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341-18350 / 20,05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박주영, 2경기 연속골 폭발

      ... 최종 엔트리 발표를 하루 앞두고 두 경기 연속골을 작렬했다. 박주영은 10일 창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삼성 하우젠 K-리그 2006 전반기 최종전(13라운드) 경남FC와 원정 경기에서 전반 4분 히칼도의 프리킥을 골지역 정면에서 오른발 ... 차범근 수원 감독은 설명했다. 대전은 슈바와 배기종의 연속골로 전남을 2-0으로 완파하고 성남과 포항에 이어 전기리그 3위를 차지했다. 대전의 신인 배기종은 후반 41분 김용태의 패스를 오른발로 꽂아 시즌 6호골을 기록, 올 시즌 ...

      연합뉴스 | 2006.05.10 00:00

    • [월드컵축구] 아드보카트호 '잔디 적응이 열쇠'

      2006 독일 월드컵을 앞둔 아드보카트호에 잔디 적응이라는 과제가 떨어졌다. 월드컵경기장의 잔디가 지난 한일월드컵이나 현재 태극전사들이 뛰고 있는 프로축구 K-리그 경기장보다 더 길어질 전망이기 때문이다. AP통신은 9일(한국시간) 독일 월드컵경기장 잔디 길이는 2.8㎝에 맞춰야 한다고 전했다. 대한축구협회 대외협력국의 신만길 과장에 따르면 국제축구연맹(FIFA)은 잔디 길이를 따로 규정하고 있지는 않지만, 일반적으로 경기감독관 재량으로 경기 ...

      연합뉴스 | 2006.05.09 00:00

    • [월드컵축구] 엔트리 발표 D-3..1% 수수께끼 풀린다

      ... 최진철-김진규 조합은 그리스, LA갤럭시, 멕시코, 시리아전에서 네 번 호흡을 맞췄고 실점은 2점으로 가장 돋보였다. K-리그 전반기 우승팀 성남의 듀오 김상식과 김영철도 탑승 가능성이 높다. 김상식은 소속 팀에서 수비형 미드필더로 ... ◇중앙 포워드 이동국(포항)의 부상과 수술이 고민을 깊게 한 자리다. 조재진(시미즈)이 일단 유력하다. J리그에서 쾌조의 골 감각을 과시하고 있는데다 핌 베어벡 코치도 신임이 두텁다. 조재진은 고공전에서 강점을 갖고 있다. ...

      연합뉴스 | 2006.05.08 00:00

    • 안정환.차두리, 뒷심으로 독일행 `청신호'

      ... 2005-2006 시즌 팀내 주전 경쟁에서 밀리며 선발 출장 기회를 거의 잡지 못하고 후반 교체 투입과 결장을 거듭해왔다. 빅리그에 진출해 있다는 점을 감안하더라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맹활약을 보인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이영표(토튼햄 ... 반복했다. 이같은 부진은 확실한 해결사가 절실했던 아드보카트 감독에게 고민으로 이어졌다. 더구나 지난달 5일 K-리그 경기에서 무릎을 다친 이동국이 수술을 하게 되면서 독일 월드컵 출전이 불가능해지자 근심은 더욱 커졌다. 결국 ...

      연합뉴스 | 2006.05.07 00:00

    • [프로축구] 성남 우승 원동력 '지략과 융합'

      '컴퓨터 지략과 끈끈한 융합' 프로축구 성남 일화가 '싱거운 우승'을 확정하며 7번째 K-리그 정상 등극을 향한 디딤돌을 놓았다. 성남은 29일 2위 포항 스틸러스가 대구FC와 비기면서 승점 7점 차의 격차를 유지해 남은 경기 ... 도중 큰 부상을 당해 브라질로 돌아갔지만 모따의 공백이 오히려 선수들의 투쟁심을 자극했다. 성남 구단은 용병들이 리그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하는 데 물심양면의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또 조병국, 안효연, 김용대 등 이적생들도 ...

