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7461-177470 / 198,34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중립내각 구성 전혀 생각안해"..청와대

    청와대의 고위 관계자는 9일 야당과 여권 일부에서 제기된 '중립내각 구성 검토'방안과 관련,"전혀 생각하고 있지 않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김대중 대통령이 민주당 총재직을 사퇴한 이상 중립성 시비가 있을 수 없다"고 지적하고 "연말 개각 때 중립내각을 구성할 것이라는 보도는 사실이 아니다"고 밝혔다. 그는 "한나라당이 중립내각 구성을 주장하고 있으나 이를 받아들일 생각은 없다"고 덧붙였다. 한편 김 대통령은 이날 민주당 당무회의가 총재직 ...

    한국경제 | 2001.11.09 17:55

  • 여, '先 비상기구 後 당직개편'..12일께 인선 마무리

    민주당은 9일 '선(先)비상기구 구성, 후(後)당직개편'으로 입장을 정리 했다. 중립적 인사들로 비상기구를 구성한 뒤 한광옥 대표가 비상기구와 협의, 오는 12일께 당직 인선을 마무리 짓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민주당은 이날 오후 당무회의를 열고 비상기구 구성방안 마련에 착수했다. 그러나 이날 회의에서 한광옥 대표에 인선권한을 위임하는 문제와 비상기구의 권한 범위, 각 대선주자 진영 사람을 포함시킬지 여부 등을 놓고 계파간 현격한 입장차를 ...

    한국경제 | 2001.11.09 17:54

  • "당정회의 현행대로"..유선호 정무수석

    정부는 김대중 대통령이 민주당 총재직을 사퇴했으나 당적을 그대로 보유하고 있는 만큼 고위 당정정책조정회의 등 민주당과의 당정협의는 현행대로 유지할 방침이다. 유선호 청와대 정무수석은 9일 청와대가 '당정협조 업무운영 규정'을 명시하고 있는 총리훈령 제413호를 수정,고위 당정정책조정회의를 폐지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는 일부 보도를 부인하면서 "정부와 민주당간 고위 당정정책조정회의는 그대로 이뤄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영근 기자 ygkim...

    한국경제 | 2001.11.09 17:54

  • 예결위서 웬 修能공방?

    ... 후 "현 정권의 교육정책은 교육개혁이 아니라 교실붕괴,교단붕괴,학생 절망의 망국정책"이라고 비판했다. 같은 당 심재철 의원은 "수험생들은 개혁정책의 실험대상이 아니다"면서 "교육정책 실패에 대해 누가 책임지냐"고 질타했다. 민주당 최영희 의원은 "'BK21(두뇌한국21)'사업과 관련,1999년과 2000년 총 지원액 3천5백5억원 가운데 41.2%(1천4백45억원)나 집행되지 않았다"며 "예산집행이 저조한 이유가 뭐냐"고 따져 물었다. 이미경 의원도 ...

    한국경제 | 2001.11.09 17:52

  • ['포스트DJ'..후보별 득실] 黨心얻은 이인제 민심얻은 한화갑

    김대중 대통령의 총재직 사퇴로 막을 내린 민주당의 당정쇄신 파동은 당내 대선주자들에게 의미있는 정치적 이해득실을 안겨줬다. 아울러 이를 계기로 당내 세력의 이합집산 움직임도 가속화되고 있다. ◇각 주자 이해득실=권력투쟁 양상을 보인 이번 파동에서 각 주자들간 이해득실이 분명하게 드러났다. 이인제 고문은 당정쇄신 파동에서 시종 구 동교동과 호흡을 같이 함으로써 당외적으로는 '감점'을 받았다. 반면 구 동교동계의 보다 확고한 지지를 끌어내는 등 ...

    한국경제 | 2001.11.09 17:52

  • "민생.경제 돕겠다"..이회창 총재

    한나라당 이회창 총재는 9일 김대중 대통령의 민주당 총재직 사퇴와 관련,"정파적 이해를 떠나 대통령 역할에 전념한다면 적극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 총재는 이날 당소속 시·도지사 협의회에 참석,"대통령은 진정한 국정쇄신의 길로 나서 민생과 경제를 살리고,나라가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도록 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 총재는 이어 "대통령의 당 총재직 사임으로 여권에 상당한 변화가 예상된다"며 "우리 당은 제1당으로서 책임감을 갖고 국정운영에 ...

    한국경제 | 2001.11.09 17:50

  • [DJ 총재직 사퇴..경제정책 '큰 틀' 바뀌나] '경제팀 운영방안'

    김대중 대통령이 민주당 총재직을 사퇴한 후 정부의 국정운영 방향이 여당과 야당을 가리지 않는 '초당파적 협력'쪽으로 가닥이 잡히면서 경제정책 수립 및 운영 방식에도 일대 혁신이 가해질 것으로 보인다. 당장 청와대를 중심으로 기존의 여당과 정부 사이에 이뤄져온 '당정 협의'대신 '여·야·정 정책협의'를 상설화하는 방안이 검토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이는 대통령 스스로 여당 총재라는 제약된 입장에서 벗어나게 된 만큼 당적을 초월한 정책 협력을 ...

    한국경제 | 2001.11.09 17:49

  • [DJ 총재직 사퇴..경제정책 '큰 틀' 바뀌나] 대기업규제 대폭 풀릴듯

    김대중 대통령이 지난 8일 '국정전념'을 명분으로 민주당 총재직을 사퇴,현 정부의 경제정책 기조에 상당한 변화가 불가피할 전망이다. 무엇보다도 김 대통령은 소수여당의 총재라는 멍에를 벗어나 여야 '등거리' 정책을 추진할 가능성이 높다. 이럴 경우 거야(巨野)의 감세정책 대기업정책 등을 초당적 입장에서 대폭 수용하지 않을 수 없을 것이란 관측이 많다. 역으로 건강보험 재정통합,주5일근무제 등 그간 민주당이 밀어붙여온 각종 개혁정책은 대폭 손질이 ...

    한국경제 | 2001.11.09 17:48

  • [세계지도자와의 대화-부시 前대통령] '누가 참석했나'

    이날 리셉션과 만찬에는 재계 및 정.관계,정치권 고위 인사들이 대거 참석,눈길을 끌었다. 정치권에서는 한광옥 민주당 대표와 김종필 자민련 총재 등 핵심 인사들이 참석했다. 정부측에서는 장재식 산업자원부장관,양승택 정보통신부장관,이상주 청와대 비서실장,정태익 청와대 외교안보수석이 나왔고 전철환 한국은행 총재와 이홍구 전 국무총리등도 자리를 잡았다. 재계에서는 김각중 전경련 회장과 김창성 경영자총협회장,김영수 중소기협중앙회회장 등 경제단체 대표,이상철 ...

    한국경제 | 2001.11.09 17:38

  • "세계경제 복합불황위기 감세.규제완화로 뚫어야"...부시 前대통령

    ... 유지하는 데 아시아지역 국가들이 보다 적극적으로 나서줄 것"을 당부했다. 부시 전 대통령은 연설이 끝난 후 질의응답 시간을 갖고 참석자들과 향후 세계경기,남북문제,한·미관계 등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눴다. 이날 행사에는 한광옥 민주당 대표,김종필 자민련 총재 등 정계 인사와 장재식 산업자원부 장관,양승택 정보통신부 장관,전철환 한국은행 총재,이상주 청와대 비서실장,정태익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등 정부측 인사들이 참석했다. 또 김각중 전경련 회장,김창성 경영자총협회장,이상철 ...

    한국경제 | 2001.11.09 1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