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2481-22490 / 24,14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9일부터 국정감사...인사청문회 유보..10일 정기국회 개회

    ... 인사청문회법 제정은 당분간 유보키로 했다. [ 제208회 정기국회 일정 ] 9월10일 : 개회식.본회의 11~18일 : 상임위별 활동(국정감사 준비) 20일 : 본회의(국정감사대상.특별검사법안.대법원장.감사원장. 헌법재판관 임명동의안 의결) 21~27일 : 상임위별활동(예.결산예비심사) 28일 : 본회의(대법관 3명 임명동의안) 9월29일~10월18일 : 국정감사(20일간)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9월 11일자 ).

    한국경제 | 1999.09.10 00:00

  • [프리즘] 유언담은 판사 퇴임사 화제

    ... 이웃사랑과 환경보호에 쓰라" 수원지법 민사6부의 정해남(46.사시 21회)부장판사가 1일자로 명예퇴직 하면서 유언을 담은 "퇴임사"를 공개, 화제가 되고 있다. 정 부장판사는 이날 법원전산망에 올린 퇴임사에서 15년간의 법관생활에 대한 반성과 사법부에 대한 애정, 앞으로의 인생설계를 밝히면서 이같은 유언을 공개했다. 그가 유언을 공개한 것은 "바람부는 광야"로 지칭한 변호사업계에 발딛으면서 법관의 양심을 지키고 사회봉사의 결심을 확고히 하겠다는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대법원장 후임에 조준희 변호사 추천...참여연대

    ... 2일 추천했다. 조 변호사가 판사로 재직할 때 소신있는 판결을 많이 했고 인권변호사로서 쌓은 덕망, 민주화에 대한 공로 등이 높이 평가됐다고 추천 이유를 밝혔다. 참여연대는 대법원장 후임으로 조 변호사에 이어 이용훈 대법관, 정귀호 대법관, 박우동 변호사(전 대법관), 천경송 변호사(전 대법관) 등의 순으로 점수를 매겼다. 조 변호사는 경북 상주 출신으로 서울법대를 나왔으며 서울지법 판사를 거쳐 71년부터 변호사로 활동하고 있다. ( 한 국 경 ...

    한국경제 | 1999.09.02 00:00

  • 특검제/인사청문회 표류 .. 여야 총무회담 이견

    ... 및 인사청문회 도입 문제를 재론했으나 합의점을 찾는데 또다시 실패했다. 한나라당은 이날 회담에서 인사청문회의 대상범위에 대한 여당안을 수용, 이번 정기국회 초반에 청문회법을 통과시켜 조만간 임기가 만료되는 대법원장 대법관 감사원장 헌법재판관 등의 후임부터 인사청문회를 실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나라당은 이를위해 국정원장 검찰총장 경찰청장 국세청장등 이른바 "빅4" 에 대한 인사청문회 실시 여부는 추후 논의하자며 한발짝 물러섰다. 오는 23일 ...

    한국경제 | 1999.09.01 00:00

  • [프리즘] 출제/채점잘못 불합격 '사시 1차시험 2회면제'

    ...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사법부가 국가고시 문제 출제와 채점 잘못으로 불합격처분을 취소한 것은 사상 처음이다. 이에따라 국가고시의 권위와 채점 공신력에 의문이 제기될 전망이어서 큰 파장이 예상된다. 대법원 특별1부(서성 대법관)는 24일 지난98년 실시된 사법시험 1차시험 에서 1~2 문제 차이로 낙방한 신이철씨 등 2명이 행정자치부장관을 상대로 낸 불합격처분 취소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불합격처분을 취소하라"는 원심을 확정했다. ( 한 국 경 제 ...

    한국경제 | 1999.08.25 00:00

  • [ 대법원, 법관 1백19명 정기인사 ]

    대법원은 24일 최철 서울지법 동부지원 판사를 서울지법 본원 부장판사로 전보하는 등 전국 지방법원 부장판사 이하 법관 1백19명에 대한 정기인사를 오는 9월1일자로 단행했다. *전보 지방법원 부장판사 *서울지법 최철 길기봉 소순무 *서울지법 서부지원 조용구 *수원지법 이성호 오철석 김만오 *대전지법 천안지원(지원장) 오영권 *전주지법 정읍지원(") 정창남 *대법원 재판연구관 박정호 정영환 고법판사 *서울고법 김주원 박혁 윤준 ...

    한국경제 | 1999.08.24 00:00

  • ['환란' 무죄판결] 무죄선고 중압감 역력 .. '재판부 표정'

    ... 조심스런 모습을 보여 왔다. 선고후에도 "지금으로서는 판결 이외에는 할 말이 없다. 내일 보자"며 배석들과 함께 자리를 피해 접촉을 삼갔다. 이 부장은 충북 청주 출신으로 경기고, 서울법대를 나와 80년 서울동부지원 에서 법관생활을 시작했다. 대법원 재판연구관, 부산지법 부장판사 등을 역임했으며 5공때인 86년에는 잠시 대통령 비서실에 파견된 경력도 갖고 있다. 지난 봄 정기인사에서 배석 판사들이 모두 바뀌었으나 97년 봄에 맡은 22부 재판장 ...

    한국경제 | 1999.08.20 00:00

  • 퇴임앞둔 윤관 대법원장, 재임중 '마지막 판결'

    19일 오후 2시 서울 서초동 대법원 대법정. 내달 24일 퇴임을 앞둔 윤관 대법원장이 대법관 12명이 배석한 가운데 재임중 마지막으로 전원합의체 판결을 내렸다. 1백4번째로 기록된 이번 판결은 수표금 5백만원을 돌려받지 못한 서모씨가 수표발행인인 고모씨를 상대로 낸 수표금 청구소송 등 2건. 윤 대법원장은 대법정에 서는 마지막 자리임을 의식한 듯 평소와는 달리 다소 상기된 표정이었다. 윤 대법원장은 차분한 목소리로 사건번호와 사건명, ...

    한국경제 | 1999.08.20 00:00

  • [프리즘] 9년3개월 법정투쟁 .. 전 구청장 누명 벗어

    뇌물죄로 형이 확정된 뒤 무죄를 주장하며 9년3개월간 법정투쟁을 벌여온 변의정 전 서울 동대문구청장이 재심끝에 무죄판결을 받았다. 대법원 형사3부(주심 지창권 대법관)는 20일 변씨에 대한 재심사건 상고심 선고공판에서 검찰의 상고를 기각,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당초 뇌물을 줬다고 진술한 김모씨가 검찰의 가혹 행위에 의해 허위진술을 한 것으로 밝혀진 만큼 변씨의 유죄를 인정할 수 없다"고 밝혔다. 변씨는 ...

    한국경제 | 1999.08.20 00:00

  • "수표에 발행지 기재되지 않아도 효력 있다"...대법원

    수표에 발행지가 기재되지 않아도 수표로서의 효력이 있다는 첫 확정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박준서 대법관)는 19일 서모(대구 동구 중대동)씨가 고모씨(경북 영천시 청통면)를 상대로 낸 수표금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시, 원고승소 판결을 내린 원심을 확정했다. 이번 판결은 발행지 만기일 금액등 6가지 사항이 반드시 기재된 수표만 지급제시토록 하던 기존 판례를 변경한 것으로 발행지없는 수표에 대한 분쟁이 사라지게 됐다. ...

    한국경제 | 1999.08.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