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1-120 / 10,50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과천 '린 파밀리에' 24일 1순위 청약

    ... 거주자에게 30%, 경기도 2년 이상 거주자에게 20% 배정된다. 나머지 절반은 서울과 인천, 경기도 2년 미만 거주자에게 돌아간다. 인근 시세 대비 절반 이상 저렴해 예비 청약자가 몰릴 전망이다. 과천시 원문동 ‘래미안슈르’ 전용 84㎡는 지난달 17억원에 거래된 바 있다. 다만 입주 시 잔금 대출이 불가능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야 한다. 모든 주택형의 분양가가 9억원 이하로 분양가의 40%까지 중도금 대출은 가능하다. 그러나 입주 ...

    한국경제 | 2021.08.23 16:57 | 신연수

  • thumbnail
    "전세 가뭄에 단비"…서울 새 아파트 1만518가구 연내 집들이

    ... 이상 중형 단지들을 우선 노려볼 만하다. 단지가 클수록 전세 매물이 많이 나올 가능성이 높다. 서울 25개 자치구 가운데 연말까지 가장 많은 입주가 진행되는 곳은 송파구다. 연말까지 총 2170가구가 입주한다. 강남구에선 삼성동 래미안라클래시(679가구), 대치동 르엘대치(273가구) 등이 내달 입주를 앞두고 있다. 노원구에선 다음달 1308가구가 입주하는 태릉해링턴플레이스에 주목해볼 만하다. 이 밖에 △10월 동작구 보라매자이(959가구) △11월 동대문구...

    한국경제 | 2021.08.22 17:01 | 은정진

  • thumbnail
    박나래 한남동·전현무 삼성동에 새 집…'나혼산' 보니 자괴감이

    ... 오르게 됐다. 또다른 모범사례로는 육중완이 꼽힌다. 마찬가지로 '나혼자산다'에 출연했던 멤버였다. 결혼을 하면서 혼자살 때 주거지였던 부근에서 아파트를 매입한 경우다. 육중완의 주거지는 서대문구 남가좌동 '래미안 남가좌 2차'다. 육중완이 미혼시절부터 주로 활동했던 홍대와 가까운데다 주거밀집지역으로 자녀를 키우기도 용이한 환경이 조성되어 있다. 전용 84㎡가 지난달 12억원(4층)에 실거래됐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서울에서 일반인들에게 ...

    한국경제 | 2021.08.22 08:53 | 김하나

  • thumbnail
    "주인공은 나야 나"…과천 린 파밀리에와 로제 파스타[이송렬의 맛동산]

    ... 1만2000원, 가장 비싼 음식은 1만8000원이나 하니 그리 싼 편은 아니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린 파밀리에는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주변 시세보다 가격이 착합니다. 분양가는 최고가 기준으로 8억7260만원인데, 인근 '래미안슈르' 전용 84㎡가 지난달 16억1500만~16억9000만원에 거래된 것을 고려하면 7억원 가량 싸다고 할 수 있겠습니다. 가격이 싼 대신 제한 사항도 있습니다. 분양 시점에는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지만 입주할 때는 인근 ...

    한국경제 | 2021.08.21 06:32 | 이송렬

  • thumbnail
    과천 지정타 '7억 로또' 당첨되려면…"25년 저축해도 어렵다"

    ... 거주자)에 20%, 기타지역(서울·인천 거주자, 경기 2년 미만 거주자)에 50% 비율로 물량이 공급된다. 분양가(최고가 기준)는 8억7260만원이다.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돼 주변 시세보다 저렴하다. 인근 원문동에 있는 '래미안슈르' 전용 84㎡는 지난달 16억1500만~16억9000만원에 거래됐다. 시세와 비교할 때 7억원 넘게 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 분양가가 9억원 이하라 중도금 대출을 받을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다. 과천 지정타는 지난해에도 ...

