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1,9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법원 "조국, 여전히 잘못에 눈감고 반성 안 해"

    ... 준 것으로 나타났다. 6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1부(마성영 김정곤 장용범 부장판사)는 3일 선고한 판결문에서 두 페이지에 걸쳐 조 전 장관의 양형(量刑·형벌의 정도를 정함) 사유를 밝힌 것으로 알려졌다. 재판부는 유죄 부분을 크게 자녀 입시비리(업무방해 등), 딸 조민씨 장학금 명목의 600만원 수수(청탁금지법 위반),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감찰 무마(직권남용 권리행사 방해) 세 가지로 나눠 각각의 양형 이유를 살폈다. 유죄가 ...

    한국경제 | 2023.02.06 11:39 | YONHAP

  • thumbnail
    해썹 인증 없이 냉동만두 제조한 유명 중식당 1심 벌금형

    ... 뒤 그로부터 약 3년 7개월간 만두 약 248만개(36억4천800만원 상당)를 불법으로 생산한 혐의를 받는다. 검찰은 이들이 운영 적자가 누적되고 인증 기준 준수에 계속 비용이 들자 운영비를 아끼려고 범행한 것으로 봤다. 재판부는 우선 A사 측이 해썹 인증 없이 만두를 제조·가공한 것은 식품위생법을 위반해 유죄라고 판단했다. 다만 "검사가 제출한 증거를 꼼꼼히 살펴봤을 때 이 사건 범행은 A사의 지주회사 회장인 주모 씨의 지시를 받고 B씨가 범행을 저지른 ...

    한국경제 | 2023.02.06 10:54 | YONHAP

  • thumbnail
    실직 날짜 '하루' 당겨 썼다가 구직급여 뺏길 뻔...

    ... 처분이 과도하다며 2021년 8월 소송을 냈고, 생활이 어려웠던 그는 소송구조 제도의 도움을 받아 재판에 임했다. 법원은 "이 사건 처분은 재량권을 일탈·남용해 위법하다"며 A씨의 손을 들어줬다. 재판부는 "원고(A씨)가 취업 기간을 하루씩 잘못 기재했지만 총 실업인정일수는 동일해 제대로 신고했을 경우에도 원고에게 지급될 구직급여 총액은 동일했을 것"이라며 "원고의 위법 정도가 중하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

    키즈맘 | 2023.02.06 10:05 | 김주미

  • thumbnail
    [생글기자 코너] '인하대 추락사' 사건…미필적 고의 살인도 살인이다

    ... 한 단과대 건물에서 이 대학에 다니는 20대 남성 A씨가 여학생 B씨를 성폭행하려는 과정에서 B씨가 건물 아래로 추락해 사망한 사건이다. 검찰은 A씨에게 미필적 고의에 의한 살인 혐의를 적용해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그러나 재판부는 살인의 고의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며 준강간치사 혐의만 인정해 징역 20년 판결을 내렸다. 검찰이 1심 판결에 불복하고 항소해 이 사건은 2심으로 넘어가게 됐다. 미필적 고의란 특정한 행동을 했을 때 어떠한 결과가 발생할 가능성이 있다는 ...

    한국경제 | 2023.02.06 10:00

  • thumbnail
    갈비탕 엎질러 손님 화상...손님도 잘못?

    ... 해 배상 판결을 받자 손님도 책임이 있다며 항소했으나 패소했다. 울산지법 민사항소2부(이준영 부장판사)는 손님 A씨와 프랜차이즈 음식점 측 사이 손해배상 소송에서 손님 측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6일 밝혔다. 항소심 재판부는 업체 측이 A씨에게 1천800여만원을 배상하도록 했다. A씨는 2017년 11월 울산 한 음식점에서 갈비탕을 주문했는데, 종업원이 갈비탕을 가지고 오다가 엎지르면서 A씨 발목에 심한 화상을 입었다. A씨는 병원을 오가며 통원치료와 ...

