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781-5790 / 6,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국GM 타임오프 이면합의 '파장'

    한국GM 노사가 기존 노조 전임자를 모두 유지하도록 무급 전임자 81명분에 해당하는 임금을 가산 상여금의 편법 인상을 통해 충당하기로 했다. 이에 대해 정부가 "노사 당사자의 자율적 합의로 이뤄진 만큼 위법행위가 아니다"며 방관하자 재계와 노동 전문가들은 "정부가 타임오프제도를 스스로 무력화시킨다"며 거세게 비난하고 있다. 한국GM 노사는 최근 특별교섭을 통해 유급 파트타임 전임자 28명과 무급 전임자 81명 등 최대 109명의 전임자를 인...

    한국경제 | 2011.04.03 00:00 | 윤기설

  • 건설현장 96.5% 산재예방 '나몰라라'

    ... 추락, 낙하, 붕괴, 감전 예방 조치 미비 등 안전 조치 위반이 2천178건(72%)으로 가장 많았다. 안전보건교육 미실시(135건), 유해위험기계기구 방호조치 미비(112건), 산업안전관리 위반(81건) 등이 뒤를 이었다. 고용부는 안전난간ㆍ안전망ㆍ작업발판 등 추락재해를 예방하기 위한 기본 안전시설조차 설치하지 않은 건설현장 30곳은 형사입건했다. 안전관리가 극히 불량한 12곳은 전면 작업중지, 특정 부분에 대한 안전시설 미비로 산업재해 위험이 큰 118곳은 ...

    연합뉴스 | 2011.04.03 00:00

  • 임금체불 처리현황 인터넷ㆍSMS로 확인

    고용노동부는 임금체불 등 근로감독과 관련된 진정, 고소, 고발 등의 처리현황을 인터넷이나 휴대전화 문자메시지(SMS)로 알려주는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3일 밝혔다. 인터넷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고용부 e-고객센터 홈페이지(www.minwon.moel.go.kr/index2.html)에 접속, '민원조회/발급' 란에서 회원으로 가입하거나 실명인증을 거치면 된다. SMS 서비스는 신고사건을 접수할 때 휴대전화 번호를 적고 SMS 수신에 동의하면 제공받을 ...

    연합뉴스 | 2011.04.03 00:00

  • 건설현장 96% 산업안전 외면

    ... 적발된 현장은 추락 낙하 붕괴 감전 예방조치미비 등 안전조치 위반이 2178건(72%)으로 가장 많았다.다음으로 안전보건교육 미실시(135건),유해위험기계기구 방호조치 미비(112건),산업안전관리 위반(81건) 등의 순이었다. 고용부는 안전난간 안전망 작업발판 등 추락재해를 예방하기 위한 기본 안전시설 조차 설치하지 않은 건설현장 30곳은 형사입건하고 안전관리가 불량한 12곳은 전면 작업중지,특정 부분에 대한 안전시설 미비로 산업재해 위험이 큰 118곳은 부분작업 ...

    한국경제 | 2011.04.03 00:00 | oasis

  • 100인 이상 기업 타임오프 도입률 86%

    ... 한국노총 87.6%(1천333곳 중 1천168곳), 민주노총 82.3%(723곳 중 595곳) 순이었다. 법정 한도를 초과해 합의한 사업장은 민주노총 소속이 19곳이고 한국노총은 3곳, 상급단체 미가입 사업장은 2곳이었다. 고용부는 타임오프제를 도입한 사업장에서 체결된 단협을 점검해 한도를 초과한 62개 사업장을 상대로 단협을 개정하도록 시정 조치했다. 또 392곳을 상대로 한 현장 지도점검을 통해 전임자 급여지급, 노조운영비 지원 등 부당노동행위로 노조법을 ...

    연합뉴스 | 2011.04.01 00:00

  • "고용부 현업 공무원 69% '전출 희망'"

    공무원직장협의회, 노동관서 6급 이하 2천명 설문 고용노동부 공무원직장협의회는 7~14일 전국 55개 노동관서에서 근무하는 6급 이하 직원들을 상대로 내부 만족도를 설문한 결과 2천73명의 응답자 중 69%가 '고용부를 떠날 생각이 있다'고 답변했다고 31일 밝혔다. 떠나고 싶은 가장 큰 이유는 과중한 업무 때문(49%)이며 승진 전망 불투명(21%), 불공평한 보상 수준(10%)이 뒤를 이었다. 심지어 16%는 전출 기회가 온다면 "무조건 ...

    연합뉴스 | 2011.03.31 00:00

  • 고용부, 최저임금 집중관리

    정부가 최저임금을 준수하지 않는 사업장에 대해 대대적인 단속에 들어가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영우 기자입니다. 정부가 최저임금 지키기에 앞장서기로 했습니다. 고용노동부는 최저임금을 준수하지 않는 사업장을 단속하는 최저임금 4320 지킴이가 활동에 들어간다고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시민과 학생으로 구성된 감시요원 100명이 5월6일까지 활동하게 됩니다. 2011년 기준 최저임금은 시간당 4천320원입니다. 최저임금은 지난 2001년 시...

    한국경제TV | 2011.03.31 00:00

  • 최저임금위 심의개시…노동계 25.2% vs 재계 3%

    ... 최저임금위원회는 근로자위원 9명,사용자위원 9명,공익위원 9명 등으로 구성되며 앞으로 90일 동안 최저임금 수준을 심의한다.최저임금위원회는 재적위원 과반수의 출석과 출석위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최저임금안을 6월29일까지 의결해 제출하면 고용부 장관은 국민 여론을 수렴해 8월5일까지 확정해 고시하게 된다. 최저임금은 근로자의 생계비, 유사 근로자의 임금,노동생산성 및 소득분배율 등을 고려해 결정되며 1인 이상 사업장의 모든 근로자에게 적용된다.이를 위반하면 3년 이하의 징역이나 ...

    한국경제 | 2011.03.31 00:00 | rang

  • 내년 최저임금 심의 개시..진통 예고

    ... 공익위원 9명으로 구성된 최저임금위원회는 다음달 8일 첫 전원회의를 개최하는 등 90일 동안 내년 최저임금 수준을 심의한다. 위원회가 재적위원 과반수의 출석과 출석위원 과반수의 찬성으로 최저임금안을 6월29일까지 의결해 제출하면 고용부 장관은 국민 여론을 수렴해 8월5일까지 최저임금을 확정해 고시한다. 최저임금은 근로자의 생계비, 유사 근로자의 임금, 노동생산성 및 소득분배율 등을 고려해 결정되며 1인 이상 사업장의 모든 근로자에게 적용된다. 위반하면 3년 ...

    한국경제TV | 2011.03.31 00:00

  • 빈 일자리 12만8천개.. 전년대비 44.5% 감소

    ... 전년 동월의 4.9명에 견줘 3.4명 증가했다. 입직자(채용 포함)는 43만9천명, 이직자는 46만명으로 각각 11.1%와 0.8% 늘었다. 상용직과 임시.일용직 모두 전년 동월에 견줘 빈 일자리수와 빈 일자리율이 감소했다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전체 종사자 수는 1천362만명으로 17만2천명(1.3%)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종사자 지위별로 상용근로자는 1천130만9천명으로 42만명(3.9%) 증가했다. 일정한 급여 없이 봉사료나 판매실적에 따라 수수료만 ...

    한국경제TV | 2011.03.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