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10,5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금융시장 충격에 수도권 주택시장도 '마비'…"살 사람이 없다"

    ... 다른 데로 이사를 가고 싶어도 집이 안 팔려 발이 묶인 사람들이 많다"며 "시세보다 1억원 낮춰 팔겠다는 집주인도 있는데 매수세가 전혀 없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마포구 아현동 래미안푸르지오는 1∼4단지 3천885가구 가운데 올해 매매 실거래가 건수(신고 공개 건수 기준)가 단 2건에 불과하다. 전용면적 84.89㎡의 경우 지난달 31일 17층이 18천7천500만원에 팔리면서 지난해 9월 최고가(19억3천500만원) ...

    한국경제 | 2022.06.19 09:56 | YONHAP

  • thumbnail
    매물 쌓이는 노·도·강…'갈아타기' 멈춘 강남

    ... 주춤…월세화 심화 서울 강남 임대차 시장에서 금리 인상 여파가 두드러지게 나타나고 있다. 전세 보증금이 워낙 높고 대출 금리도 인상되다보니 ‘전세의 월세화’ 현상이 가속화하는 모습이다.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퍼스티지 전용 85㎡는 이달 보증금 4억원, 월세 450만원에 계약이 이뤄졌다. 같은 주택형 전셋값 22억원과 비교하면 월세가 이자 비용보다 낮은 편이라는 설명이다. 매수세도 예전 같지 않은 분위기다. 서초구 반포동 E공인 관계자는 ...

    한국경제 | 2022.06.17 17:18 | 심은지/이혜인

  • thumbnail
    1주택 종부세 14억까지 공제…마래푸 0원, 압구정 현대 400만원↓

    ...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와 비슷한 수준이다. 서울 압구정 현대 14차(84㎡) 아파트가 이와 비슷한 사례로 꼽힌다. 공시가 11억~14억원 구간의 주택 보유자들은 종부세 부담이 완전히 사라진다. 공시가 12억6700만원인 아현동 마포래미안푸르지오(84.39㎡)는 약 30만원의 종부세를 전액 경감받는다. 부부 공동명의로 1주택을 소유한 경우엔 현재 부부가 6억원씩 총 12억원을 공제받을 수 있지만, 부부 중 한 사람이 대표로 종부세를 내는 방식을 선택하면 1주택자와 마찬가지로 ...

    한국경제 | 2022.06.16 17:20 | 강진규

  • thumbnail
    화물연대 파업에…반포 '래미안 원베일리' 건설현장 '스톱'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건설 중인 '래미안 원베일리' 콘크리트 타설 공사가 1주일째 중단됐다. 민주노총 소속 화물연대가 총파업에 돌입한 여파로 시멘트 출하가 중단, 건축물 골조 공사에 필수인 레미콘 공급이 차질을 빚으면서다. 14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래미안 원베일리' 공사 현장에선 지난주부터 콘크리트 타설 공사가 멈춰있다. 지난주 거푸집 설치와 철근을 설계에 따라 배열(배근)했지만 콘크리트 공사는 진행하지 못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2.06.14 13:41 | 이송렬

  • thumbnail
    대선후 거래 서울 아파트 44% 신고가에 팔렸다…서초-용산이 주도

    ... 상승했다. 또 반포동 아크로리버파크 전용 129.97㎡의 올해 3월 거래가는 63억원으로, 직전 신고가인 작년 6월 51억원보다 12억원 상승했다. 강남구는 조사 대상 175건중 58.3%(102건)가 신고가 거래였다. 강남구 대치동 래미안대치팰리스 전용 84.97㎡는 올해 4월 33억원에 팔리면서 직전 최고가인 작년 6월의 31억2천만원보다 1억8천만원 높았고, 강남구 압구정동 신현대 12차 전용 155.52㎡는 지난 4월 59억원에 거래돼 직전 신고가인 지난해 4월의 ...

