 횡령·배임 범죄에 대해 기본형으로 징역 5∼8년, 감경 시 징역 4∼7년을 권고하고 있으며, 검찰은 이 가운데 권고 형량의 하한을 구형한 것이다. 최 회장은 지난 2008년 ...

      연합뉴스 | 2012.11.22 00:00

    • 술에 약 타 여대생 성폭행 교직원 '혹 떼려다…'

      항소심서 징역 1년 늘어…신상정보공개도 두 배 현장실습 나온 여대생과 술을 마시다 향정신성 의약품을 넣어 실신시킨 뒤 자신의 집으로 데리고 가 성폭행하려 한 대학교 교직원이 원심의 형량이 너무 무겁다며 항소했다가 법원에서 되레 더 무거운 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춘천 제2형사부(김인겸 부장판사)는 여대생을 성폭행하려 한 혐의(강간치상 등)로 구속기소돼 1심에서 징역 2년6월을 선고받은 김모(33)씨가 낸 항소심에서 원심보다 더 무거운 형량인 ...

      연합뉴스 | 2012.1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