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381-22390 / 23,7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고객에 불리한 위약금 규정도 상대방 손해 클땐 유효" 판결

    일반적인 상거래 관행상 고객에게 불리한 위약금 규정이라도 계약해지에 따른 상대방의 손해가 크다면 이를 무효로 할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정귀호 대법관)는 25일 사업가 권모씨가 경산시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반환청구소송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대구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가 공장용지 입주계약자인 원고에게 일방적으로 계약해지에 따른 위약금조로 총 계약금의 ...

    한국경제 | 1997.07.26 00:00

  • "토지소유권 지하까지 해당" .. 대법원 판결

    광역 및 기초자치단체가 개인사유지를 지상과 지하로 나눠 사용해 이득을 보고 있다면 부당이득금도 따로 내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이임수 대법관)는 24일 도로로 사용중인 자신의 땅 밑에 하수도시설이 설치돼 토지이용의 제한에 따른 손해를 입었다며 이모씨가 서울시를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반환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패소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지법 합의부로 돌려보냈다. 이는 토지이용이 ...

    한국경제 | 1997.07.25 00:00

  • '별러온 카드' 융단폭격 .. 여야 대선후보 흠집 공방전

    ... 국민회의 김대중, 자민련 김종필 총재의 대선자금 문제를 제기하고 구시대 청산을 강조하는 등 반격전을 폈다. 국민회의 김영환 의원은 "국민들은 이후보의 자제가 두명이나 병역면제 판정을 받은 사실에 경악하고 있다"면서 "그것이 대법관의 지위를 이용한 것이었는지, 체중이 미달한 것인지 명확히 밝혀져야 한다"며 국민회의측이 그동안 "아껴온 카드"를 꺼냈다. 김의원은 또 "김영삼정부 밑에서 때론 숨죽이고 때론 개혁의 발목을 잡았던 5, 6공 세력들이 법치를 주장하는 ...

    한국경제 | 1997.07.23 00:00

  • [신한국의 선택] '이회창 사람들' 누가 있나

    ... 법무는 경기고,정 전 부총리.윤 전 체신장관.황전 법제처장은 서울법대 동문이다. 경기고 인맥은 49회 동기모임인 "청하회"와 경기법조회및 기수별 동문회가 중심이다. 청하회 회원으로는 고교.대학.고시동기인 이세중변호사, 오성환 전 대법관, 배도효성그룹 고문 등이 있다. 법조계는 고시동기인 김덕주 전 대법원장, 박우동 전 대법관, 이정락 서정우 여동영 이재후 변호사를 비롯, 가톨릭 법조회, 30~40대 변호사 50여명이 결성한 "경쟁력강화를 위한 변호사모임"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신한국의 선택] 국민 대통합시대 열겠다..이회창 누구인가

    ... 소신을 중시하는 강직한 성격의 소유자로 알려져 있다. 서울대법대 재학중이던 56년 고시에 합격(8회), 60년 약관 25세의 나이로 서울지법 인천지원 판사로 법조계에 입문한 이후 서울고법 판사, 법원행정처 기획실장, 대법관등을 거치는 동안 "대쪽 판사 이회창"이라는 독보적 명성을 쌓았다. 81년 신군부에 의해 45세의 나이로 최연소 대법관에 임명된 이후에도 86년 임기만표로 물러날때 까지 맡은 46건의 전원합의체 사건에서 무려 10건이나 소수의견을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신한국의 선택] 원만한 조절 과제..김대통령과의 향후 관계

    ... 임기동안 "힘의 이동" 현상을 현실로 수용하면서 얼마나 적극적으로 "이회창시대"의 개막을 수용하느냐가 상당히 중요한 변수라는게 일반적인 관측이다. 지난 93년 1월.당시 김대통령이 문민정부 출범직전 대통령당선자로서 대법관이었던 이후보를 감사원장으로 발탁하면서 두사람은 첫 인연을 맺었다. 김대통령은 이후 이후보를 감사원장과 국무총리, 신한국당 선거대책위의장, 당대표 등 당정의 핵심요직에 기용했다. 김대통령의 이후보에 대한 신뢰를 단적으로 드러내 ...

    한국경제 | 1997.07.22 00:00

  • '임대차보호법 대상 법인은 해당 안된다' .. 대법원 판결

    주택임대차보호법이 서민들의 주거생활 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만들어진 만큼 법인은 임차인으로서의 보호대상이 될 수 없다는 대법원의 첫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2부 (주심 김형선 대법관)는 18일 두원공조가 한성생명보험을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반환 청구소송에서 이같이 판시, "법인도 주택임대차 보호법상 보호대상이 된다"고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주택임대차보호법은 자연인인 서민들의 주거생활 ...

    한국경제 | 1997.07.19 00:00

  • "사원채용때 직급마다 학력제한 호봉별도가산 불필요" 판결

    사원을 모집할 때 각 직급마다 응시기준 학력을 규정해 놓았다면 호봉에 별도로 학력을 가산하지 않아도 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 (주심 정귀호 대법관)는 14일 손모씨 등 국민체육진흥공단 직원 40명이 공단을 상대로 낸 임금등 지급 청구소송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공단측이 출범당시 군복무 경력만을 호봉에 가산하는 바람에 고학력직원이 학력이 ...

    한국경제 | 1997.07.15 00:00

  • 롯데, 택지부담금 승소 .. 기 납부한 652억원 돌려 받게 돼

    서울 송파구 신천동 제2롯데월드 부지에 부과된 수백억원의 택지초과 소유 부담금을 둘러싼 구청과 롯데그룹간의 법적공방에서 롯데측이 최종 승소했다. 대법원 특별3부 (주심 지창권대법관)는 11일 롯데물산 등 롯데그룹 계열3사가 서울 중구청장을 상대로 낸 택지부담금 부과처분 취소소송에서 "중구청이 롯데측에 부과한 택지부담금 93년도분 2백92억원과 94년도분 택지부담금 3백60억원의 부과처분을 취소하라"는 원심을 확정, 중구청의 상고를 기각했다. ...

    한국경제 | 1997.07.12 00:00

  • "외국배우 '제임스 딘' 상표명 상표법 위반 아니다"..대법원

    외국 유명배우 제임스 딘 (James Dean)을 상표명으로 사용했더라도 상표법에 위배되는 것은 아니라는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1부 (주심 이돈희 대법관)는 10일 제임스 딘의 상표등록을 거절당한 주병진씨가 특허청을 상대로 낸 상표등록 거절사정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상표등록을 거절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특허청 항고심으로 되돌려 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제임스 딘이라는 성명 그 자체를 상표로 사용했다는 것만으로는 신용거래질서를 ...

    한국경제 | 1997.07.1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