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31,0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사법농단 연루' 임성근 前부장판사 1·2·3심 모두 무죄(종합)

    박근혜 명예훼손 재판 등 개입 혐의…대법 "직권 없이는 직권남용도 없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판사들의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무죄 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8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임 전 부장판사는 2015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근무하며, 박근혜 당시 대통령의 ...

    한국경제 | 2022.04.28 10:42 | YONHAP

  • thumbnail
    [속보] 대법, '재판 개입' 임성근 전 부장판사 무죄 확정

    일선 판사들의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무죄 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8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임 전 부장판사는 2015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근무하며 박근혜 당시 대통령의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기소된 일본 산케이신문 서울지국장 사건 재판 등에 개입한 혐의를 ...

    한국경제 | 2022.04.28 10:41 | 차은지

  • thumbnail
    '사법농단 연루' 임성근 前부장판사 1·2·3심 모두 무죄

    ...근혜 명예훼손 재판 등 개입 혐의 대법 "직권 없이는 직권남용도 없다"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판사들의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된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1·2심에 이어 대법원에서도 무죄 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28일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에서 원심의 무죄 판결을 확정했다. 임 전 부장판사는 2015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근무하며, 박근혜 ...

    한국경제 | 2022.04.28 10:36 | YONHAP

  • thumbnail
    케네디가 직접 발탁한 첫 흑인 대통령경호원, 58년만에 사면

    ... 집단에 팔아넘기려 한 혐의로 기소됐고 재심까지 간 끝에 유죄판결을 받아 3년여간 복역했다. 그는 당시 비밀경호국 내부의 해이한 분위기를 지적하고 동료들의 인종차별적 언행에 반발하는 목소리를 냈다가 미움을 사 기소된 것이라며 평생 무죄를 주장해왔다. 시카고 남부 토박이 볼든은 26세 때인 1961년 4월 당시 케네디 대통령이 정치행사를 위해 찾은 시카고 맥코믹플레이스에서 임시 대통령 전용 화장실 보안 경비를 맡았다가 케네디 눈에 띄게 됐다. 볼든은 "대통령이 ...

    한국경제 | 2022.04.28 06:34 | YONHAP

  • thumbnail
    '재판 개입' 임성근 오늘 대법 선고…'사법농단' 무죄 이어질까

    1·2심, '재판 개입 권한 없다' 보고 무죄 판단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일선 재판에 개입한 혐의로 기소돼 1·2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임성근 전 부장판사가 28일 대법원 판단을 받는다. 대법원 제2부(주심 민유숙 대법관)는 이날 오전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혐의로 기소된 임 전 부장판사의 상고심 선고를 연다. 임 전 부장판사는 2015년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로 근무하며 박근혜 당시 대통령의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일본 산케이신문 서울지국장의 ...

    한국경제 | 2022.04.28 06:30 | YONHAP

  • thumbnail
    '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최대 20년형"(종합2보)

    금융회사 피해액 12조 원대…뉴욕남부지검, 사기 혐의로 기소 황 "기소 부당" 무죄 주장…보증금 1천260억 원에 보석 국제 금융회사들에 100억 달러(약 12조6천억 원)의 손실을 안긴 한국계 미국인 투자가 빌 황(한국명 황성국)이 미국 연방 검찰에 기소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남부지검이 아케고스 캐피털 매니지먼트 설립자인 황씨와 패트릭 핼리건 재무담당 최고책임자(CFO)를 체포해 사기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4.28 06:20 | YONHAP

  • thumbnail
    '월가 마진콜 사태' 한국계 투자가 빌 황 체포…"최대 20년형"(종합)

    뉴욕남부지검, 사기혐의로 기소…"투자은행 속여 금전적 이득" 금융회사에 12조여원 손실 안겨…황 "기소 부당" 무죄 주장 국제 금융회사들에 100억 달러(약 12조6천억 원)의 손실을 안긴 한국계 미국인 투자가 빌 황(한국명 황성국)이 미국 연방 검찰에 체포됐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27일(현지시간) 미국 뉴욕남부지검이 아케고스 캐피털 매니지먼트 설립자인 황씨와 패트릭 핼리건 재무담당 최고책임자(CFO)를 체포해 사기 등의 혐의로 기소했다고 ...

    한국경제 | 2022.04.28 04:35 | YONHAP

  • thumbnail
    하리수, 이준석·윤호중 면담 요청…"차별받아 마땅한 존재 없어"

    ... 역시 트랜스젠더 당사자로서 차별과 혐오를 온몸으로 받아냈고, 지금도 그렇다. 차별금지법 제정은 그 자체로 헌법정신의 구현이며 소수자를 지켜내는 보루"라고 강조했다. 하씨는 최근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군형법상 추행죄 사건에 무죄를 선고하며 성적 지향에 따른 차별적 대우가 있어서는 안 된다고 확인한 점과 차별을 금지한 헌법 조문을 예로 들어 이같이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고 변희수 하사를 비롯한 여러 트랜스젠더가 차별이 신음하며 세상을 떠났다. ...

    한국경제 | 2022.04.27 17:56 | 이보배

  • thumbnail
    하리수, 윤호중·이준석 만날까…'차별금지법' 면담 요청

    ... 공격 대상이기도 하다"면서 "저 역시 트랜스젠더 당사자로서 차별과 혐오를 온몸으로 받아냈고, 지금도 그렇다"면서 "그러나 차별받아 마땅한 존재는 어디에도 없다"고 강조했다. 하씨는 최근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군형법상 추행죄 사건에 무죄를 선고하며 성적 지향에 따른 차별적 대우가 있어서는 안 된다고 확인한 점과 차별을 금지한 헌법 조문을 들어 "차별금지법 제정은 그 자체로 헌법정신의 구현이며 소수자를 지켜내는 보루"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고 변희수 하사를 ...

    한국경제TV | 2022.04.27 17:28

  • thumbnail
    하리수,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양당에 면담 요청

    ... 하다"고 지적했다. 이어 "저 역시 트랜스젠더 당사자로서 차별과 혐오를 온몸으로 받아냈고, 지금도 그렇다"면서 "그러나 차별받아 마땅한 존재는 어디에도 없다"고 강조했다. 하씨는 최근 대법원 전원합의체가 군형법상 추행죄 사건에 무죄를 선고하며 성적 지향에 따른 차별적 대우가 있어서는 안 된다고 확인한 점과 차별을 금지한 헌법 조문을 들어 "차별금지법 제정은 그 자체로 헌법정신의 구현이며 소수자를 지켜내는 보루"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지난해 고 변희수 하사를 ...

    한국경제 | 2022.04.27 15:5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