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51-3660 / 3,8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유전자치료 획기적 개선 바이러스 나와..국립암센터 김인후 박사

    ... 바이러스를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김 박사는 지질을 운반해주는 단백질을 생산하는 유전자의 이상으로 지질이 간으로 옮겨지지 못한 채 혈관에 쌓여 있는 쥐 20마리 중 10마리를 골라 새로 개발한 바이러스에 정상유전자를 붙여 투여한 결과 동맥경화 발병률이 1% 이하로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반면 이 바이러스로 유전자 치료를 받지 않은 실험 쥐들은 95% 이상 동맥경화를 일으켰다고 김 박사는 덧붙였다. 정종호 기자 rumb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1.08 17:45

  • 신종 유전자치료용 바이러스 개발

    ... 바이러스를 개발했다고 7일 밝혔다. 김 박사는 지질운반단백질 생산 유전자의 이상으로 지질이 간으로 옮겨지지 못한 채 혈관에 쌓여 있는 쥐 20마리 중 10마리를 골라 새로 개발한 바이러스에 정상유전자를 붙여 투여한 결과, 동맥경화 발병률이 1% 이하로 떨어졌다고 설명했다. 반면 이 바이러스로 유전자 치료를 받지 않은 실험 쥐들은 95% 이상 동맥경화를 일으켰다고 김 박사는 덧붙였다. 김 박사는 "아데노바이러스를 이용한 종전의 유전자치료법은 효과 지속 기간이 한두달에 ...

    연합뉴스 | 2002.01.07 00:00

  • 걸프戰 루게릭병과 연관있다

    ... 10일 발표했다. 앤서니 프린시피 재향군인부 장관은 1990년 8월에서 1991년 7월 사이에 걸프전에 참전했던 병사 70만명과 당시 걸프지역에 배치되지 않았던 병사 180만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비교조사에서 참전병사들의 ALS 발병률이 2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프린시피 장관은 ALS 발병률은 참전병사가 100만명당 6.7명, 다른 병사들은 100만명당 3.5명으로 밝혀졌다고 말했다. 프린시피 장관은 ALS 발병률은 참전병사 모두에게 일률적인 ...

    연합뉴스 | 2001.12.11 09:58

  • "카레, 알츠하이머에 효과"

    ... 영국의 BBC방송이 21일 보도했다. 미국 UCLA 연구팀의 연구결과 카레의 양념에 포함된 심황(생강과에 속하는 다년초)이 알츠하이머의 진행을 막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는 것. 카레를 많이 먹는 인도사람들의 알츠하이머 발병률이 서양인들에 비해 현저히 낮은 것도 이같은 이유라는 설명이다. 알츠하이머는 뇌속에 아밀로이드라는 물질의 결절(結節)과 관련이 있는데 심황을 주입한 생쥐에서는 결절수가 반으로 줄어들고 뇌조직의 팽창도 억제됐다고. 연구팀은 또 심황이 ...

    한국경제 | 2001.11.22 17:38

  • [초겨울 불청객 '뇌졸중'] 55세이후 10년마다 발병률 2배 늘어

    ... 특별한 증상 없이 수년간 서서히 진행되다 어느 순간 갑자기 혈관이 막히거나 터지면서 발병한다. 고령은 뇌졸중의 주요 위험인자중 하나다. 나이가 듦에 따라 혈관도 따라 늙기 때문이다. 일반적으로 55세 이후부터는 10년마다 뇌졸중의 발병률이 2배 가량 증가한다. 대부분의 뇌졸중이 65세 이상에서 발생하는 것도 이 때문이다. 여자에 비해 남자가 뇌졸중에 걸릴 확률이 30%가량 높다. 동맥경화 현상을 촉진하는 질병은 고혈압 당뇨병 심장질환 등이다. 고혈압은 가장 강력한 ...

    한국경제 | 2001.11.20 17:37

  • 산후조리원 신고제 추진 .. 복지부, 태스크포스 구성

    ... 체제를 갖추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복지부는 또 산후조리원 시설장과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위생관리 등에 관한 종합교육을 실시하고 신생아 집단관리 및 감염예방 지침을 마련, 배포할 예정이다. 시설장 등에 대한 교육은 △산모 및 신생아 건강상태 검사 △발병률이 높은 신생아 이상증상 분류.관찰법 △보건.위생 관리 및 관찰기록 유지 △안전사고 방지 △종사자 건강관리 등이 골자가 될 것으로 보인다. 유병연 기자 yoob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1.05 17:30

  • 복지부, 산후조리원 위생교육,감염예방 강화 방침

    ... 5일 밝혔다. 복지부는 우선 산후조리원 시설장과 종사자들을 대상으로 위생관리 등에 관한종합교육을 실시하고 신생아 집단관리 및 감염예방 지침도 적용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시설장 등에 대한 교육은 ▲산모 및 신생아 건강상태 검사 ▲발병률이 높은 신생아 이상증상 관찰.분별법 ▲보건.위생 관리 및 관찰기록 유지 ▲안전사고 방지 ▲산모 교육 ▲종사자 건강관리 등의 내용으로 구성된다고 복지부는 설명했다. 복지부는 특히 산모와 신생아 외에 외부 방문객에 의한 신생아 감염을 ...

    연합뉴스 | 2001.11.05 10:31

  • 유엔 에이즈회의 카리브해 지역에서 개막

    ... 450여명의 대표들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됐다. 5일간 열릴 이번 회의에서는 '생명을 축하하자(Celebrate Our Lives)'라는 주제로 에이즈 퇴치 문제를 논의하게 된다. 피터 피어트 유엔에이즈합동프로그램 책임자는 에이즈 발병률이 아프리카 남부지역 다음으로 높은 카리브해 지역에서 에이즈 회의가 처음 열렸다고 의미를 부여했다. 서인도제도 네비스의 덴질 더글러스 총리는 에이즈 환자들에 대한 차별을 해소하기 위한 법안의 초안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함자 라피크 트리니다드토바고 ...

    연합뉴스 | 2001.10.28 15:16

  • 탄저병이란...

    ... 페니실린, 독시사이클린, 시프로 같은 항생제를 투여하면 돼 그다지 위험하지 않다. 위장관 탄저병은 탄저균에 감염된 육류를 먹었을때 걸리며 구토와 고열을 거쳐 심할 경우 폐혈증으로 진행되며 치사율이 25-60%로 비교적 높지만 발병률은 낮다. 탄저병을 유발하는 탄저균은 사람들을 대량으로 감염시켜 죽이기 위해 생물무기로 전용할 수 있는 얼마 안되는 미생물중 하나이다. 탄저균은 폭탄이나 미사일에 넣어 사용할 수 있으나 테러리스트들은 탄저균을 살포하거나 통풍구에 ...

    연합뉴스 | 2001.10.16 15:15

  • 탄저병, 어떤 질병인가

    ... 가렵다가 물집이 생기나 대부분 페니실린 등의 항생제를 쓰면 어렵지 않게 치료된다. 위장관탄저병은 탄저균에 감염된 육류를 먹었을 때 걸리며 구토와 고열을 거쳐 심할 경우 패혈증으로 진행되며 치사율이 25-60%로 비교적 높지만 발병률은 낮다. 가장 무서운 유형이 이번에 미국에서 발병한 호흡기탄저병이다. 말그대로 호흡기를 통해 전염돼 확산성이 매우 높으며 초기에 고열, 기침 등 감기와 비슷한 증세를 보이다 호흡곤란,오한,부종 등의 증상이 이어지면 혼수상태에 ...

    연합뉴스 | 2001.10.14 16: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