      연합뉴스 | 2006.04.30 00:00

    • 아드보카트 1일 출국..안정환.차두리 최종 점검

      ... 안정환, 차두리를 독일월드컵 최종 엔트리(23명)에 포함시킬지 결단을 내릴 것으로 보인다. 그는 이달 중순 유럽 출장에서도 안정환, 차두리의 플레이를 지켜봤지만 둘은 이렇다할 활약을 펼쳐보이지 못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29일 K-리그 제주-전남전(서귀포), 30일 성남-서울전(분당)을 지켜본 뒤 출국한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다음 달 11일 서대문구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월드컵 최종 엔트리를 직접 발표할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옥 철 기자 o...

      연합뉴스 | 2006.04.28 00:00

    • 아드보카트호 "바뀐 FIFA 규정에 적응하라"

      ... '태극전사'들이 하루 빨리 적응해야 한다는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지난 17일 치러진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35차전 리버풀과 블랙번의 경기에서는 재미있는 장면이 연출됐다. 전반 29분께 페널티아크에서 로비 파울러가 가슴 ... 오프사이드 반칙에서 제외하도록 했다. 하지만 이렇게 바뀐 FIFA의 규정은 여전히 국내파 태극전사들이 뛰고 있는 K-리그에 제대로 접목되지 않고 있는 게 현실이다. 프로연맹이 25일부터 시작한 전임심판 교육에서 리버풀-블랙번 경기의 ...

      연합뉴스 | 2006.04.27 00:00

    • 아드보카트, 부인과 함께 K-리그 관전

      딕 아드보카트 축구대표팀 감독이 23일 부인과 함께 K-리그 선수 점검에 나서 눈길을 끌었다. 아드보카트 감독은 이날 오후 2006 삼성하우젠 K-리그 FC서울-전남드래곤즈의 경기가 열린 마포구 상암동 서울월드컵경기장에 부인 디우커 여사를 동반하고 모습을 나타냈다. 그동안 가족에 대한 공개를 꺼린 채 늘 혼자 다니던 아드보카트 감독은 영국에서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영표(토튼햄 핫스퍼), 설기현(울버햄프턴)을 점검한 뒤 22일 귀국하면서 ...

      연합뉴스 | 2006.04.23 00:00

    • 아드보카트 "최종엔트리 95% 완성"

      ... 소집됐을 때 부족한 부분이 무엇인지 미리 확인해야 한다. 모든 상황을 고려해야 한다. --그동안 한 번도 뽑지 않았던 선수를 깜짝 발탁할 수도 있나. ▲내게는 올해 초 해외 전지훈련에 다녀온 선수들이 강한 인상을 심어줬다. K-리그를 지켜봤는데 전훈에 참가했던 선수들보다 더 강한 인상을 보여준 선수를 아직은 발견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동국의 경우처럼 예기치못한 일이 생길 수 있다. 그래서 K-리그를 관전하는 것이다. (영종도연합뉴스) 옥 철 기자 ...

      연합뉴스 | 2006.04.22 00:00

    • 이동국, 독일서 수술 무사히 마쳐

      ... 출전이 좌절됐지만 최대한 빨리 그라운드에 복귀하기 위해 현지에서 신속하게 수술 일정을 잡았다. 이동국이 수술 이후 재활을 거쳐 그라운드에 복귀하는 시일은 최소 6개월 정도 는 걸릴 것으로 보인다. 이동국은 지난 5일 프로축구 K-리그 인천 유나이티드전에서 무릎을 다쳐 교체된 뒤 포항 세명기독병원과 서울 아산병원에서 무릎 인대가 파열됐다는 진단을 받고 재 활치료를 위해 12일 독일로 출국했다. (베를린연합뉴스) 송병승 특파원 songbs@yna.co.kr

      연합뉴스 | 2006.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