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691-13700 / 15,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OPEC, "하루 1백만배럴 석유 감산"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오는 14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리는 회원국 석유장관 회담에서 산유량을 하루 1백만배럴 줄이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차킵 켈릴 OPEC 의장이 8일 말했다. OPEC의 알리 로드리게스 사무총장도 지난 5일 OPEC가 하루 1백만배럴 감산하게 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켈릴 의장은 알제리 국영라디오 회견에서 "유가회복을 위해 산유량을 줄여야 한다는 공감대가 형성돼 있다"면서 "하루 1백만배럴을 줄이게 될 것으로 보인다"고 ...

      한국경제 | 2001.11.09 09:38

    • 국제유가 이틀째 상승세

      OPEC(석유수출국기구)의 대규모 감산 가능성이 제기되면서 국제유가가 연이틀 상승했다. 9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8일 현지에서 거래된 두바이유 가격은 배럴당 18.88달러를 기록, 전날보다 1.10달러 상승했다. 또 북해산 브렌트유는 전날에 비해 0.80달러 상승한 19.93달러에 거래됐고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1.02달러 상승한 21.13달러를 기록했다. 석유공사는 "주요 OPEC 산유국들이 14일 OPEC 총회를 앞두고 대규모 감산을 ...

      연합뉴스 | 2001.11.09 09:32

    • 유가, OPEC 감산 예상 5% 이상 급등

      국제유가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기대가 확산되면서 5% 이상 급등했다. 8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서부 텍사스산 중질유(WTI) 12월 인도분은 배럴당 1.08달러, 5.4% 오른 21.17달러에 거래됐다. 테러가 일어난 이후 첫 번째 거래였던 지난 9월 14일 이후 가장 큰 폭의 상승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6% 하락한 가격이다. 당시에는 10년만에 가장 높은 가격수준으로 36달러 근처에서 형성됐었다. 북해산 브렌트유 12월물은 ...

      한국경제 | 2001.11.09 09:07

    • OPEC 의장 "하루 100만배럴 감산 전망"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오는 14일(이하 현지시간)빈에서 열리는 회원국 석유장관 회담에서 산유량을 하루 100만배럴 줄이게될 것으로보인다고 차킵 켈릴 OPEC 의장이 8일 말했다. OPEC의 알리 로드리게스 사무총장도 지난 5일 OPEC가 "아마도" 하루 100만배럴을 감산하게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알제리 석유장관을 겸하고 있는 켈릴 의장은 알제리 국영라디오 회견에서 "유가회복을 위해 (OPEC가) 산유량을 줄여야 한다는 공감대가 현재 ...

      연합뉴스 | 2001.11.09 09:05

    • [증시 11월 9일 (금) 주요 요인]

      ... 미국 실업급여 청구건수 감소 - 전주보다 4만6,000건 준 45만건 - 한달 반중 최저 ▷ 세계반도체시장 내년 6% 성장 전망 - 반도체산업협회(SIA), 올해 성장률은 기존 -14%에서 -31%로 하향 ▷ 유가, OPEC 감산규모 100만배럴 상회 전망으로 급등 - 뉴욕 상품거래소 WTI 12월물 1.08달러 오른 21.17달러 기록 - 런던 국제석유거래소 북해산 브랜트유 12월물 0.95달러 상승 ▷ 삼성전자, SK텔레콤, 포철, 국민은행, ...

      한국경제 | 2001.11.09 08:27

    • [유럽증시-마감] ECB 금리인하로 상승세 지속

      ... 주요지수로는 독일의 DAX 30 지수가 2.2% 상승했으며 프랑스의 CAC 40지수와 영국의 FTSE 100 지수도 각각 1.8%와 1.2% 오른채 장을 마쳤다. 이날 에너지 관련주들은 북해산 브렌트유 12월물 가격이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전망으로 20달러선을 회복한데 힘입어 전반적인 상승세를 기록, 토털피나 엘프가 2.2% 오른 것을 비롯해 로열더치셸과 BP도 각가가 2.2%와 1.1%의 주가상승을 기록했다. 또 금융주 가운데 프랑스의 보험업체인 AXA가 ...

      연합뉴스 | 2001.11.09 07:26

    • [국제유가] 감산전망으로 WTI 21달러선, 브렌트유 20달러선 회복

      8일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이달 회의에서 감산을 단행할 것이라는 전망과 최근 수요증가 등에 힘입어 주요유종이 일제히 급등세를 기록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12월물 서부텍사스 중질유(WTI)는 장중한때 배럴당 21.29달러까지 올라 이달들어 최고가를 기록한뒤 결국 전날에 비해 1.08달러나 오른 21.17달러로 장을 마쳐 21달러선을 회복했다. 또 12월물 무연휘발유와 난방유도 각각 갤런당 3.01센트와 3.54센트나 급등한 ...

      연합뉴스 | 2001.11.09 07:25

    • 유가, 인하戰 경고발언 뒤 2년래 최저가 급락

      7일(이하 뉴욕 현지시간) 만약 비(非)OPEC(석유수출국기구) 산유국들이 OPEC의 감산노력에 협력하지 않게되면 유가 인하전쟁이 발발하게 될 것이라고 2개 OPEC회원국들이 경고한 뒤 유가는 최근 2년래 최저가격으로 곤두박질쳤다. OPEC관리들은 석유수요 격감으로 떨어진 유가를 끌어 올리기 위해 오는 14일 빈에서 열리게 되는 OPEC특별각료회의에서 감산결의를 하게 될 것이라고 최근 수주간 끈질기게 주장해왔다. 업계 전문가들은 이번 특별각료회에서 ...

      연합뉴스 | 2001.11.08 10:23

    • 국제유가 소폭 상승

      OPEC(석유수출국기구)의 감산 의지가 힘을 얻어가면서 국제유가가 소폭 상승했다. 8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7일 현지에서 거래된 두바이유 가격은 배럴당 17.78달러를 기록, 전날보다 0.25달러 상승했다. 또 북해산 브렌트유는 전날에 비해 0.19달러 상승한 19.13달러에 거래됐고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0.23달러 상승한 20.11달러를 기록했다. 석유공사는 "비OPEC 산유국의 비협조적인 자세로 인해 그동안 OPEC의 추가 감산에 ...

      연합뉴스 | 2001.11.08 09:50

    • BP최고경영자, OPEC 감산촉구

      5일(이하 런던 현지시간) 국제유가가 최근 2년래 최저가로 떨어지는 가운데 영국(英國) 최대 석유회사인 BP의 최고경영자인 로드 브라운은 OPEC(석유수출국기구)의 감산을 촉구했다. 이날 런던현물시장에서 브렌트유 선물은 OPEC의 추가감산이 임박했다는 경고에도 불구하고 배럴당 18.81달러로 떨어졌다. 이에따라 유가의 하락이 중동(中東)의 정치불안에다 심각한 경제.재정적 압박을 가하게 될 것이라는 우려를 증폭시키고 있다고 영국의 더 타임스가 지적했다. ...

      연합뉴스 | 2001.11.08 0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