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71-280 / 29,71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특징주] 문대통령 '원전' 언급에 원전주 줄줄이 급등(종합)

    두산중공업은 채권단 관리 졸업 소식도 호재로 문재인 대통령이 향후 60년간 원전을 주력 기저 전원으로 활용해야 한다고 언급하면서 28일 오전 원전 관련주가 급등세다. 이날 오전 11시 25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한신기계는 전 거래일보다 26.60% 치솟은 4천760원에 거래 중이다. 또 일진파워(22.78%), 우리기술(20.32%), 우진(17.95%), 서전기전(17.14%), 한전산업(12.07%), 한전기술(9.60%) 등 원전주로 ...

    한국경제 | 2022.02.28 11:38 | YONHAP

  • thumbnail
    쌍용차, 기업회생절차 10개월 만에 회생계획안 법원 제출

    관계인집회서 채권단 투표로 최종 인가 여부 결정…변제율이 '관건' 쌍용차가 기업회생절차에 돌입한 지 10개월 만에 회생계획안을 법원에 제출했다. 28일 서울회생법원에 따르면 정용원 쌍용차 관리인은 이달 25일 법원에 회생계획안을 제출했다. 지난해 4월 기업회생절차를 개시한 쌍용차는 애초 작년 7월 1일까지 회생계획안을 제출하기로 했지만, 인수 절차가 지연되면서 올해 3월 1일로 제출 기한을 연기했다. 쌍용차는 지난해 10월 에디슨모터스 컨소시엄을 ...

    한국경제 | 2022.02.28 10:57 | YONHAP

  • thumbnail
    두산중공업, 채권단 관리 졸업 소식에 10% 급등

    두산중공업이 채권단 관리에서 벗어난다는 소식에 주가가 오르고 있다. 28일 오전 9시22분 기준 두산중공업은 전 거래일 대비 1900원(10.05%) 오른 2만800원에 거래 중이다. 전날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28일 자로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체결한 재무구조개선 약정(MOU)에 의한 채권단 관리체제를 종결한다고 발표했다. 두산중공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직후인 2020년 3월 유동성 위기에 빠져 산은에 긴급 자금지원 ...

    한국경제 | 2022.02.28 09:23 | 차은지

  • thumbnail
    文 "원전이 주력"…원전株 '급등'

    ... 문 대통령은 청와대에서 열린 '글로벌 에너지 공급망 현안 점검 회의'에서 "원전이 지속 운영되는 향후 60여 년 동안은 원전을 주력 기저 전원으로서 충분히 활용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28일 두산중공업은 23개월 만에 채권단 관리체제에서 벗어났다.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두산중공업이 두 은행에 자금지원을 요청한 지 1년11개월 만에 구조조정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28일자로 채권단 관리체제를 졸업한다"고 밝혔다. 두 은행은 "두산그룹은 약정기간 ...

    한국경제TV | 2022.02.28 09:20

  • thumbnail
    [특징주] 두산중공업, 채권단 관리 졸업에 12% 급등

    두산중공업이 채권단 관리에서 벗어난다는 소식에 28일 장 초반 급등세다. 이날 오전 9시 11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두산중공업은 전 거래일보다 12.17% 오른 2만1천200원에 거래 중이다. 개장 직후에는 2만1천900원까지 상승했다.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28일 자로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체결한 재무구조개선 약정(MOU)에 의한 채권단 관리체제를 종결한다고 전날 발표했다. 두산중공업이 코로나19 사태 직후인 2020년 3월 유동성 위기에 ...

    한국경제 | 2022.02.28 09:13 | YONHAP

  • thumbnail
    두산, 채권단 관리 조기 졸업…"구조조정 모범사례"

    두산그룹이 28일부터 산업은행 등 채권단 관리체제에서 졸업한다. 핵심 계열사 두산중공업의 유동성 위기로 2020년 3월 채권단에 긴급자금 지원을 요청한 지 23개월 만이다. 산은과 수출입은행은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맺은 재무구조 개선 약정(MOU)에 따른 관리체제를 28일부터 종결한다고 27일 발표했다. 산은은 “재무구조 개선과 사업 전망에 대한 외부전문기관의 재무진단 결과 두산중공업의 재무구조가 독립경영이 가능한 수준까지 회복된 것으로 ...

    한국경제 | 2022.02.27 18:05 | 강경민

  • thumbnail
    [일지] 두산그룹, 23개월만에 채권단 관리체제 조기졸업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직후 유동성 위기에 빠졌던 두산그룹이 2년 만에 채권단 관리 체제를 벗어났다.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28일부로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체결한 재무구조개선 약정(MOU)에 의한 채권단 관리체제를 종결한다고 27일 밝혔다. 두산중공업이 2020년 3월 산은에 긴급 자금지원 요청을 한 지 23개월 만으로, 구조조정 조기졸업인 셈이다. 아래는 두산그룹의 구조조정 작업을 정리한 일지다. ▲ 2020년 3월 ...

    한국경제 | 2022.02.27 15:00 | YONHAP

  • thumbnail
    구조조정 조기졸업했지만…두산 재기, 가스터빈-수소 등 신산업에 달려

    23개월만에 채권단관리 탈출…계열사 매각 등 자구안 성실 이행한 결과 가스터빈·SMR 등으로 재기 노리지만 성공 여부는 지켜봐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직후 유동성 위기에 빠졌던 두산그룹이 약 2년 만에 채권단 관리체제를 조기 졸업한다. 구조조정을 촉발했던 핵심 계열사 두산중공업이 2020년 3월 산업은행에 긴급자금 요청한 지 23개월만으로, 애초 예정됐던 기간인 3년보다 1년여를 앞당긴 것이다. 비록 '뼈를 깎는' 자구안으로 ...

    한국경제 | 2022.02.27 13:15 | YONHAP

  • thumbnail
    "두산그룹, 23개월 만에 채권단 관리체제 졸업"

    코로나19 사태 직후 유동성 위기에 빠졌던 두산그룹이 약 2년 만에 채권단 관리 체제에서 벗어났다.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28일부로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체결한 재무구조개선 약정(MOU)에 의한 채권단 관리체제를 종결한다고 27일 밝혔다. 이는 두산중공업이 2020년 3월 산은에 긴급 자금지원 요청을 한 지 23개월 만이다. 산은은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재무구조개선과 향후 사업전망에 대한 외부전문기관의 재무진단 결과, 두산중공업의 재무구조가 ...

    한국경제TV | 2022.02.27 11:00

  • thumbnail
    두산그룹 23개월만에 채권단 관리 졸업…"구조조정 모범사례"(종합)

    코로나 직후 두산중공업 유동성 위기 촉발…산은·수은 3조원 긴급지원 인프라코어 등 3조원대 핵심자산 매각…뼈 깎는 구조조정 코로나19 사태 직후 유동성 위기에 빠졌던 두산그룹이 약 2년 만에 채권단 관리 체제에서 벗어났다.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28일부로 채권단과 두산그룹 간 체결한 재무구조개선 약정(MOU)에 의한 채권단 관리체제를 종결한다고 27일 밝혔다. 두산중공업이 2020년 3월 산은에 긴급 자금지원 요청을 한 지 23개월 만의 ...

    한국경제 | 2022.02.27 10:5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