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801-5810 / 5,91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용부, 산재 책임 떠넘긴 현대건설 수사의뢰

    고용노동부는 산업재해 사망 사고 책임을 중소업체에게 떠넘기려 한 것으로 드러난 현대건설에 대해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고용부는 현대건설이 위조한 모델하우스 도급계약서를 제출한 것은 위계에 의한 공무집행 방해에 해당하는 만큼 위조에 관여한 회사 관계자를 수사 의뢰하기로 했습니다. 현대건설은 지난해 12월 수원시의 한 아파트 모델하우스 공사 도중 인부 1명이 추락해 숨지자, 도급계약서를 위조해 시행사와 하청업체에 산재 사망사고 책임을 ...

    한국경제TV | 2010.08.10 00:00

  • 근로시간 줄여 정년연장땐 임금 감소분 보전

    ... 9.2%(774곳)가 도입했다. 고용 형태에 따라 정년을 늘리면서 임금을 낮추는 정년연장형, 정년은 그대로 두고 임금을 깎는 정년보장형, 정년 퇴직자를 계약직으로 재고용하면서 임금을 적게 지급하는 고용연장형 등 세 가지 방식이 있다. 고용부는 세 방식 중 우선 '연령차별 소지가 있다'는 이유로 폐지를 권고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의견을 수용해 정년보장형 방식을 없애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대신 유연근무제 등처럼 기존 근로시간을 줄여 정년을 연장하는 '근로시간 단축형'을 새로 ...

    연합뉴스 | 2010.08.10 00:00

  • "공기업 청년 고용확대 검토"

    ... 두고 있다"며 "공기업부터 유능한 청년 인재들을 보다 많이 고용하는 방안도 현재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공기업의 청년 채용을 현재 수준보다 늘릴 것을 공언한 이날 대통령의 발언은 공기업의 청년고용 의무화를 추진해온 고용부 쪽의 손을 들어준 것으로 풀이되는데요. 하지만 이런 방안은 '공공기관 선진화 방침'에 어긋난다는 재정부 등의 반대 목소리도 만만치 않은 상황입니다. 재작년부터 공기업선진화 방안의 일환으로 대부분의 공기업들이 현재 신규채용을 중단한 ...

    한국경제TV | 2010.08.10 00:00

  • 전교조 "해고 조합원 안고 가겠다" 시정명령 거부

    고용부 "2차 시정명령…안 되면 법외노조"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 해직교사의 조합원 자격을 그대로 유지키로 해 고용노동부의 규약 시정명령을 사실상 거부한다는 방침을 정했다. 전교조는 지난 3일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고용부가 위법·부당하다고 지적한 해직교사의 조합원 신분보장 조항을 그대로 유지하는 안건을 임시 대의원대회에 올리기로 했다고 전교조 관계자가 10일 전했다. 전교조 대의원대회는 14일 천안 충남학생교육문화원에서 열린다. 엄민용 전교조 ...

    연합뉴스 | 2010.08.10 00:00

  • 근로시간 줄여 정년연장하면 임금 감소분 정부가 보전

    ... 도입했다.크게 세가지로 나뉘며 △고용형태에 따라 정년을 늘리면서 임금을 낮추는 정년연장형과 △정년은 그대로 두고 임금을 깎는 정년보장형 △정년 퇴직자를 계약직으로 재고용하면서 임금을 적게 지급하는 고용연장형 등으로 구성됐다. 고용부는 세가지 방식 중 우선 '연령차별 소지가 있다'는 이유로 폐지를 권고한 국가인권위원회의 의견을 수용해 정년보장형 방식을 없애는 방안을 검토중이다.대신 유연근무제 등처럼 기존 근로시간을 줄여 정년을 연장하는 '근로시간 단축형'을 ...

    한국경제 | 2010.08.10 00:00

  • `고용여건 호전'…7월 구인인원 42.5%↑

    ... 5만6천명(42.5%) 증가했다. 같은 기간 신규 구직인원은 29만7천명으로 2만명(7.1%) 늘었다. 구인인원은 제조업과 경영회계 사무직을 중심으로 증가했으며 구직인원은 경비청소 관련직을 비롯해 50대와 여성이 증가세를 주도했다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구인인원 대비 구직인원 비율을 뜻하는 신규 구인배율은 63%로 작년 동기보다 15.6%p 상승했다. 일자리 1개당 구직 경쟁률을 나타내는 유효 구인배율은 39%로 17.2%p 높아졌다. 구인배율이 가장 낮은 직업은 ...

    연합뉴스 | 2010.08.10 00:00

  • '사람 구합니다'.. 지난달 구인인원 43% 증가

    ... 5만6천명(42.5%) 늘었다. 같은 기간 신규 구직인원은 29만7천명으로 2만명(7.1%) 증가했다. 구인인원은 제조업과 경영회계 사무직을 중심으로 증가했고 구직인원은 경비청소 관련직을 비롯해 50대와 여성이 증가세를 주도했다고 고용부는 설명했다. 구인인원 대비 구직인원 비율을 뜻하는 신규 구인배율은 63%로 전년 동기보다 15.6%p 상승했다. 일자리 1개당 구직 경쟁률을 나타내는 유효 구인배율은 39%로 17.2%p 높아졌다. 구인배율이 가장 낮은 직업은 ...

    한국경제TV | 2010.08.10 00:00

  • 전교조 "해고자 안고 간다" 시정명령 거부

    고용부 "벌금 등 사법조치 후 2차 시정명령" 전국교직원노동조합이 해직교사의 조합원 자격을 그대로 유지키로 해 고용노동부의 규약 시정명령을 사실상 거부한다는 방침을 정했다. 전교조는 지난 3일 중앙집행위원회를 열어 고용부가 위법·부당하다고 지적한 해직교사의 조합원 신분보장 조항을 그대로 유지하는 안건을 임시 대의원대회에 올리기로 했다고 전교조 관계자가 10일 전했다. 전교조 대의원대회는 14일 천안 충남학생교육문화원에서 열린다. 엄민용 전교조 ...

    연합뉴스 | 2010.08.10 00:00

  • 워크넷 통한 구인 크게 늘어

    ... 구직인원 증가 폭을 웃돌며 고용여건이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고용노동부가 운영하는 취업정보 포털 워크넷에 따르면 7월 한달간 신규 구인인원은 18만7천명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43% 증가했고, 신규 구직인원은 29만7천명으로 7% 늘었습니다. 구인인원은 제조업과 경영회계 사무직을 중심으로 증가했고 구직인원은 경비청소 관련직을 비롯해 50대와 여성이 증가세를 주도했다고 고용부는 설명했습니다. 김지예기자 jy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8.10 00:00

  • 올해 노사분규 39% 줄어

    지난 7월 타임오프제 시행으로 노사간 갈등이 빚어졌지만, 파업은 오히려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고용노동부는 올 들어 지난 8일까지 발생한 파업이 44건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39%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고용부는 "타임오프제 시행과 같은 굵직한 현안에도 불구하고 파업이 감소한 것은 합리적인 노사관계가 정착되고 있는 것으로 볼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김지예기자 jykim@wowtv.co.kr

    한국경제TV | 2010.08.0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