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3591-3600 / 4,2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하지정맥류 환자 급증…킬힐 탓?

      ... 입을 때 부풀어 오른 정맥이 노출되기 때문에 진료를 더 많이 받는 경향이 있는 데다 꽉 조이는 옷이나 굽이 높은 신발이 유행하는 패션도 원인으로 지목됐다. 심평원은 "꼭 끼는 옷이나 지나치게 굽이 높은 신발도 여성이 남성보다 발병률이 높은 원인 중 하나"라고 설명했다. 하지정맥류의 증상은 다리가 붓거나 저리고 쑤시는 정도여서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는 경우가 많지만, 정맥류는 혈관염증으로 악화, 피부가 변색되기도 한다. 또 심하면 피부괴사, 전신질환, 심장마비 등으로 ...

      연합뉴스 | 2009.09.24 00:00

    • "결핵, 신종플루보다 훨씬 치명적"

      ... 사망했다. 이같은 사망자수는 연간 신규 환자수의 7.4% 수준으로, 신종플루 치사율이 0.07%인 것과 비교하면 결핵이 훨씬 더 치명적인 질환이라고 손 의원은 강조했다. 올해 세계보건기구(WHO) 통계에 따르면 국내 결핵 발병률과 사망률은 각각 인구 10만명당 90명과 10명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중 가장 높다. 결핵 발병률은 미국의 20배, 독일의 15배에 해당하며 사망률은 미국의 10배에 이른다. 질병관리본부 관계자는 이와 관련 "결핵 등 만성질환의 ...

      연합뉴스 | 2009.09.21 00:00

    • 美, 비만 예방책으로 탄산음료 세금부과 논란

      ... 줄이고, 정부의 세입을 늘릴 수 있다고 주장했다. 흡연 인구를 줄이기 위해 담뱃세를 인상하듯이 탄산음료 세금을 통해 비만 인구를 줄여야 한다는 논리다. 이들은 여러 연구를 통해 가당 음료를 더 많이 마신 여성들이 비만율과 당뇨병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탄산음료 세금은 새로운 개념은 아니다. 미국에서 이미 33개 주 정부는 탄산음료에 대해 판매세를 부과하고 있다. 그러나 탄산음료 세금율은 평균 5.2%밖에 안 돼 1달러에 팔리는 12온스짜리 음료 ...

      연합뉴스 | 2009.09.17 00:00

    • 항협심증 치료 신약 '프로코라란'발표

      ... 발표돼, 프로코라란이 협심증 환자의 주된 사망 원인인 심혈관계 질환의 합병증, 심근경색증, 심부전과 관련한 예후를 개선함을 확인했다. 심장 박동(맥박)은 살아있음을 알리는 지표다. 심장 박동수(이하 심박수)가 높아지면 심혈관질환의 발병률이 높아지며, 마찬가지로 심혈관질환 발병률이 높아지면 심박수도 함께 높아진다는 사실이 지난 10년 간의 대규모 역학 연구를 통해 밝혀졌다. 이와 같은 연관성은 다양한 심혈관 질병 증세를 보이는 환자는 물론, 외관상으로는 건강해 보이는 ...

      한국경제TV | 2009.09.11 00:00

    • [리포트] 대기업도 신종플루 '비상'

      ... 신종플루 감염자가 6천명을 훌쩍 넘으면서 기업들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특히 해외출장이 잦은 기업들은 출장 자제 권고와 함께 귀국 후 진료를 받은 뒤 출근하게 하고 있습니다. 한정연 기자입니다. 삼성전자는 멕시코와 일본 등 신종플루 발병률이 높은 지역에 대한 출장을 자제시키고 있습니다. 꼭 필요한 출장인지 다시 한번 체크하고 출장을 다녀온 이후에는 사내 사업장에 위치한 의료진료소에서 진료를 받아야 합니다. 사무실과 식당에 손소독기를 비치한 것은 물론, 사업장에 ...

