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8341-18350 / 19,2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남일, 올림픽팀 '와일드카드' 선발

    ... 축구협회 기술위원회는 유상철과 송종국을 와일드카드로 확정하면서 김남일의 경우 아시안컵 뒤 활용 가능하다는 입장을 정리했었다. 최종 명단에는 또 이천수(레알 소시에다드), 조재진(시미즈), 최성국(울산) 등기존 정예 멤버에 올 K리그 전기리그에서 맹활약한 남궁도(전북)도 포함됐다. 유럽 전지훈련을 마치고 입국해 파주 NFC에서 올림픽 첫 메달을 향한 담금질을 벌이고 있는 김호곤호는 오는 21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일본올림픽팀과 평가전을갖는다. 다음은 최종엔트리 ...

    연합뉴스 | 2004.07.18 00:00

  • 축구팬 60%, 한국 아시안컵 결승행 예상

    ... 59.6%(2천349명)가 요하네스 본프레레 감독이 이끄는 한국대표팀의 결승 진출을 점쳤다. 특히 전체 응답자의 45.9%(1천809명)는 한국의 아시안컵 우승을 예상했지만 예선에서 탈락, 8강에 오르지 못할 것이란 예상도 10.4%나 됐다. 베스트일레븐 7월호에는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2004) 현지 르포, 본프레레호 출항, 아시안컵 특집, 2004K전기리그 결산 등이 실렸다.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buff27@yna.co.kr

    연합뉴스 | 2004.07.12 00:00

  • 김남일.정경호 등 올림픽 예비엔트리 포함

    ... 올림픽에서는 출전 기준 연령인 23세 이상의 와일드카드를 3명 활용할 수 있는데 김 감독은 유상철(요코하마), 송종국(페예노르트)만 와일드카드로 확정했을 뿐나머지 1명은 요하네스 본프레레 대표팀 감독의 반대 등으로 결정하지 못했다. 올 K리그 전기리그에서 맹활약한 남궁도(전북)도 이름을 올려 최소 예비선수로라도 본선 무대를 밟을 가능성이 커졌다. 최종엔트리(18명)와 예비 선수 4명의 명단은 오는 21일까지 FIFA에 제출해야 한다. 다음은 올림픽 예비엔트리 명단. ▲GK= 김영광(전남) ...

    연합뉴스 | 2004.07.09 00:00

  • 서울시민 프로축구단, 창단 작업 '급물살'

    프로축구 K리그가 빠르면 내년 시즌부터 '서울 더비' 시대를 열 것으로 보인다. 서울시민구단 창단 추진 모임인 '서울 유나이티드 FC'는 지난 1일 김우일(54)전 대우그룹 구조조정본부장을 대표로 선출하는 등 서울팀 창단 작업을 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서울 유나이티드측은 이달 말 법인(자본금 3억원)을 설립하고 오는 9월까지 기업컨소시엄을 중심으로 1차 증자(50억원)를 한 뒤 연말까지 일반인을 대상으로 시민주(50억원 목표)를 공모할 계획이다. ...

    연합뉴스 | 2004.07.09 00:00

  • [한.바레인축구] 관전포인트

    ... 있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51위의 바레인은 오는 17일 중국에서 막을 올리는 아시안컵에서 한국과 조별리그에서 8강 티켓을 다툴 아랍에미리트연합(UAE), 쿠웨이트, 요르단과 같은 중동팀이기 때문에 워밍업 상대로는 제격이다. ... 했으나 히딩크 감독의 신임을 얻는데 실패, 2002한일월드컵 본선 무대를 밟지 못한 비운의 스타들이다. 올 시즌 K리그 전반기 5골을 뿜어내며 용병 천하의 득점 레이스에서 토종의 자존심을 지킨 데 이어 올스타전에서도 2골을 터뜨리며 ...

    연합뉴스 | 2004.07.08 00:00

  • [프로축구] 올스타전, 김은중 '별중의 별'

    ... 뽑혔지만 유독 MVP와는 인연이 없었던 김은중은 비록 둥지를 대전 시티즌에서 FC 서울로 옮기기는 했지만 자신을 K리그 스타로 만들어준 대전 팬들의 환호에 보답하는 '보은의 2골'을 터뜨리며 '별중의별'로 우뚝섰다. 중부선발팀은 나드손과 ... 만회골을 터뜨렸으나 12분 뒤 중부선발의 교체 멤버 김도훈(성남)에게 헤딩 추가골을 얻어맞아 주저앉았다. 작년 정규리그 MVP.득점왕을 싹쓸이한 김도훈은 올 시즌 전반기 내내 부진했으나 올스타전에서 짜릿한 골맛을 봐 후반기 활약을 예고했다. ...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프로축구] 본프레레 '깜짝시축'

    ... 킥'을 쏘았다. 두 감독은 하프라인에 공 2개를 나란히 놓고 김 감독이 먼저 킥을 하고 본프레레 감독이 화답의 킥을 하는 식으로 시축을 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로버트 야스퍼트 피지컬트레이너와 함께 귀빈석에서 올스타로뽑힌 k리그 선수들의 움직임을 유심히 지켜봤다. =태풍 소멸 후 올스타전 열기 후끈=

    0...태풍 '민들레'의 영향으로 올스타전이 제대로 열릴 수 있을 지 다소 우려가있었으 태풍 소멸 후 올스타전 열기 후끈= 0...태풍 ...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프로축구] 이관우, 캐넌슛 콘테스트 우승

    이관우(대전)가 K리그 최고의 캐넌슈터 자리에 올랐다. 이관우는 4일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프로축구 2004삼성하우젠 올스타전 하프타임 이벤트로 열린 캐넌슛 콘테스트에서 시속 128km를 기록해 이날 전반에만 두 골을 몰아 넣은 김은중(서울.125㎞)을 제치고 K리그 '최고의 철각'에 올랐다. 최근 본프레레 호에 합류, "훈련이 장난이 아니다. 주눅들어 못할 정도"라고 말할 정도로 고된 훈련에 힘들어 했던 이관우는 대전 팬들의 열화와 같은 응원 ...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프로축구] 본프레레.김호곤 첫 만남

    ... 말문을 열었다. 김 감독이 "한국에 오기도 전에 와일드 카드를 미리 다 뽑아놓아서 미안한 마음이 든다"고 먼저 말을 건네자 본프레레 감독은 "괜찮다. 지금 훈련하고 있는 선수들만 갖고도 충분히 (아시안컵에서) 해낼 수 있다. 걱정하지 말라"고 답했다. 본프레레 감독은 이어 "한국축구가 발전하려면 무엇보다 K리그가 살아야 하는것 아니겠느냐"고 했고 김 감독도 고개를 끄덕이며 화답했다. (대전=연합뉴스) 옥철기자 oakchul@yna.co.kr

    연합뉴스 | 2004.07.04 00:00

  • '김호곤호', 올림픽 본선 향해 출항

    ... 최고 성적을 내기 위한 담금질을 시작했다. 5회 연속 올림픽 본선 무대를 밟는 한국 축구는 그 동안 번번이 조별리그 탈락의 고배를 마셨었지만 이번에는 그 고리를 끊고 역대 최고 성적을 내보자는 결의가 대단하다. 김 감독 등 코칭스태프와 ... 마음으로 준비를 해 나가겠다"면서 "본선 상대의 모든 것에 대한 대비를 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올림픽팀은 K리그 올스타전 다음날인 오는 5일 오스트리아로 출국해 현지에서 연습경기를 벌인 뒤 모로코올림픽팀과 평가전(15일)을 갖고 ...

    연합뉴스 | 2004.07.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