    키즈맘 | 2023.02.06 09:43 | 김주미

  • thumbnail
    조국 딸 조민, 얼굴 공개…"의사 자질 충분하다더라" 작심 발언

    ...정구속은 면해 앞서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1-1부는 3일 업무방해와 청탁금지법 위반,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조 전 장관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 2019년 12월 31일 기소되고 3년여 만이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아들과 딸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조 전 장관이 아들의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 허위 인턴십 확인서 발급 △조지워싱턴대 ‘대리시험’ 등의 혐의와 딸의 △서울대 공익인권법센터 ...

    한국경제 | 2023.02.06 08:36 | 홍민성

  • thumbnail
    갈비탕 쏟아 손님 화상…"손님도 잘못" 항소한 음식점 결국

    ... 음식점이 "손님에게도 책임이 있다"며 항소했으나, 결국 패소했다. 울산지법 민사항소2부(이준영 부장판사)는 손님 A씨와 프랜차이즈 음식점 측 사이 손해배상 소송에서 손님 측 일부 승소 판결을 했다고 6일 밝혔다. 재판부는 업체 측이 A씨에게 1800여만원을 배상하도록 했다. 앞서 A씨는 2017년 11월 울산 한 음식점에서 갈비탕을 주문했는데, 종업원이 갈비탕을 가지고 오다가 엎지르면서 A씨 발목에 심한 화상을 입었다. 이에 A씨는 병원에 오가며 ...

    한국경제 | 2023.02.06 07:28 | 홍민성

  • thumbnail
    조국 딸 조민, 오늘 김어준 유튜브 출연…'입시비리' 입장 밝힐까

    ... 형사합의21-1부(마성영 김정곤 장용범 부장판사)는 지난 3일 업무방해와 청탁금지법 위반, 직권남용 권리행사방해 등 혐의로 불구속기소 된 조 전 장관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 2019년 12월 31일 기소되고 3년여 만이다. 재판부는 조 전 장관의 아들과 딸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을 유죄로 인정했다. 노환중 부산의료원장에게서 딸 장학금 명목으로 600만원을 수수한 것도 뇌물은 아니지만, 청탁금지법에 위반됐다고 판단했다. 유재수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에 대한 청와대 ...

    한국경제 | 2023.02.06 07:15 | 홍민성

  • thumbnail
    섬유유연제 탓 실패한 군용장구…법원 "입찰 제한 지나쳐"

    ... 반복되자 방위사업청은 계약 해제를 통보하고 입찰 참가 자격을 제한했다. A사는 처분에 불복해 소송을 냈고 효력을 멈춰달라며 집행 정지도 신청했다. 법원은 집행정지 신청을 받아들인 데 이어 본안 소송에서도 A사의 손을 들어줬다. 재판부는 "A사가 '정당한 이유 없이 계약을 이행하지 않은 자'에 해당한다고 보기 어렵다"며 "제한 처분을 취소한다"고 판결했다. 또 "원고(A사)로서는 피고(방위사업청)가 세탁성 평가 기준으로 미 국방규격을 기재했음에도 실제 세탁 ...

    한국경제 | 2023.02.06 07:00 | YONHAP

  • thumbnail
    갈비탕 쏟아 손님 화상…"손님도 잘못" 주장 음식점 2심도 패소

    ... 해 배상 판결을 받자 손님도 책임이 있다며 항소했으나 패소했다. 울산지법 민사항소2부(이준영 부장판사)는 손님 A씨와 프랜차이즈 음식점 측 사이 손해배상 소송에서 손님 측 일부 승소 판결을 내렸다고 6일 밝혔다. 항소심 재판부는 업체 측이 A씨에게 1천800여만원을 배상하도록 했다. A씨는 2017년 11월 울산 한 음식점에서 갈비탕을 주문했는데, 종업원이 갈비탕을 가지고 오다가 엎지르면서 A씨 발목에 심한 화상을 입었다. A씨는 병원을 오가며 통원치료와 ...

    한국경제 | 2023.02.06 06: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