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1-40 / 24,1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비리로 승진하고 하는 일은 그대로…대법 "오른 월급 반납"

    ...리 적발돼 승진 무효 처리…"임금 상승분, 원인 없이 지급된 돈" 승진 뒤 업무 차이가 크지 않고 그 승진마저 무효가 됐다면 그간의 임금 상승분을 사용자에게 돌려줘야 한다는 대법원의 판단이 나왔다. 대법원 3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한국농어촌공사가 A씨 등을 상대로 낸 부당이득금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로 판결한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광주고법으로 돌려보냈다고 20일 밝혔다. 농어촌공사 소속 법인에서 근무하던 A씨 등은 2003∼2011년 시행된 승진시험에 합격해 ...

    한국경제 | 2022.09.20 12:00 | YONHAP

  • thumbnail
    양형위 "스토킹 양형기준 심의 예정…국민 관심 고려"

    스토킹처벌법이 대상…내년부터 본격 양형기준 설정 대법원 양형위원회(위원장 김영란 전 대법관)가 최근 가중되는 스토킹에 대한 사회적 불안을 감안해 스토킹 범죄의 형량기준 설정을 검토하기로 했다. 20일 대법원에 따르면 양형위는 전날 열린 제119차 회의에서 원래 의제인 관세 범죄와 정보통신망·개인정보 범죄 양형기준 외에 스토킹 범죄와 관련한 추가 논의를 했다. 양형위는 "범죄 발생의 빈도와 해당 범죄의 양형에 대한 국민적 관심 등을 고려했다"며 ...

    한국경제 | 2022.09.20 11:08 | YONHAP

  • thumbnail
    '공관병 상대 갑질' 박찬주 전 대장 아내 벌금형 확정

    1심 무죄→2심 벌금 400만원 공관병을 베란다에 가둬놓는 등 갑질한 혐의(감금)로 재판에 넘겨진 박찬주 전 육군 대장의 아내에 대해 벌금형이 확정됐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지난달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박 전 대장의 아내 전모(63) 씨에게 벌금 4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전씨는 2015년 1∼3월 충남 계룡시 공관에서 다육식물 냉해를 이유로 공관 관리병을 발코니 밖에 놔둔 채 문을 잠가 1시간가량 가둔 혐의를 받았다. ...

    한국경제 | 2022.09.20 10:07 | YONHAP

  • thumbnail
    대법 "한진 조원태 학위 취소 부당"…인하대 최종 승소

    인하대학교가 조원태 한진그룹 회장의 학사학위를 취소하라는 교육부 처분에 불복해 제기한 행정소송에서 최종 승소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1부(주심 김선수 대법관)는 최근 교육부 장관의 상고를 심리불속행으로 기각하고 학교법인 정석인하학원의 승소를 확정했다. 심리불속행은 원심에 중대한 법령 위반 등 특별한 사유가 없는 경우 상고심 절차 특례법에 따라 대법원이 별도의 이유를 설명하지 않고 원심판결을 확정하는 제도다. 교육부는 1998년 조 ...

    한국경제 | 2022.09.19 14:23 | YONHAP

  • thumbnail
    권성동 "이재명 둘러싼 범죄의혹 상상초월…아수라 카르텔"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거론하며 이처럼 말했다. 그는 "재작년 7월 (친형 강제입원 관련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적극적 거짓말'을 운운하며 이 대표에게 면죄부를 줬던 권순일 전 대법관은 (대장동 의혹 관련) 화천대유로부터 수억원의 고문료를 챙겼다"고 지적했다. 또 "경찰이 이 대표의 성남FC 후원금 의혹에 대한 보완수사 결과를 검찰에 통보했음에도 성남지청 박은정 검사는 이를 뭉개고 있었다"고 ...

    한국경제 | 2022.09.19 10:40 | 신민경

  • thumbnail
    권성동 "野대표 의혹 상상초월…범죄와의 전쟁 시작해야"

    ... 성남FC 후원금 의혹 등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둘러싼 각종 의혹을 거론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재작년 7월 (친형 강제입원 관련 허위사실 공표 혐의에) '적극적 거짓말'을 운운하며 이 대표에게 면죄부를 줬던 권순일 전 대법관은 (대장동 의혹 관련) 화천대유로부터 수억 원의 고문료를 챙겼다"고 지적했다. 또 "경찰이 이 대표의 성남FC 후원금 의혹에 대한 보완수사 결과를 검찰에 통보했음에도 성남지청 박은정 검사는 이를 뭉개고 있었다"고 말했다. 권 ...

    한국경제 | 2022.09.19 10:26 | YONHAP

  • thumbnail
    대법 "사측 지휘·감독 없는 채권추심원, 근로자 아냐"

    ... 근로자'라는 판결이 잇따랐던 채권추심원이 이번에는 근로자성을 인정받지 못했다. 대법원은 개별 채권추심원의 업무와 사측의 지휘·감독 형태에 따라 판단이 달라질 수 있다고 봤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당시 주심 김재형 대법관)는 A씨 등 채권추심원들이 신용정보업체 B사를 상대로 낸 퇴직금 청구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패소로 판결한 원심을 지난달 확정했다. A씨는 2002년 3월부터 2016년 11월까지 B사와 위임 계약을 맺고 채권추심원으로 일했다. ...

    한국경제 | 2022.09.19 06:00 | YONHAP

  • thumbnail
    30살 모텔로 데려간 70살 노인…대법, '무죄 선고' 뒤집었다

    ... 강제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70대 노인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파기 환송했다. 성추행 피해자라 하기엔 의심스럽다고 본 원심이 ‘잘못된 통념’에 따른 판단일 수 있다는 취지다.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강제추행 혐의를 받는 A씨(70)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의정부지법에 돌려보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채팅 앱으로 만난 피해자 B씨(30)를 모텔로 데려가 50만원을 주고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가...

    한국경제 | 2022.09.18 13:38 | 김봉구

  • thumbnail
    故이예람 중사 성추행 가해자 29일 대법 선고

    군사법원 1심 징역 9년→2심 징역 7년 고(故) 이예람 공군 중사를 성추행한 가해자에 대한 대법원의 판단이 이달 말 나온다. 18일 법조계에 따르면 대법원 3부(주심 안철상 대법관)는 군인 등 강제추행치상과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보복협박) 등 혐의로 기소된 장모(25) 공군 중사의 상고심을 오는 29일 선고한다. 공군 제20전투비행단 소속이던 이 중사는 지난해 3월 2일 선임인 장 중사로부터 성추행을 당했고, 동료와 상관의 ...

    한국경제 | 2022.09.18 11:32 | YONHAP

  • thumbnail
    '성추행 피해자답지 않다'며 가해자에 무죄…대법 "잘못된 통념"

    강제추행 혐의 무죄 선고한 원심 파기환송 성추행 사건 전후 피해자의 태도가 의심스럽다며 피해자 진술을 부정한 하급심 판단에 대법원이 제동을 걸었다. 대법원 3부(주심 노정희 대법관)는 강제추행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70)씨에게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의정부지법에 돌려보냈다고 18일 밝혔다. A씨는 채팅앱으로 만난 피해자 B(30)씨를 모텔로 데려가 50만원을 가방에 넣어준 뒤 성추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합의에 의한 신체접촉만 ...

    한국경제 | 2022.09.18 0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