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31,0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강욱 '조국 아들 인턴확인서 허위발급' 이번 주 2심 선고

    ... 인턴으로 활동하지 않았던 조 전 장관 아들 조원 씨에게 허위로 인턴확인서를 발급해줘 대학원의 입시 업무를 방해한 혐의로 2020년 1월 불구속기소됐다. 그는 조씨가 실제 인턴으로 활동해 확인서를 써줬을 뿐 허위가 아니라며 무죄를 주장했지만, 1심 재판부는 청맥 관계자들의 증언 등을 종합해볼 때 확인서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고 보고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국회법과 공직선거법에 따르면 금고형 이상의 형벌(집행유예 포함)을 확정받은 국회의원은 ...

    한국경제 | 2022.05.15 07:00 | YONHAP

  • thumbnail
    순찰차서 소란 피우고 경찰관 폭행 20대…항소심 무죄→벌금형

    순찰차에서 내리기를 거부하며 경찰관을 폭행한 20대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으나 항소심에서 벌금을 내게 됐다. 울산지법 형사항소1부(김현진 부장판사)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무죄이던 원심을 깨고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고 14일 밝혔다. A씨는 2020년 1월 새벽 경남 양산 한 지구대에서 후배인 미성년자 2명이 음주 문제로 조사를 받은 뒤 순찰차를 타고 귀가하게 되자 자신도 순찰차에 타고 경찰관에게 욕설했다. 또 경찰관이 ...

    한국경제 | 2022.05.14 06:27 | YONHAP

  • thumbnail
    뉴욕 지하철 무차별 총격 용의자, 법원에서 '무죄' 주장

    대중교통테러 등 혐의로 기소…유죄시 최대 무기징역 지난달 미국 뉴욕 지하철에서 발생한 무차별 총격사건의 용의자가 법정에서 무죄를 주장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3일(현지시간) 지하철에서 33발의 총을 발사한 뒤 체포된 프랭크 제임스(62)가 이날 뉴욕 동부연방법원에서 열린 심리에 출석했다고 보도했다. 제임스는 대중교통에 대한 테러 공격과 총기 사용 혐의로 기소됐다. 몸 상태에 대한 판사의 질문에 "좋다"라고 답한 그는 재판을 받을 수 ...

    한국경제 | 2022.05.14 06:17 | YONHAP

  • "211억원 세금 취소" 대법서 확정…효성 조석래·현준, 7년 소송 이겼다

    ... 217억1000여만원 중 증여 5억3000여만원을 제외한 211억7000여만원에 대한 부과를 취소하라는 1·2심 판결을 그대로 유지했다. 조 명예회장과 조 회장은 이에 앞서 진행됐던 형사재판에서도 세금 포탈 혐의에 대해 무죄 판결을 받았다. 검찰이 2014년 이들을 분식회계와 횡령·배임 혐의로 기소하면서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포탈한 혐의도 적용했지만, 1·2심 재판부는 “불법적인 소득 은닉 행위가 입증되지 않았다”고 ...

    한국경제 | 2022.05.13 17:54 | 김진성

  • thumbnail
    노태악 "공정선거는 헌법상 책무…조직 명운 건다는 각오로"(종합)

    ... 입법과 관련, 선관위가 선거법 위반 사실을 검찰에 고발한다고 해도 경찰이 한번 불송치 결정을 내리면 이의제기를 할 수 없게 된다는 지적에는 "처벌의 공백이 생기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 유죄 증명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또 대법원이 무죄로 판결한 이재명 전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의 공직선거법 위반 사건에 유죄 취지로 소수 의견을 낸 데 대해서는 "후보자 간의 토론에서 나온 연설의 범위가 허위사실공표죄에 해당하는지 여부를 두고 대법관들 사이에서 많이 쟁점이 됐다"면서 ...

    한국경제 | 2022.05.13 17:49 | YONHAP

  • thumbnail
    효성 조석래·조현준 부자, 200억원대 세금소송 최종 승소

    ... 217억1000여만원 중 증여 5억3000여만원을 제외한 211억7000여만원에 대한 부과를 취소하라는 1·2심 판결을 그대로 유지했다. 조 명예회장과 조 회장은 이에 앞서 진행됐던 형사재판에서도 세금 포탈 혐의에 대해 무죄 판결을 받았다. 검찰이 2014년 이들을 분식회계와 횡령·배임 혐의로 기소하면서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포탈한 혐의도 적용했지만, 1·2심 재판부는 “불법적인 소득 은닉 행위가 입증되지 않았다”고 ...

    한국경제 | 2022.05.13 16:25 | 김진성

  • thumbnail
    효성 조석래·조현준 부자 200억원대 세금소송 최종 승소

    ... 횡령·배임 혐의로 기소하면서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포탈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조세)도 적용했다. 하지만 형사재판 1·2심은 불법적인 소득 은닉 행위가 있었다는 점이 입증되지 않았다며 SPC를 동원한 조세 포탈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대법원 역시 다른 혐의 부분을 파기환송 하면서도 증여세·양도소득세에 관한 무죄 판단은 그대로 유지했다. 두 사람이 낸 행정소송에서도 같은 취지의 판단이 나왔다. 1심과 2심은 원고인 조 명예회장이 SPC를 실질 지배·관리했다는 ...

    한국경제TV | 2022.05.13 15:46

  • thumbnail
    효성 조석래·조현준 부자 200억원대 세금소송 최종 승소

    ... 횡령·배임 혐의로 기소하면서 증여세와 양도소득세를 포탈한 혐의(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조세)도 적용했다. 하지만 형사재판 1·2심은 불법적인 소득 은닉 행위가 있었다는 점이 입증되지 않았다며 SPC를 동원한 조세 포탈 혐의는 무죄로 판단했다. 대법원 역시 다른 혐의 부분을 파기환송 하면서도 증여세·양도소득세에 관한 무죄 판단은 그대로 유지했다. 두 사람이 낸 행정소송에서도 같은 취지의 판단이 나왔다. 1심과 2심은 원고인 조 명예회장이 SPC를 실질 지배·관리했다는 ...

    한국경제 | 2022.05.13 15:27 | YONHAP

  • thumbnail
    尹대통령 장모의 동업자 '잔고증명 위조' 재판 재개

    ... 성남시 도촌동 땅 매입 과정에서 최씨와 공모해 은행에 347억원을 예치한 것처럼 통장 잔고 증명서를 위조한 혐의로 기소됐다. 도촌동 땅을 사들이면서 안씨의 사위 등 명의로 계약하고 등기한 혐의도 있다. 최씨와 안씨는 각각 서로에게 속았다면서 무죄를 주장하고 있다. 이 사건으로 최씨는 지난해 1심에서 징역 1년을 선고받고 항소심 재판을 앞두고 있다. 항소심 기일은 미정이다. 안씨에 대한 다음 재판일은 오는 6월 15일로 잡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5.13 13:32 | YONHAP

  • thumbnail
    상사 추궁에 부하에게 책임 전가…대법 "명예훼손 아냐"

    ... 상급자에게는 '보고받은 적 없다'고 했더라도 해당 부하의 명예를 훼손한 것으로 보긴 어렵다는 대법원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2부(주심 천대엽 대법관)는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A씨의 상고심에서 벌금 6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무죄 취지로 파기하고 사건을 춘천지법 강릉지원으로 돌려보냈다고 13일 밝혔다. 재판부에 따르면 A씨는 2018년 자신의 부하직원 B씨에게서 성추행 피해 보고를 받았다. A씨는 가해자 모친을 불러 추행 사실이 적힌 확인서에 서명하게 했다. ...

    한국경제 | 2022.05.13 06: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