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831-13840 / 15,31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국제유가, 감산 앞두고 상승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9월1일 감산돌입을 앞두고 국제유가가 상승세를 보였다. 29일 한국석유공사에 따르면 28일(현지시각) 현지에서 거래된 두바이유 10월 인도분 가격은 배럴당 24.85달러로 전날에 비해 0.35달러 올랐다.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0.70달러 상승한 26.70달러에 거래됐고 서부텍사스중질유(WTI)도 0.42달러 오른 27.07달러를 기록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OPEC의 하루 100만배럴 감산을 앞두고 유가가 전반적으로 ...

    연합뉴스 | 2001.08.29 09:17

  • "투자확보 못하면 멕시코석유 5년내 위기"

    ... 멕시코 정부 재정수입에 50% 가량을 기여하고 있으나 민영화를 통한 외국자본의 유입이 없을 경우 오는 2004년에는 재정기여도가 10%선으로 낮아질 것으로 경제전문가들은 우려하고 있다. 세계 제5위의 산유국으로 석유수출국기구(OPEC) 비회원국인 멕시코는 연간 150억달러 가량의 원유를 수출하고 있으나 정유시설의 부족과 기존 시설의 노후화로 미국 등에서 정제유를 수입하고 있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성기준특파원 bigpen@yna.co.kr

    연합뉴스 | 2001.08.29 08:06

  • <국제유가> 원유수요 불확실 전망으로 하락..WTI 26.37달러

    ... 무연휘발유도 장초반 79.80센트까지 올랐다가 결국 갤런당 0.16센트 내린 78.25센트를 기록했다. 그러나 메릴린치의 스티븐 페이퍼 애널리스트는 "현재 원유재고가 예년에 비해 4.3% 낮은 상태"라며 "계절적인 수요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감산으로 인해 연말까지 원유가는 30달러선을 시험하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런던 국제석유거래소(IPE)에서도 이날 10월물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이 배럴당 20센트 하락한 25.67달러에 거래됐다. 한편 이날 천연가스는 재고급증 ...

    연합뉴스 | 2001.08.23 08:10

  • 원유가 나흘만에 상승, WTI 27.18달러

    ... 브렌트유 10월물은 런던 국제석유거래소에서 배럴당 32센트, 1.3% 상승한 25.05달러로 마감했다. 이날 열대성 폭풍은 멕시코의 유카탄반도에 시간당 65마일의 바람이 불었다고 마이애미 허리케인 센터가 발표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은 다음달 1일부터 생산의 4%를 줄이기로 계획했고 이미 공급 과잉으로 인해 가격이 추가 하락하는 것을 막기 위해 하루 250만 배럴 감산에 들어갔다. 지난 7월 동안 OPEC의 10개 회원들은 하루에 2,520만 배럴을 공급했었다. ...

    한국경제 | 2001.08.21 08:58

  • <국제유가> OPEC 산유량 유지발표로 27달러선 회복

    20일 국제유가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다음달회의에서 산유량 쿼터를 현행대로 유지할 것으로 알려지면서 상승세를 나타내 원유가가 27달러선을 다시 회복했다. 이날 브리지톤글로벌 닷컴의 선임 애널리스트인 제프 모키칙에 따르면 차킵 케릴 OPEC의장은 최근 "다음달 26일 회의에서 산유량을 현재의 하루 2천320만배럴수준에서 유지키로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혀 오는 11월까지는 산유량 변화가 없을 것임을 시사했다. 이에 따라 뉴욕상업거래소에서 이날 ...

    연합뉴스 | 2001.08.21 08:29

  • OPEC, 비회원국들과 협력 강화

    베네수엘라 에너지장관 알바로 실바는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오는 9월26일 열리는 회의에 이집트 기니 수단 등 비회원 3개국 등을 초청했다고 말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최근 보도했다. 이번 초청은 OPEC의 생산량 증감 결정에 이들 비회원국의 협력을 이끌어 내기 위한 것이라고 블룸버그는 설명했다. 회의에 참여하는 비회원국은 이들 3개국 외에 앙골라 오만 멕시코 러시아 노르웨이 등이다. OPEC는 그동안 이들 비회원국에 올들어 결정된 세번의 감산 ...

    한국경제 | 2001.08.20 10:18

  • 9월 유가 배럴당 25달러로 안정세 전망

    오는 9월의 국제 유가는 배럴당 25달러선으로 안정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차킵 켈릴 알제리 에너지 장관이 18일 밝혔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현 의장국인 알제리의 켈릴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우리가예측키로는 유가가 배럴당 25달러선에서 안정을 유지할 것이지만, 겨울을 대비한 미국의 수요 증가로 약간 오를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켈릴 장관은 이라크를 제외한 OPEC 회원국의 석유 생산이 오는 9월1일부터 하루1백만 배럴 감산될 것이라고 덧붙...

    한국경제 | 2001.08.19 10:56

  • "9월 유가, 배럴당 25달러로 안정세 유지 전망" .. OPEC

    오는 9월의 국제 유가는 배럴당 25달러선으로 안정세를 유지할 것이라고 차킵 켈릴 알제리 에너지 장관이 18일 밝혔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현 의장국인 알제리의 켈릴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우리가 예측키로는 유가가 배럴당 25달러선에서 안정을 유지할 것이지만, 겨울을 대비한 미국의 수요 증가로 약간 오를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켈릴 장관은 이라크를 제외한 OPEC 회원국의 석유 생산이 오는 9월1일부터 하루 1백만 배럴 감산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1.08.19 10:40

  • [국제유가] 원유재고 증가 기대로 하락...WTI 26.68달러

    ... 16만배럴의 정유를 생산하는레몬트 III 공장이 화재로 피해가 심각하기 때문에 공장 폐쇄를 연장한다고 밝혔으나 유가에 별다른 영향을 미치지 못했다"고 말했다. MV는 "이라크의 수출 재개에 힘입은 물량 증가 기대와 정유공장 폐쇄와 OPEC감산이라는 물량 감소 우려가 상존한 가운데 에너지시장의 혼란이 지속될 것"이라고덧붙였다. 한편 런던의 국제석유거래소(IPE)에서 9월물 북해산 브렌트유 가격은 전날에 비해 배럴당 90센트 내린 24.73달러를 기록했다. (서울=연합뉴스) 국기헌기자 ...

    연합뉴스 | 2001.08.18 11:02

  • 원유가 사흘째 하락, WTI 27달러 밑으로

    ... 이래로 가장 낮은 가격인 26.55달러까지 내려갔었다. 한 주 동안 1.37달러, 4.9% 내렸다. 북해산 브렌트유 10월물은 런던 국제석유거래소에서 배럴당 91센트, 3.6% 하락한 24.72달러로 마감했다. 석유수출국기구(OPEC)은 다음달 1일부터 하루에 100만 배럴 감산 계획을 유지해 원유 가격을 적정수준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미국에너지정보국(EIA)은 지난주 미국 원유재고가 280만배럴 감소했다고 밝힌바 있다. 한경닷컴 김은실기자 ke...

    한국경제 | 2001.08.18 09: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