      한국경제TV | 2009.09.09 00:00

    • 55세 이상 남성 전립선암 조심

      ... 비뇨기종양학회(회장 장성구)는 전립선암 예방을 위한 블루리본 캠페인의 하나로 전국 9개 도시에서 1만363명의 55세 이상 남성을 대상으로 3년간 전립선암 선별검사를 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8일 밝혔다. 전립선암은 국내 남성암 중 발병률 5위를 차지하고 있으며 전국 규모의 역학조사 결과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는 비슷한 조사가 이뤄진 중국(창춘 1.3%)이나 일본(오사카 2.3%)보다 높고 전립선암 조기진단이 확산된 미국(5.8%) 유럽(5.3%)과 비교하면 ...

      한국경제 | 2009.09.08 00:00 | 최승욱

    • 55세 이상 남성 3.4%가 전립선암

      ... 유무를 떠나 전립선암 조기 발견을 위해 50대 이후에는 매년 전립선암 검진을 받고, PSA 수치가 2.5ng/㎖ 이상일 때는 면밀한 추적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비뇨기종양학회 장성구 회장은 "전립선암은 현재 국내 남성 암 중 발병률 5위를 차지할 정도로 환자 수가 급증하고 있지만 조기 검진에 대한 인식은 매우 낮은 편"이라며 "적은 비용의 간단한 혈액검사로 위험 유무를 판단할 수 있는 만큼, 전립선암을 국가 암 조기검진 사업에 추가하는 등 국가 차원의 대책 마련이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WEF "한국 국가경쟁력 19위…6계단↓"

      ... 참가율(80→89) 등도 하위권을 이뤘다. 아울러 정부규제 부담(24→90위), 정책변화에 대한 인지도(44→100위) 등은 1년 새 60계단 안팎이나 하락했고, 은행 건전성(73→90), 은행대출 용이성(26→80), 결핵 발병률(83→83), 말라리아 발병률(72→80) 등의 성적도 나빴다. 이번 한국의 국가경쟁력은 지난 2~5월에 국내 기업 최고경영자 115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에다 경제 통계치를 각각 7:3 비율로 반영해 산출해냈다. 이대희 ...

      연합뉴스 | 2009.09.08 00:00

    • "백신보다 효과 3배(?)"…初乳제품 '불티'

      ... 치료 시까지의 기간)을 관찰했다. 그 결과, 비 초유섭취군의 독감 이환 기간이 초유를 섭취한 집단보다 3배나 높게 나타났다. 또 심장질환 등 고위험 환자군 65명을 대상으로 한 같은 실험에서도 초유 비섭취군이 섭취군에 비해 합병증 발병률과 병원 입원율이 더 높은 것으로 확인됐다. 연구진은 이번 실험에 사용한 초유는 비면역성 동물로부터 얻은 경구용(먹는 제품)이었다고 밝혔다. 연구진은 이번 실험을 통해 건강한 사람과 고위험 심혈관 환자 모두에게 초유의 독감 예방 효과가 ...

      연합뉴스 | 2009.09.04 00:00

    • thumbnail
      암발생 1위 '위암'…마흔 넘으면 1~2년마다 내시경 검사하세요

      지난 1일 영화배우 장진영씨가 37세의 젊은 나이로 사망한 뒤 위암에 대한 경각심이 커지고 있다. 위생상태가 개선된 데다 짠 음식을 덜 먹고 조기검진도 늘어나면서 발병률과 사망률이 과거보다 낮아졌다지만 위암은 여전히 국내 암 발생률 1위,사망률 3위의 치명적인 질환이다. 위암의 발생요인과 조기발견 요령에 대해 안혜성 서울시립보라매병원 외과 교수의 도움말로 알아본다. 보건복지가족부의 암 발생 통계에 따르면 2003~2005년에 신규 발병한 위암은 ...

      한국경제 | 2009.09.04 00:00 | 최승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