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031-14040 / 15,42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OPEC, 미-유럽 경기부진 우려

      석유수출국기구(OPEC)는 3일 미국과 유럽의 경기상황을 면밀히 살펴 석유생산량을 결정할 것이라면서 미국과 유럽의 경기 부진에 우려를 표명했다. 차킵 켈릴 OPEC 의장은 빈에서 열리고 있는 OPEC 각료회의 개막연설에서 "미국과 유럽 경제가 뚜렷한 하향세를 겪고 있으며, 올 4.4분기 원유 수요의 감소가 예상된다"고 지적했다. 그러나 켈릴 의장은 고유가의 원인은 석유소비국 정부들의 높은 세금 탓이라면서 서구 오일소비국 정부들이 고유가의 책임을 ...

      연합뉴스 | 2001.07.04 11:35

    • OPEC 의장 "이라크, 석유수출 수주내 재개"

      이라크는 이라크에 대한 유엔의 석유-식량 교환 프로그램이 연장되면 수주내 석유수출을 재개할 것이라고 차킵 켈릴 석유수출국기구(OPEC) 의장이 3일 말했다. 켈릴 의장은 이날 산유량의 현수준 유지를 결정한 OPEC 공식회의가 끝난뒤 기자들에게 "이라크의 수주내 원유수출 재개는 의심할 여지가 없다"고 말했다. 이라크는 이라크의 석유수출 대금으로 구입할 수 있는 품목을 제한한 영국과 미국의 '스마트 제재안'에 반발, 현행 석유-식량 교환프로그램의 ...

      연합뉴스 | 2001.07.04 10:12

    • OPEC,증산 않키로 결정

      OPEC(석유수출국기구)는 생산량을 그대로 유지키로 결정했다. 압둘라 알 아티야 카타르 석유장관은 이날 OPEC 회원국들이 배럴당 25달러선을 유지하기 위해 현 생산량을 유지키로 했다고 말했다. 그러나 국제 유가가 목표가인 배럴당 22~28달러를 벗어날 경우 시장에 개입할 수 있다는 입장을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OPEC은 올초 하루 250만배럴의 감축한 바 있으며 차기 회의는 9월26~27일로 예정되어 있다. 한편 UN이 이라크에 대한 ...

      한국경제 | 2001.07.04 09:46

    • 두바이유 3개월만에 22달러대로 하락

      ... 22달러대로 떨어진 것이다. 북해산 브렌트유는 0.27달러 하락한 25.43달러를 기록했으나 서부텍사스중질유(WTI)의 경우 배럴당 26.27달러로 전날보다 0.29달러 올랐다. 한편 이날 개최된 제116차 석유수출국기구(OPEC) 총회에서는 현재의 생산쿼터를9월말 정기총회 때까지 연장 적용키로 합의했다. 석유공사 관계자는 이에대해 "이라크가 수출을 재개하더라도 OPEC가 쿼터를 동결하고 미국의 원유재고가 감소하면서 단기적으로는 두바이유 기준으로 배럴당...

      연합뉴스 | 2001.07.04 09:30

    • 원유가, OPEC 생산량유지 결정에 반등

      국제유가가 석유수출국기구(OPEC)의 현생산량 유지 합의에 따라 오름세로 돌아섰다. 3일 뉴욕상품거래소에서 서부텍사스산 중질유(WTI) 8월 인도분은 배럴당 29센트, 1.12% 높은 26.2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북해산 브렌트유 8월물은 런던 국제석유거래소에서 배럴당 25.36달러로 28센트, 1.09% 하락했다. 독립기념일을 앞둔 단축 거래가 이뤄진 가운데 OPEC이 오는 9월까지 하루 2,420만배럴의 생산량을 유지키로 했다는 소식이 ...

      한국경제 | 2001.07.04 08:29

    • <국제유가> OPEC 산유량 유지결정으로 26달러선 회복

      3일 국제유가는 이라크의 수출재개가 예상된 가운데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산유량을 유지하는데 합의함에 따라 상승세를 나타내 원유가가 하루만에 26달러선을 회복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물 서부텍사스중질유(WTI)는 전날에 비해 배럴당 29센트 오는 26.24달러에 거래됐다. 또 8월물 무연휘발유는 갤런당 0.71센트 오른 72.19센트를 기록했다. 이에 앞서 국제연합(UN)이 이라크에 대한 식량-석유 프로그램을 지속키로 합의한 것과 ...

      연합뉴스 | 2001.07.04 08:12

    • 뉴욕 증시, "실적우려" 소폭 하락

      ... 소프트웨어 등이 내놓았다. 보안업체 인터넷 시큐리티 시스템즈는 주당 15센트 순이익 전망과 거리가 먼 2센트까지 손실을 예상하고 40% 폭락했다. 금융, 소매, 제지, 화학 등 다른 업종도 대부분 내림세였다. 석유주는 석유생산국기구(OPEC)가 증산하지 않는다는 소식에 올랐다. 필라델피아 반도체지수는 별다른 호재나 악재가 없는 가운데 나흘째 오름세를 이어가 0.57% 상승했다. 네트워크주도 강세를 띠었다. 종목별로는 유럽연합(EU)로부터 GE와 합병불가 결정을 받은 하니웰이 ...

      한국경제 | 2001.07.04 07:33

    • "이라크 원유 수출 재개 희망"..이라크 소식통

      이라크는 가능한 한 빨리 원유 수출을 재개하기를 희망하고 있다고 3일 오스트리아 빈에서 열린 석유수출국기구(OPEC) 회의에 참석한 이라크 소식통이 밝혔다. 익명을 요구한 이 소식통은 OPEC 11개 회원국이 국가별 원유 생산할당량을 종전대로 유지하기로 합의한 직후 "우리는 가능한 한 빨리 시장에 복귀하기를 바란다"고말했다. 이번 OPEC 회의를 앞두고 이라크에 대한 유엔의 새로운 제재조치 마련이 실패하면 이라크가 수출을 재개할 것이라는 추측이 ...

      연합뉴스 | 2001.07.04 02:04

    • 유가25달러대로 하락

      ... 텍사스산 중질유(WTI) 8월 인도분은 지난 주말보다 30센트(1.14%) 하락한 배럴당 25.95달러에 거래됐다. 런던시장의 북해산 브렌트유 8월 인도분 가격도 44센트(1.69%) 떨어진 배럴당 25.64달러를 기록했다. OPEC 의장인 차키브 크헤릴 알제리 석유장관은 이라크의 석유 수출이 재개된다고 하더라도 OPEC이 증산을 단행할 의도가 전혀 없다는 점을 시사했다. 한편 OPEC 각료회담을 하루 앞두고 오스트리아 빈에 모인 사우디 아라비아와 쿠웨이트 ...

      한국경제 | 2001.07.03 12:14

    • 국제유가 큰 폭 하락

      ... "영국과 미국이 3일 이라크에 대한 수정제재안 표결을 앞두고 러시아의 반대가 확실시되자 기존 제재안을 연장키로 했다"면서 "이에따라 이라크가 석유수출을 재개할 것이라는 기대감이 유가를 끌어내린 것 같다"고 분석했다. 석유공사는 또 이라크의 수출이 재개될 경우 이번 석유수출국기구(OPEC) 총회에서 현 생산수준을 유지하는 쪽으로 결정되더라도 국제유가는 당분간 안정세를 보일것으로 전망했다. (서울=연합뉴스) 정준영기자 prince@yna.co.kr

      연합뉴스 | 2001.07.03 09: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