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30,25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요양급여 불법수급' 윤석열 장모, 오늘 2심 선고

    ... 22억9천만원을 수급한 혐의를 받는다. 앞서 검찰은 범행 가담 정도가 가볍지 않음에도 여전히 과오를 인정하지 않고 범행을 부인하고 있다며 1심 선고 형량과 같은 징역 3년을 구형했다. 반면 최 씨 측은 동업자와의 공모 의사가 없었다며 무죄를 주장했다. 최씨 측은 요양병원 개설·운영에 개입하지 않았다고 주장했지만, 작년 7월 1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검찰의 구형량과 같은 징역 3년을 선고받고 법정에서 구속됐다. 다만 항소심 재판부가 최씨의 보석 청구를 받아들여 ...

    한국경제 | 2022.01.25 06:45 | 이미나

  • thumbnail
    솔로몬저축은행 前회장, '고리대금·폭행' 혐의 피소

    ... 과정에서 정관계 로비를 했다고 진술, 이명박 당시 대통령의 형인 이상득 전 의원과 박지원 새정치민주연합 의원 등 거물급 정치인들이 기소되도록 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저축은행 사태로 재판에 넘겨졌던 이 전 의원은 유죄가, 박 의원은 무죄가 대법원에서 확정됐다. 25일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서울 수서경찰서는 최근 A씨가 임 전 회장을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법상 공갈미수, 상해, 이자제한법 위반 등 혐의로 고소한 사건을 접수해 수사에 착수했다. 임 전 회장은 지난달 28일 ...

    한국경제 | 2022.01.25 06:25 | YONHAP

  • thumbnail
    트럼프와 불륜설 전 포르노배우, 담당 변호사 재판에 출석 예정

    ... 예정이다. 애버내티는 자신의 의뢰인인 대니얼스가 출판사로부터 받아야 할 돈을 가로챈 혐의로 기소된 상태다. 그는 지난 주말에도 "정부는 절대 제기하지 말았어야 할 사건에서 나를 기소하기 위해 수백만 달러를 쓰고 있다"고 항변하며 무죄를 주장하고 있다. 대니얼스는 2006년 트럼프 전 대통령과 만나 성관계를 하는 등 불륜 관계를 가졌다고 주장해 유명해졌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를 부인하고 있다. 하지만 트럼프 전 대통령의 개인 변호사였던 마이클 코언은 ...

    한국경제 | 2022.01.24 16:30 | YONHAP

  • thumbnail
    제주도, '간첩 조작 사건' 피해자 실태조사 진행

    ... 및 지원에 관한 조례'를 통과해 간첩 조작 사건에 대한 실태조사 근거를 마련했다. 천주교인귄위원회에 따르면 국내 간첩 조작 사건 109건 중 34%(37건)가 제주지역에서 발생했다. 또 제주 출신 피해자 39명 중 35명이 재심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나머지 4명은 재심이 진행 중이다. 간첩 조작 사건 피해자들은 불법 구금과 고문, 수형 피해 등의 고초를 겪었고 출소 이후에도 후유증과 사회적 냉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1.24 13:57 | YONHAP

  • thumbnail
    '한인 이민자의 억울한 옥살이' 영화 미 선댄스영화제 상영

    50년 전 살인사건서 백인의 어설픈 증언으로 종신형 받았다 재심서 무죄 1970년대 미국에서 발생한 살인사건의 누명을 쓰고 약 10년간 억울한 옥살이를 한 한인 이민자의 사연을 담은 영화가 미국 선댄스영화제에서 첫선을 보인다. 22일(현지시간) 미 NBC뉴스에 따르면 줄리 하와 유진 이가 공동 감독으로 나서 제작한 영화 '이철수에게 자유를'(Free Chol Soo Lee)이 제38회 선댄스영화제(2022)에서 상영된다. 선댄스영화제는 독립 ...

