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5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8월 중앙정부 채무 800조 육박

    ... 전문가들은 8월 한 달 ‘반짝 흑자’를 보였지만 이 같은 흐름이 이어지기 힘들다고 보고 있다. 당장 법인세가 문제다. 8월 법인세수는 11조원으로 지난해 같은달에 비해 9000억원 감소했다. 법인세수가 줄어든 것은 중간예납 감소 때문이다. 중간예납은 올해 법인세를 미리 내는 제도로 8월에 납부한다. 12월 결산법인들이 상반기 코로나19 타격을 받아 실적이 악화하며 낼 법인세가 감소했다. 법인세 감소는 올 연말뿐 아니라 내년 상반기까지 이어질 공산이 ...

    한국경제 | 2020.10.12 17:52 | 강진규

  • thumbnail
    '코로나19' 영향… 세수 7월까지 전년比 20조 감소

    ... 세정·세제지원으로 납부세액 이월 및 세액감면 등으로 9조2000억원의 감소효과가 발생했다고 설명했다. 또한 지난해 법인 영업실적이 감소하고 내수가 부진한 것도 세수감소에 한 몫했다. 국세청은 앞으로 부가가치세 예정신고, 종합소득세 중간예납 등 하반기 주요 신고에 대한 성실신고지원을 확대해 자발적 납부세수를 극대화하고 코로나19 추이에 따른 세수변동 요인을 모니터링하고 과세인프라를 확충해 누락·탈루되는 세금을 차단한다는 방침이다. 다만 코로나19로 경제적 위기에 처한 ...

    조세일보 | 2020.10.12 10:41

  • thumbnail
    8월 세수 늘어 나라살림 흑자 됐지만…올해 누적으론 96조 적자

    ... 세금 납부를 미뤄준 세정 지원분 중 일부가 납부되면서 늘었고, 부가세는 8월 수출이 줄어 부가세 환급도 감소하면서 증가했다. 다만 법인세(11조원)는 9천억원 줄었다. 올해 상반기 코로나19에 따라 기업 실적이 악화하면서 중간예납 등이 감소한 영향이다. 과태료, 변상금 등 세외수입은 1조6천억원으로 3천억원 늘었고, 기금수입은 11조8천억원으로 6천억원 증가했다. 8월 총지출도 1년 전보다 2조원 늘었다. 코로나19에 따른 고용 충격 완화를 위해 구직급여, ...

    한국경제 | 2020.10.12 10:00 | YONHAP

  • thumbnail
    법인세 14조원 증발…코로나 타격 본격화

    ... 따르면 지난 8월 법인세수는 11조원을 기록했다. 작년 동월에 비해 9000억원 감소했다. 코로나19로 인한 납기 연장분 1000억원이 8월 납부된 것을 고려하면 작년에 비해 1조원 가량 줄어든 셈이다. 세수 감소 원인으로는 중간예납이 감소한 것이 꼽혔다. 중간예납은 올해 법인세를 미리 내는 제도다. 12월 결산법인을 기준으로 작년 실적의 절반 또는 올해 상반기 실적 중 기업이 선택해 이에 해당하는 법인세를 8월말까지 납부해야한다. 기재부 관계자는 "올해는 ...

    한국경제 | 2020.10.12 10:00 | 강진규

  • thumbnail
    'IT 투톱' 삼성전자·SK하이닉스 법인세 쌍끌이… '세수 공룡'

    국내 IT·전자업계 매출 상위 10대 기업 중(2019사업연도 기준)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법인세수 증대에 중심축 역할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삼성전자가 공시한 법인세 중간예납액(1조9430억원)과 SK하이닉스의 중간예납액(6698억원)은 동종업계가 신고한 금액 가운데 88% 이상을 점유하는 수준인 것으로 집계됐다. 9일 조세일보가 삼성전자, SK하이닉스, LG디스플레이 등 국내 매출액 상위 10대 IT·전자 기업이 지난 8월 공시한 반...

