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401-22410 / 24,1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가전제품 폭발 .. 제조사가 배상해야" .. 대법원

    원인을 알 수 없는 가전제품 폭발사고라도 제조회사가 피해를 배상해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3부(주심 이돈희 대법관)는 5일 TV폭발에 따른 화재로 보험금을 물어준 D화재해상보험이 S전자를 상대로 낸 구상금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피고는 원고에게 5천6백여만원을 지급하라"며 원고 승소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이번 판결은 가전제품 등 제조물의 하자로 인해 발생한 사고의 배상책임과 관련, 소비자측의 입증책임을 완화한 ...

    한국경제 | 2000.03.05 00:00

  • [천자칼럼] 위증

    ... 이고 난해한 것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면 너무 지나친 표현일까. 특히 자주 반복되는 정객들의 거짓말은 신분과 직위를 무색케하는 그야말로 "새빨간 거짓말"이어서 어느 누구의 관심도 끌지 못한다. 정치인만 거짓말을 하는 것이 아니다. 법관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법정에서 우리나라 사람들은 거짓말을 너무 잘 해 재판이 마치 "거짓말 경연대회"를 여는 것 같다는 것이다. 지난해 위증혐의로 입건된 사람은 5천4백73명으로 98년 4천3백18명에 비해 1천1백여명이나 ...

    한국경제 | 2000.03.02 00:00

  • 명의신탁 부동산 알고 샀다면 '횡령' .. 대법 판결

    명의신탁받은 부동산을 실제 주인 몰래 매각한 사람은 물론 이를 알면서 명의신탁된 부동산을 사들인 사람도 횡령죄로 처벌하라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형사1부(주심 유지담 대법관)는 27일 실소유자의 허락 없이 명의신탁 된 부동산을 구입한 혐의로 기소된 조모(53.농업) 피고인에 대한 상고심에서 횡령죄를 적용, 징역 10월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고향 친구로부터 명의신탁받은 부동산을 임의로 처분한 김모(42.노동)씨는 이미 지난해 ...

    한국경제 | 2000.02.28 00:00

  • "건축중 지분매각...양도세 못 물린다" .. 대법

    아직 완공되지 않은 건물을 팔았을 경우 양도소득세를 물릴 수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1부(주심 지창권대법관)는 27일 동업계약을 맺고 휴게소 건물을 짓다가 준공전에 건물 지분을 동업자에게 팔아 넘긴 추모씨가 서울 강동세무서장을 상대로 낸 양도세 부과처분 취소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 패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세무당국이 건물에 대해 양도세를 물리려면 ...

    한국경제 | 2000.02.27 00:00

  • [프리즘] 공고 실습생 사고사망 '기술자 수준으로 배상'

    사고를 당해 노동능력을 상실했을 경우 피해자가 현재 소득이 없더라도 일정한 기술자격과 실습경험을 갖추고 있다면 기술자 수준으로 배상해줘야 한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신성택 대법관)는 25일 공고 재학중 현장 실습을 나갔다가 사고로 숨진 김 모군 유족이 한국도로공사 등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광주지법 합의부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해자가 ...

    한국경제 | 2000.02.25 00:00

  • '특명! '허준'을 공략하라'..KBS/SBS 새월화드라마로 '맞불'

    ... KBS가 오는 28일부터 방송하는 "성난얼굴로 돌아보라"(월.화 9시55분)는 20대 젊은이의 방황과 일탈을 그린 청춘드라마. 10.20대 시청자들에게 승부수를 띄웠다. 사회에 대한 분노로 주먹세계에서 망가져가는 형과 법관을 꿈꾸다 생활고 때문에 형사가 된 동생의 상충된 이미지를 통해 우리 사회의 비리를 풍자 한다. 이민홍 PD는 "어느 조직에 가든 성난 얼굴로 표변하게 하는 우리사회의 부조리를 드러낼 생각"이라고 연출의도를 밝혔다. 주먹세계와 ...

    한국경제 | 2000.02.22 00:00

  • "감독안한 지자체 배상책임 없다"...대법원, 공사 사고 판결

    지방자치단체가 발주한 공사를 하다가 일어난 사고로 인명피해가 났더라도 지자체가 직접 공사를 감독하지 않았다면 손해배상 책임이 없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민사1부(주심 신성택 대법관)는 21일 길을 가다 서울 서초구청이 발주한 육교 공사도중 발생한 폭발사고로 숨진 이모씨 유족이 서초구청장을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원고 패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서초구가 공사 현장에서 구체적인 ...

    한국경제 | 2000.02.21 00:00

  • '골드 브랜드' 상표소송, 국내업체 승소

    대법원 민사3부(주심 송진훈 대법관)는 20일 "킬리만자로 골드 블렌드"라는 커피 상표를 사용하려던 동서식품이 "골드 블렌드(GOLD BLEND)" 상표를 국내에 먼저 등록한 스위스 네슬레사를 상대로 낸 상표권 권리범위 확인 청구 상고심에서 동서식품의 승소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골드 블렌드"는 글자 그대로 "원료가 잘 배합된" 커피나 홍차 등을 지칭하는 뜻으로 일종의 성질표시 표장"이라며 "네슬레가 먼저 "골드 ...

    한국경제 | 2000.02.20 00:00

  • "이번 총선은 중간평가" .. '이회창 총재 관훈토론회'

    ... 사사로운 신변에 관해 근거없이 문제삼거나 폭로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과거 우리 의정사를 보면 이보다 더한 폭로도 있었다" -정형근 의원의 검찰출두 거부에 대한 견해는. "불법적인 체포시도를 거부한 것이다. 우리 당이 법관이 발행한 영장을 거부하는 것은 아니다. 다만 아무리 적법을 가장해도 불공정하고 정의에 반한다면 근본적인 법과 원칙에 위배된다" -낙선운동에 대해서는 실정법 위반이라고 비판했는데. "낙선운동은 부당한 국가권력에 대한 대항이 ...

    한국경제 | 2000.02.18 00:00

  • "중요부분 사실땐 명예훼손죄 안돼" .. 대법원, 공익이 우선

    세부내용이 진실과 약간 차이가 있거나 다소 과장된 표현이 있어도 중요부분이 객관적 사실과 맞고 공익에 관한 것이라면 명예훼손죄가 성립되지 않는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윤재식 대법관)는 18일 신임교수 임용과정의 부당성을 지적하는 유인물을 배포해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기소된 모대학 문모교수에 대한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피고인이 유인물에서 피해자를 지칭하며 ...

    한국경제 | 2000.02.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