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61-5770 / 6,26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용부, 퇴직연금제도 무료 교육·컨설팅 실시

    고용노동부가 퇴직연금제도를 알리기 위한 교육과 컨설팅에 나섭니다. 퇴직연금제도 교육은 위탁사업자로 선정된 한국경영자총협회와 한국공인노무사회에서 기본 내용과 도입 실무 위주로 진행합니다. 컨설팅은 퇴직연금 전문가가 사업장을 방문해 도입여건 분석과 직원설명회, 퇴직연금 규약작성 등에 대해 자문을 해주게 됩니다. 교육과 컨설팅을 희망하는 전국의 사업장·노동조합·단체·공공기관은 오는 5월~11월 중 경총과 노무사회로 참가 신청을 하면 무료로 받을...

    한국경제TV | 2011.04.18 00:00

  • 일자리 창출, 현장에서 찾는다

    ... 중소기업처럼 필요한 사람을 찾는 것도 쉽지 않고 채용을 하더라도 몇달만에 퇴사하는 일이 벌어지는 것이 현실이다" 이러한 중소기업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고용노동부가 현장으로 뛰어들었습니다. '일자리 현장지원단'을 만들어 고용부 소속 모든 직원이 구인난을 겪는 1만개의 기업을 선정해 현장을 직접 찾아가 애로사항과 해결책을 찾는 지원에 나섭니다. "책상에 앉아서 대책을 세우는 것이 아니라 모든 직원이 현장에 나가서 애로사항을 직접 듣고 문제점도 현장에서 찾도록 ...

    한국경제TV | 2011.04.15 00:00

  • 100인 이상 사업장 1분기 임금인상률 4.6%

    ... 10일까지 임금교섭을 타결한 572곳의 협약임금 인상률은 4.6%로 파악됐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간의 인상률 4.5%에 비해 0.1%포인트 상승한 것으로 임금 인상이 예년과 비슷한 수준으로 이뤄지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연도별 협약임금 인상률은 2007년 4.8%, 2008년 4.9%, 2009년 1.7%, 2010년 4.8%로 국내 경제가 전 세계 금융위기의 직격탄을 맞았던 2009년을 제외한 최근 수년간의 수준과 비슷한 추세라는 ...

    연합뉴스 | 2011.04.13 00:00

  • 100인 이상 사업장 임금인상 예년 수준

    ... 4.8%,2008년 4.9%,2009년 1.7%,2010년 4.8%로 글로벌 금융위기의 직격탄을 맞았던 2009년을 제외하고는 비슷한 추세를 보이고 있다. 임금교섭 타결률은 아직 본격적인 교섭에 들어가지 않아 6.8%에 그쳤다. 고용부 관계자는 "4월 이후 임단협 교섭이 본격화되면 타결률이 점차 올라갈 것"이라며 "대기업과 공공기관이 과도한 임금 인상을 자제하고 합리적 수준에서 타결되는 게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윤기설 노동전문기자 upyks@hanky...

    한국경제 | 2011.04.13 00:00 | 윤기설

  • 상근예비역 야간직업훈련 과정 5월 개설

    ... 예정이다. 서울강서 캠퍼스에서는 7~8월께 훈련과정이 개설되며 나머지는 다음 달부터 훈련이 이뤄진다. 캠퍼스별로 대전은 전기공사, 광주는 특수용접, 대구는 컴퓨터응용기계, 서울강서는 자동차정비와 전기공사 훈련과정이 개설된다. 고용부는 다음주 국방부, 폴리텍대학과 상근예비역 직업훈련 과정 개설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할 예정이다. 정부가 상근 예비역을 대상으로 기능사 과정을 무료로 개설하는 것은 상근 예비역들 가운데 취약계층이 많아 정책적 지원이 ...

    연합뉴스 | 2011.04.13 00:00

  • thumbnail
    '외국인 126만 시대'…정책 '컨트롤타워'가 없다

    ... 배정된 예산도 적다. 올해 정부의 다문화 정책 예산은 관련 8개 부서를 모두 합쳐 940억원 정도에 그친다. 게다가 예산의 대부분은 다문화 가족에 국한돼 있다. 관련 정책도 각 부서에 흩어져 있다. 외국인 근로자들의 고용 관리는 고용부가,외국인 자녀들의 교육 문제는 교과부가 맡는 식이다. 이에 따라 당정은 뒤늦게 대응책 마련에 나섰다. 진영 한나라당 의원은 "정부 부처별로 외국인 관련 정책이 난립해 있고 부처 이기주의로 인한 예산 낭비뿐 아니라 정책적 실효성도 거두지 ...

    한국경제 | 2011.04.12 00:00 | 김태철

  • 양대노총, 최저임금위원장 선출 보이콧

    ... 이날 공동성명을 통해 "고용노동부가 최임위 위원장에 박준성(성신여대 교수) 공익위원을 사실상 내정하고 이를 밀어붙이기 위해 사전 언론플레이를 하는 등 최임위 운영에 노골적으로 개입하는 월권행위를 벌였다"고 주장했다. 또 회의가 열리기 바로 전날 경총 관계자에게는 양해를 구했으나 노동계에 일언반구도 없었다는 점과 박 교수가 고용부의 용역을 받아 지난 2월 보고서를 낸 사실도 문제 삼았다. 윤기설 노동전문기자 upyk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4.08 00:00 | 윤기설

  • 쌍용차 2억원 취업지원

    ... 보조금 2억원을 긴급 지원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평택시와 평택대, 평택참여연대 등이 컨소시움으로 진행하며 쌍용차 퇴직자와 무급휴직자 및 그 가족을 대상으로 심리치료 및 맞춤형 직업교육을 통해 재취업, 창업을 돕는다. 고용부는 사업 추진에 앞서 쌍용차 퇴직자 및 해고 미취업자 등을 대상으로 취업지원 수요조사를 실시하고,그 결과는 심리치료 프로그램과 맞춤형 취업교육 진행에 반영할 예정이다.고용부는 지난달 9일부터 평택지청을 중심으로 쌍용자동차 재취업지원반을 ...

    한국경제 | 2011.04.07 00:00

  • 쌍용차 실직자들의 죽음이 이끈 변화

    ... 5명이 지난 11월 이후 불과 5개월 사이에 세상을 떠났다. 이외에도 자살미수, 정신이상, 신용불량, 이혼 등이 수두룩하다고 한다. 그간 정부와 지자체는 잇달아 쌍용차 해고자 지원책을 내놓았으나 대부분 '1회용 정책'에 그쳤다. 고용부는 2009년 8월 평택 지역을 '고용개발촉진지구'로 지정하고 실업자 500명 재취업, 쌍용차 협력업체 지원 등에 나섰다. 1년 뒤에는 고용 관련 지표 호전을 이유로 평택시가 요청한 고용개발촉진지역 지정기간 연장 안을 수용하지 ...

    연합뉴스 | 2011.04.07 00:00

  • 퀵서비스·택배 기사도 산재보험 가입

    ... 종사자도 산재보험에 가입할 수 있게 됩니다. 고용노동부는 최근 퀵서비스, 택배, 간병 업무 등 분야별 협의회를 구성하고 상반기까지 구체적인 산재보험 적용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6월까지 구성되는 분야별 협의회에는 고용부 관계자 외에 노동계, 경영계, 이해관계자 등이 참여하게 됩니다. 2007년 말 개정된 산재보험법은 골프장 경기보조원와 학습지 교사, 보험설계사, 콘크리트 믹서 트럭 운전자 등 4대 특수형태 업무 종사자들이 산재보험 가입 여부를 선택할 ...

    한국경제TV | 2011.04.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