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8,45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뇌물수수' 前사천서장 항소심서 형량 감경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 무죄로 뒤집혀 식품 가공업체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1심에서 실형을 선고받은 전직 경찰서장이 항소심에서 일부 혐의가 무죄로 뒤집혀 형량을 감경받았다. 서울고법 형사3부(박연욱 김규동 이희준 부장판사)는 17일 뇌물수수 등 혐의로 기소된 최모(55) 전 사천경찰서장에게 징역 1년을 선고한 1심을 깨고 징역 8개월을 선고했다. 벌금 1천만원과 900여만원의 추징금은 1심 그대로 유지됐다. 이는 1심에서 유죄로 인정했던 일부 ...

    한국경제 | 2021.06.17 12:43 | YONHAP

  • thumbnail
    '5·18 가담 옥살이' 신극정 전 경기부지사 41년만에 무죄

    5·18 민주화 운동에 가담했다는 이유로 실형을 선고받아 옥살이를 했던 신극정 전 경기도 정무부지사가 41년만에 재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수원지법 형사1단독 김영학 판사는 신 전 부지사의 계엄법 위반 및 계엄법 위반교사 혐의에 대한 재심 재판에서 무죄를 선고했다고 17일 밝혔다. 김 판사는 "피고인의 행위는 시기, 동기, 목적 등을 비춰볼 때 5·18민주화운동과 관련한 행위 또는 헌정질서 파괴범죄의 범행을 저지하거나 반대하는 행위"라며 "헌법의 ...

    한국경제 | 2021.06.17 10:26 | YONHAP

  • thumbnail
    대법원, 불륜남에 주거침입죄 적용 놓고 공방

    ... 진행했다. A씨는 내연 관계인 유부녀 B씨의 동의를 받고 B씨의 남편이 없는 틈을 타 B씨의 집에 3차례 들어간 사실이 드러나 주거침입 혐의로 기소됐다. 1심은 A씨의 혐의를 인정하고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지만 2심은 무죄를 선고했다. 공동거주자인 유부녀 B씨의 동의를 받고 집에 들어왔다면 다른 공동거주자인 남편이 반대하더라도 주거침입으로 볼 수 없다는 취지였다. 이날 공개 변론에서 검찰 측은 공동거주자의 승인이 있더라도 들어간 집에서 범죄 목적이나 ...

    한국경제 | 2021.06.16 18:48 | YONHAP

  • thumbnail
    전광훈 목사, 항소심 재판서 문재인 대통령 증인 신청

    도심 집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을 비방하고 사전 선거운동을 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전광훈 사랑제일교회 목사가 항소심에서도 문 대통령을 증인으로 신청한 것으로 알려졌다. 16일 전 목사의 변호인은 서울고등법원에서 열린 항소심 첫 재판에서 문 대통령의 사상이나 처벌 의사를 확인해야 한다며 증인으로 불러달라고 재판부에 요청했다. 이에 재판부는 실익이 없다며 난색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전 목사 측의 거듭된 요구에 일단 ...

    한국경제 | 2021.06.16 18:14 | 김정호

  • thumbnail
    [법알못] 내연녀 집 들어간 불륜남, 주거침입죄 성립될까?

    ... 나가자 B씨로부터 출입 동의를 받고 이 부부의 아파트를 드나들며 부정한 행위를 했고, C씨로부터 주거침입 혐의로 고발됐다. 1심은 A씨의 혐의를 유죄로 인정해 징역 6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지만 2심은 이를 직권파기하며 무죄를 선고했다. 이 사건은 검사가 상고를 제기한 상태로, 쟁점은 공동거주자 중 한 명의 동의만을 받고 집에 들어갔을 때 주거침입죄를 인정할 수 있는지 여부에 있다. 앞서 대법원 판례를 보면 1984년 다른 공동거주자의 의사에 반한다면 ...