    한국경제 | 2021.08.20 11:55 | 이송렬

  • thumbnail
    아파트보다 비싼데…"청약 통장 필요없다" 인기 폭발한 곳

    ... 소형 면적으로 구성됐지만 분양가는 10억~19억원에 달했다. 그럼에도 많은 수요자들이 몰려 시장을 놀라게 했다. 3.3㎡당 분양가는 7128만원 수준이다. 이는 국내에서 분양가가 가장 비싼 아파트인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 원베일리’(신반포3차·경남아파트 통합 재건축)를 훌쩍 뛰어넘는다. 앞서 원베일리는 3.3㎡당 평균 5653만원, 전용 46㎥형 기준 9억2370만원에 분양했으며, 고분양가 논란에 휩싸인 바 있다. 원베일리보다 ...

    한국경제 | 2021.08.20 06:23 | 안혜원

  • thumbnail
    집값 고점이라더니 또 대책 내놓겠다고? [집코노미TV]

    ... 굉장히 좋다는 거죠. 이 정도 거리, 규모의 택지를 발굴할 수 있을 것이냐가 관건이 되겠죠. 또 민간분양에 대해서도 사전청약을 신설하기로 했습니다. 사전청약은 원래 신도시 같은 공공택지에서 공공분양에 대해서만 실시했습니다. 그런데 래미안, 자이처럼 민간 건설사들이 짓는 아파트에 대해서도 사전청약을 하겠다는 게 정부 목표입니다. 물론 민간이 호응해야겠죠. 그럼 어떤 인센티브를 줘서 참여시킬 것이냐의 문제가 첫 번째 과제이고요. 둘째로 민간분양 사전청약은 도심에서 하는 ...

    한국경제 | 2021.08.20 06:00 | 전형진

  • thumbnail
    "교통 좋아진다" 은평 녹번역 새 아파트 들썩

    ... 힐스테이트녹번 전용 59㎡는 5월 11억2000만원에 최고가를 갈아치운 뒤 호가가 12억원까지 뛰었다. 3월 12억원에 팔린 힐스테이트녹번역 전용 59㎡ 호가는 12억5000만원을 웃돌고 있다. 녹번역에서 걸어서 10분 거리에 있는 ‘래미안베라힐즈’(1035가구·2019년 준공) 전용 59㎡는 지난달 초 11억2700만원에 신고가를 찍었다.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녹번·응암동이 속한 은평구 아파트값은 이달 셋째주(16일 기준) 전주 ...

    한국경제 | 2021.08.19 17:37 | 이혜인

  • thumbnail
    '도심 속 공원'도 규모의 경제! 부동산 가치 덩달아 '상승'

    ... ‘파크리오(2008년)’는 주변 시세보다 훨씬 높은 가격에 거래되고 있다. 전용 84B㎡형이 지난 6월 22억7000만원(20층)에 팔렸다. 반면, 올림픽공원과 비교적 거리가 먼 송파구 송파동에 ‘래미안 송파 파인탑(2012년)’는 지난 3월 87A㎡형이 17억원(21층)에 새주인을 맞이했다. 오피스텔도 마찬가지다. 광교호수공원과 인접한 경기 수원시 광교신도시에 ‘광교 아이파크(2018년)’는 올해 ...

    한국경제 | 2021.08.18 07:30

  • thumbnail
    비수기에도 계속 뛰는 서울 집값…"분양도 입주도 턱 없이 부족"

    ... 복합적으로 작용한 결과라고 입을 모으고 있다. 올 들어 지난달까지 서울 재건축 단지에서 나온 일반분양 물량은 275가구에 그쳤다. 3월 광진구 자양동 ‘자양 하늘채 베르’(51가구)와 6월 서초구 반포동 ‘래미안 원베일리’(224가구)가 전부였다. 작년 같은 기간(1830가구)에 비해 85% 급감한 규모다. 지금이라도 재건축 규제를 풀지 않으면 부동산 시장 불안이 2~3년 이어질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 둔촌주공 등 분양 시기 ...

    한국경제 | 2021.08.17 17:36 | 이유정/신연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