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31,0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두 여중생 죽음 내몬 계부 항소심도 무기징역 구형

    ... 고개를 숙였다. 작년 12월 1심 재판부는 A씨에게 징역 20년을 선고했다. 1심 재판부는 의붓딸에 대한 성추행, B양에 대한 성폭행·성추행 등의 혐의는 인정했지만, 의붓딸을 성폭행한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할 증거가 없다"며 무죄 판결했다. 검찰은 앞서 A씨가 의붓딸과 그의 친구 B양을 성폭행했다며 A씨를 구속기소 했다. A씨는 의붓딸을 여러 차례 성추행한 혐의도 받았다. 경찰은 B양 부모의 신고를 받아 수사에 착수했지만, 두 피해 여중생들은 지난해 ...

    한국경제 | 2022.05.12 18:02 | YONHAP

  • thumbnail
    '야놀자' 제휴업소 정보 수집한 '여기어때' 창업자 무죄

    여행·숙박 앱 경쟁사인 ‘야놀자’의 제휴 숙박업소 목록을 영업목적으로 빼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여기어때’ 창업자인 심명섭 전 대표가 대법원서 무죄를 확정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2일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 위반(정보통신망 침해 등) 혐의로 기소된 심 전 대표의 상고심에서 상고를 기각하고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심 전 대표와 직원들은 ...

    한국경제 | 2022.05.12 17:35 | 오현아

  • thumbnail
    '부적격자 승진 혐의' 김한근 강릉시장 파기환송심서 무죄

    김 시장 "공직사회 분위기 일신하는 계기 되길" 요건을 갖추지 못한 직원을 국장급(4급)으로 승진시킨 혐의로 기소돼 1, 2심에서 유죄 판결을 받았던 김한근 강릉시장이 파기환송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춘천지법 강릉지원 형사1부(이동희 부장판사)는 12일 지방공무원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김 시장에게 무죄를 선고했다. 김 시장은 취임 직후인 2018년 7월 승진 소요 최저연수 등 승진 자격에 미달하는 인물들을 국장급 자리에 앉힌 혐의로 재판에 ...

    한국경제 | 2022.05.12 16:01 | YONHAP

  • thumbnail
    '사법농단 무죄' 신광렬 前부장판사 변호사 개업

    이른바 '사법농단' 사건에 연루돼 기소됐다가 무죄가 확정된 신광렬(57·사법연수원 19기) 전 서울고법 부장판사가 변호사로 개업했다. 12일 법조계에 따르면 신 전 부장판사는 최근 대한변호사협회에 개업 신고를 마치고 개인 법률사무소를 냈다. 신 전 부장판사는 서울중앙지법 형사수석부장판사였던 2016년 '정운호 게이트' 당시 판사들을 겨냥한 검찰 수사를 막기 위해 영장 청구서에 담긴 사건 기록에서 수사 상황과 향후 계획을 수집한 뒤 법원행정처에 ...

    한국경제 | 2022.05.12 15:12 | YONHAP

  • thumbnail
    숙박앱 '야놀자' 정보 무단수집한 '여기어때' 무죄 확정(종합)

    1심 유죄→2심 무죄…대법 "숙박업소명·주소, 이미 알려진 자료" 숙박앱 경쟁업체 '야놀자'의 제휴 숙박업소 목록 등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된 '여기어때' 측이 대법원에서 최종 무죄 판단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2일 정보통신망법 위반(정보통신망 침해 등)과 컴퓨터 등 장애 업무방해,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심명섭 전 위드이노베이션 대표 등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심 전 대표 등은 숙박앱 '여기어때'를 ...

    한국경제 | 2022.05.12 11:21 | YONHAP

  • thumbnail
    '야놀자 vs 여기어때' 정보 무단복제 논란…대법 "불법 아니다"

    경쟁회사 '야놀자'의 제휴 숙박업소 목록을 영업목적으로 빼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여기어때' 창업자 심명섭 전 대표가 대법원서 무죄를 확정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2일 오전 정보통신망이용촉진및정보보호등에관한법률 위반(정보통신망침해등) 혐의로 기소된 심 전 대표의 상고심에서 상고를 기각하고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야놀자' 정보 수집 위해 크롤링 프로그램 만든 ...

    한국경제 | 2022.05.12 11:11 | 오현아

  • thumbnail
    종합병원 후문서 '공동 호객'한 약국들…대법 "약사법 위반"

    1심 벌금형→2심 무죄…대법 "약국 담합으로 환자들의 선택권 침해" 유죄 판단 공동 고용한 인력을 종합병원 근처에 배치하고 미리 정해진 차례에 따라 자신들의 약국으로 안내한 '문전약국' 업주들이 약사법에서 금지한 호객행위를 했다고 대법원이 판단했다. 대법원 2부(주심 조재연 대법관)는 12일 약사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A씨 등 9명의 상고심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유죄 취지로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동부지법으로 돌려보냈다. A씨 등은 2017년 ...

    한국경제 | 2022.05.12 10:48 | YONHAP

  • thumbnail
    '야놀자' 정보 무단수집한 '여기어때' 前대표 무죄 확정

    1심 유죄→2심 무죄…대법 "숙박업소명·주소, 이미 알려진 자료" 숙박앱 경쟁업체 '야놀자'의 제휴 숙박업소 목록 등을 빼돌린 혐의로 기소된 '여기어때' 측이 대법원에서 최종 무죄 판단을 받았다. 대법원 2부(주심 이동원 대법관)는 12일 정보통신망법 위반(정보통신망 침해 등)과 컴퓨터 등 장애 업무방해, 저작권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심명섭 전 위드이노베이션 대표 등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심 전 대표 등은 숙박앱 '여기어때'를 ...

    한국경제 | 2022.05.12 10:44 | YONHAP

  • thumbnail
    검사 '심층 적격심사' 대상 분류된 임은정 "마저 잘 견딜 것"

    ... 심층 적격심사 대상으로 분류돼 적격심사위에 회부된 바 있다. 당시에는 임 담당관의 퇴직을 건의하지는 않았다. 임 담당관은 2012년 12월 고(故) 윤중길 진보당 간사의 재심에서 ‘백지 구형’ 지시를 거부하고 무죄를 구형했다가 징계받은 걸 시작으로 검찰 조직 문화와 수사에 대한 비판을 지속해왔다. 임 담당관은 이날 자신의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이명박 정부 시절 내부고발자의 고단한 삶을 작심하고 결행한 후 박근혜·문재인 ...

    한국경제 | 2022.05.11 19:25 | 한경우

  • thumbnail
    임은정, 검사적격심사 '심층 심사' 대상 분류…대검서 감사

    ... 2015년에도 심층 적격심사 대상으로 분류돼 적격심사위에 회부됐다. 당시 심사위는 논의를 거쳐 임 담당관의 퇴직을 건의하지 않았다. 임 담당관은 2012년 12월 고(故) 윤중길 진보당 간사의 재심에서 '백지 구형' 지시를 거부하고 무죄 구형을 했다가 징계받은 것을 시작으로 검찰 조직 문화와 수사에 대한 비판적인 목소리를 내왔다. 문재인 정부 들어서는 대검찰청 감찰 정책연구관을 맡아 윤석열 당시 검찰총장의 '한명숙 전 국무총리 사건 수사 방해'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2.05.11 18:5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