    한국경제 | 2021.06.16 17:58 | 이보배/이미나

  • thumbnail
    '명예훼손 무죄' 전광훈, 2심서도 文대통령 증인신청

    문재인 대통령을 비방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지만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은 전광훈 목사 측이 16일 항소심 첫 공판에서도 문 대통령을 증인으로 신청했다. 전 목사의 변호인은 이날 서울고법 형사6-2부(정총령 조은래 김용하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전 목사의 항소심 첫 공판에서 "문 대통령의 주관적인 사상이나 처벌 의사를 확인하기 위해 항소심 증인으로 신청한다"고 밝혔다. 전 목사는 광화문광장 집회 등에서 문 대통령을 겨냥해 '간첩', '공산화를 시도했다'고 ...

    한국경제 | 2021.06.16 17:29 | YONHAP

  • thumbnail
    원세훈 "사람 죽인 것도 아닌데…잔인하다는 생각밖에"

    ... 재수사가 진행돼 2017년 10월부터 이듬해 말까지 총 9차례나 기소됐다. 1·2심 모두 원 전 원장의 혐의 상당 부분을 유죄로 인정해 징역 7년을 선고했으나 권양숙 여사와 고(故) 박원순 전 시장을 미행하도록 지시한 혐의(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는 법리상 이유를 들어 무죄로 판단했다. 하지만 대법원은 올해 3월 국정원의 직권남용을 더 엄격하게 판단해야 한다며 직권남용 부분을 유죄 취지로 파기해 서울고법에 돌려보내 다시 재판토록 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6 17:10 | YONHAP

  • thumbnail
    'MB·곽상도-신천지 유착' 의혹 제기 황희두 1심서 무죄

    유튜브 방송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과 국민의힘 곽상도 의원·미래통합당(국민의힘 전신)이 신천지와 연관돼있다는 의혹을 제기해 기소된 프로게이머 출신 정치유튜버 황희두(29)씨가 1심에서 무죄를 선고받았다. 서울서부지법 형사합의11부(문병찬 부장판사)는 16일 공직선거법 위반·명예훼손·업무방행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황씨에게 "공소사실 모두 범죄 증명이 없는 상황에 해당한다"면서 무죄를 선고했다. 황씨는 제21대 총선을 앞둔 지난해 2월 유튜브 ...

    한국경제 | 2021.06.16 17:10 | YONHAP

  • thumbnail
    "선거제도 근간 흔들었다"…이상직 재판부 불법행위 낱낱이 지적

    ... 선거캠프 핵심 관계자와 무관하고 (대부분) 이상직 피고인과 관련된 사람"이라고 설명했다. 선거캠프 관계자 행위의 최종 수혜자로 이 의원을 지목, 둘을 공범으로 판단한 셈이다. 이 의원은 재판 내내 "기부행위에 가담한 적이 없다"며 무죄를 주장한 바 있다. 다만 재판부는 공직선거법 제112조 및 제113조를 들어 선거에 미칠 영향이 적은 이들에게 선물을 발송한 점에 대해서는 일부 무죄로 판단했다. 강 부장판사는 이 의원의 두 번째 주요 혐의인 '거짓응답 권유·유도'도 ...

    한국경제 | 2021.06.16 15:41 | YONHAP

  • thumbnail
    '탈당 권유' 매듭 못짓는 與, 국힘 전수조사 비협조엔 속웃음

    ... 이날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이와 관련해 "진정성 있는 후속 조치를 취해달라"며 "국회의원이 먼저 투기 의혹 검증을 받아야 다른 공직자와 지방의원의 투기를 엄단하고 감시·감독할 수 있다"고 밝혔다. 송 대표는 "(민주당은) 무죄 추정의 원칙을 넘어 (투기 의혹이 제기된) 국회의원 12명의 탈당을 요구하는 정당 사상 초유의 결단을 내렸다"고 강조했다. 이에 상응하는 강력 조치를 야당에 요구한 것이다. 신동근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피 뽑기도 하지 않고 ...

    한국경제 | 2021.06.16 11:5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