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401-177410 / 198,91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호웅.김희선의원 민주화운동 인정

    민주화운동관련자 명예회복 및 보상심의위원회(위원장 조준희)는 27일 본회의를 열고 민주당의 이호웅, 김희선 의원 등 216명을 민주화운동 관련자로 인정했다고 28일 밝혔다. 이 의원은 지난 71년 대통령부정선거 규탄대회와 75년 김상진 열사 추도식, 86년 민주화촉진시민대회 등을 열어 유죄판결 및 학사징계를 받았으며 김 의원은 지난85년 신민당 개헌현판식 시위사건으로 수배중이던 장기표씨를 숨겨주고 87년에는 `부정선거 획책하는 군부독재 타도하자'는 ...

    연합뉴스 | 2001.11.28 07:01

  • 여 `당쇄신' 워크숍

    민주당은 28일 여의도 당사에서 전국 지구당 위원장과 당무위원, 상임고문 등 당 지도급인사 250여명이 참석하는 `당 발전과 쇄신을 위한 워크숍'을 열어 전당대회 시기 등 정치일정과 상향식 공천제도를 비롯한 당발전 방안에 관해 공개토론을 벌인다. 민주당은 30일 국민토론회를 거쳐 당안팎의 여론수렴을 마무리한 뒤 이를 토대로 당발전.쇄신특별대책위에서 전당대회 시기 등 쟁점별 집중논의를 통해 내달 중순까지 정치일정과 지도체제 개편안을 확정할 예정이나 ...

    연합뉴스 | 2001.11.28 06:53

  • 스위스 하원의장에 불어권 여성의원 첫 피선

    스위스 하원의장 선거에서 불어사용 지역 출신의 여성의원이 최초로 선출됐다. 스위스 하원의장에 여성 의원이 선출된 것은 이번이 6번 째다. 사회민주당 소속의 릴리안느 모리 파스키에 의원은 26일밤(현지시간) 실시된 선거에서 유효투표 167표 가운데 151표를 얻어 압도적인 지지로 당선됐다. 파스키에 당선자는 피터 헤스 의장의 뒤를 이어 1년간 하원의장직을 수행하게 된다. 지난 56년 제네바에서 출생한 파스키에 신임 의장은 95년 사민당 소속으로 ...

    연합뉴스 | 2001.11.27 21:39

  • 제주 자유무역지역 '공해산업 입주금지'

    민주당과 한나라당은 27일 전윤철 기획예산처 장관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주국제자유도시특별법안'에 관한 정책협의회와 7인 소위원회를 잇따라 열고 제주도를 '자유무역지역'으로 조성하되 공해산업의 입주는 금지키로 결정했다. 여야는 또 제주도를 한시적인 선박등록 특구로 지정, 등록선박에 대해서는 각종 세금을 감면해 주기로 했다. 윤기동 기자 yoonkd@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27 21:06

  • 덴마크, 신임 보수 연립내각 구성

    덴마크 총선에서 승리한 아너스 포그 라스무센 자유당당수는 27일 전 집권세력인 사회민주당 때보다 장관 자리를 3석 감축하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신임 보수 연립내각을 발표했다. 그러나 자유당 등 2개당이 참여하는 신임 연립내각은 이민정책과 유럽문제 그리고 과학기술개발을 담당할 장관직 2석을 신설했다. 라스무센 당수는 이날 오후 마르그레테 여왕에게 신임 정부안을 공식으로 제출할 예정이다. 이번 신임 연립내각 발표는 중도우파 야당연합인 자유당이 지난 ...

    연합뉴스 | 2001.11.27 20:44

  • 제주 공해산업 입주금지 합의

    여야는 27일 제주에 포괄적 자유무역지역을 지정하되 공해산업의 입주를 금지하는 단서조항을 달기로 합의했다. 민주당 강운태(姜雲太) 제2정조위원장과 설송웅(楔松雄) 고진부(高珍富) 장정언(張正彦) 의원, 한나라당 임태희(任太熙) 제2정조위원장과 백승홍(白承弘) 현경대(玄敬大) 의원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제주국제자유도시 관련, 7인회의를 열어 이같이합의했다. 현 의원은 "공해산업의 입주를 막으면 관세자유지역으로 지정하는 것과 같은 효과가 있다"고 ...

    연합뉴스 | 2001.11.27 20:09

  • 내년 2~3월 全大論 우세..민주 특대위 조사

    민주당 특별대책위가 당내 지구당 위원장과 당무위원 3백여명을 대상으로 개별면담을 실시한 결과 내년 2월이나 3월중 전당대회를 열어 당 대표와 대선후보를 함께 뽑자는 의견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 총재 1인 지도체제 보다는 집단지도체제를 선호했고, 대의원 숫자는 현재 9천여명에서 2만-3만명 선으로 늘려야 한다는 견해가 지배적이었다. 특대위 위원들은 27일 "1월 전대는 물리적으로 어렵다는 의견이 많았다"며 이같이 전하고 "당무회의에서 당헌을 ...

    한국경제 | 2001.11.27 18:24

  • 노무현 고문 "검찰총장 자진사퇴 입장" 재확인

    민주당 노무현 상임고문은 27일 발매된 시사저널과의 인터뷰에서 "검찰총장 탄핵 공방이란 악재가 민주당의 쇄신 흐름을 덮어버리고 있다"며 검찰총장의 자진사퇴 입장을 재확인했다. 노 고문은 이어 '검찰총장 사퇴 주장은 당론 위배'라는 당측의 경고에 대해 "당론을 정하는 절차가 있었는지 불분명하다"고 반박한 뒤 "한광옥 대표가 군기를 잡고 싶어하는 모양인데 많이 참고 있다"며 불만을 토로했다. 그는 동교동계에 대해서도 "권노갑 전 최고위원의 수하들이 ...

    한국경제 | 2001.11.27 18:22

  • 북한 선거권 연령 만 17세

    민주당이 선거권 연령을 현행 만 20세에서 19세로 낮추는 내용의 관련법 개정안을 국회에 제출키로 함에 따라 북한의 선거권 연령에도 관심이 쏠리고 있다. 북한은 지난 72년 12월 최고인민회의 제5기 1차회의에서 개정한 「사회주의헌법」을 통해 선거권 연령을 만 17세로 규정했으며 이후 92년 4월과 98년 9월 등 2차례에 걸쳐 헌법을 개정했으나 선거권 연령은 그대로 유지되고 있다. 그 이전에는 만 20세였다. 북한은 1948년 9월 최고인민회의 ...

    연합뉴스 | 2001.11.27 18:14

  • 재외동포법 개정대책위, 여ㆍ야에 개정촉구

    동북아평화연대(이사장 이광규) 등 국내외 35개시민단체로 구성된 재외동포법 개정 대책협의회 준비위원회는 오는 29일 민주당과 한나라당을 각각 방문해 재외동포법의 개정 등을 골자로 하는 탄원서를 제출하고 법개정을 촉구할 예정이다. 지난 13일 결성된 준비위원회는 한국의 동북아 경제 문화권 형성에 중국, 러시아, 일본 등지의 동포들이 적극 결합할 수 있도록 현행 재외동포법의 개정 및 정비와 정책 집행기구를 설치해야 한다고 주장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1.11.27 18: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