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출처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사전 61-70 / 478건

노스 마케도니아 공화국 [Republic of North Macedonia] 경제용어사전

마케도니아는 1991년 옛 유고슬라비아에서 독립한 국가. 그리스는 그동안 이 나라가 마케도니아라는 이름을 쓰는 것에 반대해왔다. 북대서양조약기구(NATO)와 유럽연합(EU)에도 가입하지 못하도록 해왔다. 마케도니아가 그리스인들이 자부심을 갖고 있는 고대 마케도니아왕국과 이름이 같은 데다 향후 그리스 북부 마케도니아주에 대한 영유권을 주장할 수 있다는 이유에서다. 2018년 6월 그리스와 마케도니아 정부는 30년의 갈등 끝에 마케도니아의 새이름으로 ...

PHIGS [Poland, Hungary, Italy, Greece, Spain] 경제용어사전

폴란드, 헝가리, 이탈리아, 그리스, 스페인. 2018년 6월 미국의 CNN이 유럽연합(EU) 위기의 진앙이 될 수 있다고 지목한 국가들이다. 2012년 촉발된 남유럽발 재정위기는 그리스, 스페인 등의 막대한 부채와 만성 재정적자, 금융회사 부실이 원인이었다면, 2018년에는 EU와 개별 국가의 정치적 대립이 위기의 뇌관 역할을 하고 있다. 이탈리아는 서민 복지를 앞세운 포퓰리즘(대중영합주의) 정당 '오성운동'과 EU의 난민정책에 반기를 든 극우정당 ...

이탈렉시트 [Italexit] 경제용어사전

... 다시 선거에서 이기면 '이탈렉시트(이탈리아의 EU 탈퇴)'가 현실화될 조짐이다. 이탈렉시트 우려로 인해 한때 세계 주가가 출렁거리기도 했다. 일부 전문가는 이번 위기가 '그렉시트(그리스의 EU 탈퇴)' 우려를 낳았던 2012년 유럽 재정위기와 비슷한 양상을 띠고 있다고 진단했다. 하지만 이탈리아가 위기에 빠지면 그리스와는 비교할 수조차 없다. 그리스 구제금융에는 총 2500억유로의 자금이 들어갔다. 이탈리아는 유로존 3위 경제대국이며 국내총생산(GDP)이 ...

메르크롱 경제용어사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의 합성어. 두 정상은 유럽연합(EU)과 유로존(유로화 사용 19개국) 개혁에 공감하면서 회원국 간 경제통합 가속화, 보호무역주의 배격, 난민 문제 등에 한목소리를 내며 한때 `메르크롱'으로 불렸다.

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The Comprehensive and Progressive Agreement for Trans-Pacific Partnership] 경제용어사전

... 말레이시아, 칠레, 페루, 뉴질랜드, 브루나이 등 11개국이 참여한 다자간 FTA다. 당초 미국도 참여하려 했으나 도널드 트럼프 정부 출범 이후 탈퇴했다. 하지만 바이든 정부 출범 이후에는 미국의 복귀가 다시 점쳐지고 있다. 유럽연합(EU)을 떠난 영국은 2021년 2월 1일 CPTPP가입을 공식 신청했다. 한국은 2020년 11월 아시아 15개국이 참여한 역내 최대 FTA인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타결 이후 미·중 간 균형을 위해 CPTPP에 가입하는 ...

디지털세 [digital tax] 경제용어사전

다국적기업이 외국에 고정사업장을 운영하지 않더라도 매출이 발생한 곳에 세금을 내도록 하는 조세체계다. 일정 금액 이상의 초과이익에 대한 과세 권한을 매출 발생국에 배분해 과세하는 방식이다. 프랑스는 2019년 7월 세계 처음으로 디지털세를 제도화했지만 도널드 트럼프 미국 행정부가 미국 기업을 겨냥한 세금제도를 시행하지 말라며 보복관세 카드로 맞섰기 때문에 시행을 미뤄웠다. 그러다 2021년 7월 1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주요 20개국(...

코발트 [cobalt] 경제용어사전

주기율표에서는 9족(8B족)에 속하는 철족 원소. 단단하고 금속 광택이 나며 엷은 푸른색을 띠는 금속이다. 코발트 자체는 은회색이지만, 알루미늄산코발트 화합물이 푸른색 안료가 된다. 4000년 전 이집트 도자기부터 중세 유럽의 푸른 투명유리(화감청), 조선의 청화백자 등의 진귀한 안료로 쓰였다. 스웨덴 화학자 게오르그 브란트가 1735년 발견했다. 코발트(cobalt)라는 이름은 독일어 'Kobold(도깨비)'가 어원이다. 16세기 작센지방 광부들이 ...

프로모살롱 [(Promosalons] 경제용어사전

... 파리상공회의소, 프랑스전시회연합회가 1967년 공동 창설한 프로모살롱은 프랑스에서 열리는 각종 국제전시회의 해외홍보를 담당하는 기관이다. 공기관도 아니고 민간기관도 아닌 민관복합기관이라고 할 수 있다. 본사는 파리에 있다. 창립 초기 네트워크는 유럽 국가를 중심으로 구축됐으나 2018년 2월말 현재 55개국에 사무소를 두고 있으며 120개국에서 활동하고 있다. 프로모살롱은 프랑스 무역전시회 톱 20개(방문객 수 기준) 가운데 15개를 담당한다. 이들 전시회는 프랑스 무역전시회의 ...

오성운동 [Movimento 5 Stelle] 경제용어사전

... 개의 별)은 오성운동이 추진한 다섯 가지 이슈인 공공 수도, 지속 가능한 이동성, 개발, 접속 가능성, 생태주의를 나타낸다. 2018년 3월4일 총선을 앞두고 오성운동은 △이민자 유입에는 반대 △취약계층을 위한 월 780유로(약 100만원) 기본소득 도입 △400개의 불필요한 법안 폐지 △국내총생산(GDP) 대비 재정적자 비중을 3%로 제한한 유럽재정협약 재협상 △연금 수급 연령을 올린 2012년 연금 개혁안 완화 등을 핵심 공약으로 제시했다.

위안화 국제화 경제용어사전

... 성과를 내고 있다는 분석도 제기된다. 독일 중앙은행인 분데스방크는 2018년 1월 15일 위안화를 외환보유액 운용 통화에 포함하겠다고 발표했다. 같은날 프랑스 중앙은행은 외환보유액 중 일부를 이미 위안화로 보유하고 있다고 밝혔다. 유럽중앙은행(ECB)은 지난해 6월 위안화를 외환보유액 구성 통화에 포함했다. 국제통화기금(IMF)은 2016년 10월 특별인출권(SDR) 통화 바스켓에 달러화, 파운드화, 엔화, 유로화에 이어 위안화를 편입했다. SDR 편입으로 국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