    조세일보 | 2020.10.09 08:24

  • thumbnail
    대전지방국세청, 호우 피해자 납세자에 세정지원

    ... 납세유예를 신청하는 경우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또 코로나19로 인해 납부기한이 이달 말까지 연장된 '2019년 귀속 종합소득세'는 최대 9개월(연장기간 3개월 포함)까지 납부기한이 연장된다. 12월말 법인 법인세 중간예납도 신고·납부기한이 최대 9개월 연장된다. 이미 고지된 국세나 지난달 납부하지 못한 '2020년 1기 부가가치세'는 최대 9개월까지 징수가 유예된다. 체납액이 있더라도 압류된 부동산 등에 대한 매각을 보류하는 등 체납처분 집행은 최장 ...

    조세일보 | 2020.08.10 16:07

  • thumbnail
    경단녀 재고용에 법인세 혜택확대…상반기 적자 중소기업에 환급(종합)

    국세청, 올해 법인세 중간예납 안내…31일까지 신고·납부 대상기업 44만8천개…집중호우·코로나19 피해기업 납기 연장 상반기분 법인세 중간예납부터 경력단절여성을 재고용한 기업에 대한 세액공제가 확대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 관계자는 "결손금 소급공제는 회계연도가 끝난 이후에 연간 단위로 이뤄지지만, 올해는 코로나19 경영난을 고려해 반기 중간결산에 대해 조기 환급을 해주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올해 법인세 중간예납 대상 법인은 작년보다 1만9천개가 ...

    한국경제 | 2020.08.04 14:51 | YONHAP

  • thumbnail
    경단녀 재고용에 법인세 혜택확대…'유용 논란' 법인 슈퍼카도

    국세청, 올해 법인세 중간예납 안내…31일까지 신고·납부 대상기업 44만8천개…집중호우·코로나 피해기업에 납기 연장 상반기분 법인세 중간예납부터 경력단절여성을 재고용한 기업에 대한 세액공제가 확대된다. 업무용 차량에 대한 ... 작년보다 1만9천개가 늘어난 44만8천개다. 대상 법인은 직전 사업연도 법인세의 2분의 1 또는 상반기 영업실적을 중간결산한 액수를 신고·납부해야 한다. 국세청 홈택스(www.hometax.go.kr)를 이용하면 편리하게 전자신고를 ...

    한국경제 | 2020.08.04 12:01 | YONHAP

  • thumbnail
    집중호우 피해자, 최대 9개월까지 세금 납부기한 연장

    ... 체납처분 유예, 세무조사 연기 등의 혜택을 제공할 방침이다. 우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로 인해 납부기한이 8월말로 연장된 지난해 귀속 종소세는 최대 9개월까지 납부기한을 연장해준다. 12월말 법인의 법인세 중간예납은 신고 및 납부기한을 최대 9개월까지 늦춰준다. 이미 고지된 국세나 지난달 27일까지 납부하지 못한 올해 1기 부가세도 최대 9개월까지 징수를 유예해주기로 있다. 체납액이 있더라도 압류된 부동산 등에 대한 매각을 보류하는 등 ...

    한국경제 | 2020.08.03 11:04 | 정인설

  • thumbnail
    집중호우 피해 납세자에 납기연장·징수유예…세무조사 연기

    ... 최대 9개월까지 연장해주기로 했다. 앞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납부기한이 이달 말로 연장된 종합소득세는 먼저 연장된 3개월을 포함해 최대 9개월이 연장된다. 12월 결산 법인이 상반기분 법인세를 미리 내는 중간예납도 신고·납부기한이 최대 9개월까지 연장된다. 이미 고지된 국세나 지난달 27일 납기까지 내지 않은 올해 1기 부가가치세도 최대 9개월까지 징수가 유예된다. 압류한 부동산 매각을 보류하는 등 체납처분 집행도 최장 1년까지 유예하기로 했다. ...

    한국경제 | 2020.08.03 10: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