    한국경제 | 2022.06.12 10:34 | YONHAP

  • thumbnail
    서울 집값 떨어지는 와중에도…1년 새 32억 뛴 동네 봤더니

    ... 서초구에서는 방배동 '방배e-편한세상3차' 전용 198㎡가 지난달 26일 38억원에 팔리면서 신고가를 새로 썼다. 종전 최고가인 지난해 11월의 33억2150만원에서 4억7850만원 뛰었다. 같은 날 반포동 '래미안퍼스티지' 전용 135㎡ 역시 54억5000만원에 손바뀜되며 직전 거래에 비해 1억5000만원 상승했다. 강남구는 도곡동 '타워팰리스2차' 전용 115㎡(46평)가 지난달 24일 31억원에 매매돼 신고가를 ...

    한국경제 | 2022.06.02 14:00 | 오세성

  • thumbnail
    '상한제' 예외라고…배짱 분양에 미달 속출

    ... 10억8921만~11억4524만원으로 인근 시세보다 높은 편이다. ‘두산위브 트레지움’(2011년 준공·1370가구) 같은 면적의 매매 호가는 9억7000만~11억원대에 형성돼 있다. ‘래미안트리베라2차’(2010년 준공·1330가구)는 10억3000만~11억2000만원 수준이다. 강북구가 분양가 상한제를 적용받지 않는다는 점을 겨냥해 분양가를 주변 시세보다 높게 책정한 게 ‘패착’이 ...

    한국경제 | 2022.06.01 16:58 | 이혜인

  • thumbnail
    1~2인 가구 60% 육박…소형 주거용 오피스텔 '인기'

    ... 영등포구 일원에 분양한 오피스텔 ‘여의도 현대마에스트로’(전용면적 73~77㎡)는 거주자 우선 경쟁률이 89 대 1에 달했다. 기존 오피스텔 매매 가격도 오름세다. KB부동산에 따르면 서울 용산구 ‘래미안 용산 더센트럴’ 전용 77㎡의 지난달 매매가 시세는 13억5000만원으로 전년 동월(10억8000만원) 대비 25% 올랐다. 인천 연수구 일원 ‘랜드마크시티 센트럴 더샵’은 전용 84㎡가 같은 기간 ...

    한국경제 | 2022.06.01 16:58 | 박종필

  • thumbnail
    "'똘똘한 한 채' 잡아라"…다시 서울로 눈 돌리는 집주인들

    ... 거래 51억원보다 8억원이 치솟았고, ‘현대1차’ 전용 131㎡도 같은 달 47억원에 손바뀜해 직전(44억원)보다 3억원이 뛰었다. 재건축 이슈가 있는 곳만 오르는 것은 아니다. 일원동에 있는 ‘래미안 개포 루체하임’ 전용 121㎡는 이달 33억원에 매매 계약을 맺었는데, 2020년 10월 기록한 직전 신고가 31억원보다 2억원 넘게 뛰었다. 지난달엔 도곡동에 있는 ‘도곡렉슬’ 전용 176㎡가 ...

    한국경제 | 2022.06.01 06:50 | 이송렬

  • thumbnail
    1주택 보유세 2020년 수준으로 감면…공시가 9억~11억원은 사각지대

    ... 납부한 239만8천원에 비해서는 29%가량(70만7천원) 높은 것이다. 9억원 이하에만 적용해준 재산세 특례 인하 혜택을 받지 못해 2020년 수준으로 낮아지진 않는 것이다. 지난해 공시가격이 10억8천500만원인 서울 강동구 래미안고덕힐스테이트 전용 84.74㎡는 올해 재산세가 328만원으로, 2020년(237만원)보다 38%(91만원)가량 높다. 행안부 관계자는 "재산세 대상인 공시가격 9억∼11억원 이하 구간대의 주택은 2020년 수준으로 ...

    한국경제 | 2022.05.31 11:0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