    한국경제 | 2022.01.24 11:13 | YONHAP

  • thumbnail
    "유부남 팀장이 성희롱"…퇴사하며 메일 보낸 女직원 '무죄'

    직장 내 성폭력 피해자가 회사를 떠나며 직원들에게 피해 사실을 이메일로 알린 부분에 대해 대법원이 원심판결을 뒤집고 무죄라 판단했다. 24일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정보통신망법 위반(명예훼손) 혐의를 받은 A 씨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벌금 30만 원 선고를 무죄 취지로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동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밝혔다. A 씨는 2014년 10월께 직장 동료 3명과 팀장 B 씨가 참석한 술자리에서 B 씨가 테이블 아래로 손을 잡는 ...

    한국경제 | 2022.01.24 10:35 | 김소연

  • thumbnail
    경찰, 자체 인권수사규칙 추진…"피의자 권리 보장"

    ... '인권수사 매뉴얼' 제정도 추진할 방침이다. 경찰 수사에 관한 인권보호 규칙과 매뉴얼에는 크게 인권보호 기본원칙, 수사절차 인권보호, 수사인권 보호제도와 관련된 내용이 포함될 것으로 알려졌다. 인권보호 기본원칙에는 가혹행위 금지·무죄 추정·차별금지 및 사회적 약자 보호 같은 내용이 명시될 전망이다. 수사절차 항목에는 공정한 수사와 장시간 수사 제한, 수사 과정의 녹화, 공익신고자 보호 같은 준수사항이 들어갈 것으로 예상된다. 수사인권 보호제도에는 사적 이해관계자 ...

    한국경제 | 2022.01.24 06:15 | YONHAP

  • thumbnail
    퇴사하며 성폭력 피해 알렸다가 명예훼손 처벌…대법서 무죄

    "가해자 중심 문화가 신고 망설이게 해…비방 목적으로 보기 어렵다" 직장 내 성폭력 피해자가 회사를 떠나면서 직원들에게 이메일로 피해 사실을 알려 명예훼손으로 재판에 넘겨진 뒤 1, 2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으나 대법원에서 무죄가 인정됐다.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정보통신망법 위반(명예훼손) 혐의를 받은 A씨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벌금 30만원 선고를 무죄 취지로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동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고 24일 밝혔다. 재판부에 ...

    한국경제 | 2022.01.24 06:00 | YONHAP

  • '딸 입시비리' 정경심 27일 대법 판결

    ... 재판부는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해 징역 4년과 벌금 5억원, 추징금 1억4000여만원을 선고했다. 항소심에서도 징역 4년은 유지됐지만 2차전지 업체 WFM 관련 미공개 정보를 미리 취득해 이익을 본 혐의(자본시장법 위반) 일부가 무죄로 뒤집히면서 벌금과 추징금이 각각 5000만원, 1000여만원으로 줄었다. 대법원 선고에서 가장 주목받는 부분은 동양대 PC의 증거능력 인정 여부다. 정 전 교수 항소심 선고 이후인 작년 11월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별도의 형사사건을 ...

    한국경제 | 2022.01.23 18:16 | 최진석

  • thumbnail
    이재명, '당선 무효' 이규민에 "말 같지 않은 이유로 의원직 박탈"

    ... 공표한 혐의를 받았다. 김 후보가 대표 발의했던 법안은 고속도로가 아닌 자동차전용도로에 배기량 260cc를 초과하는 대형 바이크의 통행을 허용하는 것이었다. 1심은 이 전 의원이 잘못된 언론 기사를 보고 공보물을 만들었다고 보고 무죄를 선고했다. 하지만 2심은 이 전 의원이 상대 후보의 낙선 목적으로 허위사실을 공표했다며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당시 이 전 의원이 공개 질의서에서 해당 법안을 설명하며 고속도로가 아닌 자동차전용도로라고 명시한 점에 ...

    한국경제 | 2022.01.23 16:31 | 조미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