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1-180 / 3,09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與 막 오르자 닻 올린 '反이재명 연대'…합종연횡 가열(종합)

    ... 선명해지는 흐름이다. ◇ 개문발차식 반이재명 연대 시동…합종연횡 본격화 정세균 전 총리와 이광재 의원은 예비경선(오프) 전인 다음 달 5일까지 후보 단일화를 하겠다고 28일 전격 발표했다. 일단 개문발차식으로 단일화 논의를 시작한 ... 있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막판에 (단일화가) 충분히 이뤄질 수 있다"고 했고, 최문순 강원지사는 "예비경선을 통과한 사람들끼리 합종연횡이나 정치적 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 '양강 구도' 노리는 이낙연, 단계적 ...

    한국경제 | 2021.06.28 19:20 | YONHAP

  • thumbnail
    與경선 오프서 2명은 낙마…군소후보들 본선티켓 쟁탈전

    ... 나머지 후보들이 서로 각축전을 벌이는 체제다. 정세균 전 국무총리와 이광재 의원이 예비후보 등록 첫날인 28일 '오프 전 단일화'에 전격 합의한 가운데 최근의 여론조사 흐름상 본선에 오를 가능성이 높은 후보군 5명에 대해서는 어느정도 ... 충남도지사, 김두관 의원 간의 치열한 쟁탈전이 예고돼있다. 여론조사와 당원조사를 50대 50 비율로 반영하는 오프를 통과하기 위한 생존 전략은 첫째도, 둘째도 인지도인 만큼 이들은 남은 기간 최대한 존재감 알리기에 집중할 것으로 ...

    한국경제 | 2021.06.28 16:16 | YONHAP

  • thumbnail
    與 대선 예비후보 첫날…최문순 1호 등록

    ... 올라왔다"며 "여야를 포함해 처음으로 20대 대선의 문을 여는 영광을 누리고 싶어 첫 번째로 등록했다"고 말했다. 그는 "출발이 좀 늦었고 도정을 병행해 불리한 점은 있지만 이른 시간에 따라잡았다고 생각한다. 반드시 예비경선(오프)를 통과하겠다"며 "끝까지 제가 가진 정책으로 완주할 생각"이라고 강조했다. 민주당 예비후보 접수는 이날부터 30일까지 사흘간 진행된다. 이후 내달 9∼11일 예비경선을 거쳐 후보자를 6명으로 좁힌 뒤 9월 5일 본경선을 ...

    한국경제 | 2021.06.28 12:01 | YONHAP

  • thumbnail
    與, 이재명 깃발들자 '反이재명 연대' 반격…불붙는 합종연횡

    ... 이광재 의원은 28일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다음 달 5일까지 후보 단일화를 하겠다고 전격 발표했다. 예비경선(오프) 일정을 염두에 둔 '오프 전 단일화 합의'다. 일단 개문발차식으로 단일화 논의를 시작한 뒤 다른 후보들도 ... 일"이라며 "막판에 (단일화가) 충분히 이뤄질 수 있다"고 말했다. 최문순 강원지사는 기자들과 만나 "예비경선을 통과한 사람들끼리 합종연횡이나 정치적 결사가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다만 정 전 총리와 이 의원의 단일화 ...

    한국경제 | 2021.06.28 11:52 | YONHAP

  • thumbnail
    '시드전 단골' 임진희, BC카드 한경컵서 생애 첫 우승(종합)

    박현경, 3주 연속 준우승…꼴찌 통과 장하나, 코스레코드 준우승 2016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프로 선수가 된 임진희(23)는 올해가 세 번째로 맞는 정규 투어다. 2년을 점프, 드림 투어에서 보낸 뒤 2018년과 2019년 두 시즌을 KLPGA 투어에서 뛰었지만, 매번 시드를 지키지 못했고, 작년에는 또다시 드림투어에서 뛰어야 했다. 그 사이에 시드전을 세 번이나 치렀다. 작년 시드전에서 19위를 차지해 복귀한 올해 KLPGA ...

    한국경제 | 2021.06.27 16:51 | YONHAP

  • thumbnail
    '시드전 단골' 임진희, BC카드 한경컵에서 생애 첫 우승

    ... 투어에서 뛰었지만, 매번 시드를 지키지 못했고, 작년에는 또다시 드림투어에서 뛰어야 했다. 그 사이에 시드전을 세 번이나 치렀다. 작년 시드전에서 19위를 차지해 복귀한 올해 KLPGA 투어에서 임진희는 9개 대회에서 4번밖에 통과하지 못했다. 통과한 4차례 대회에서도 롯데렌터카 여자오픈 15위가 최고 성적이다. 27일 경기도 포천시 포천힐스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KLPGA 투어 BC카드 한경 레이디스컵(총상금 7억원) 최종 라운드에서 ...

    한국경제 | 2021.06.27 16:08 | YONHAP

  • thumbnail
    발목 통증에도 코스레코드 장하나 "기권 안 하길 잘 했네요"

    ... 마사지로 열심히 풀어주셨고 약도 먹었다. 다음 대회를 쉬니까 무리해서라도 치자고 했던 게 좋게 마무리가 됐다"고 활짝 웃었다. 이 대회는 10년 동안 장하나를 후원하는 BC카드가 주최사다. 장하나는 "1년 중 가장 부담스러운 게 이 대회다. 주위에서 후원사 대회라 우승해야 한다고 하니 그렇다. 그런데 꼴찌로 통과하면서 그런 부담이 싹 사라졌다"고 말했다. 장하나는 "골프가 장갑 벗을 때까지 모른다는 말이 맞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7 15:21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PGA 투어 2승 도전…선두와 2타 차 공동 6위(종합)

    ... 선두인 크레이머 히콕(미국), 버바 왓슨(미국·중간합계 10언더파 200타)을 2타 차로 추격하고 있다. 지난 5월 AT&T 바이런 넬슨에서 PGA 투어 첫 우승을 거둔 이경훈은 이 대회에서 한국인 선수 중 유일하게 통과해 선두권에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경훈은 약 6주 만에 PGA 투어 2승째를 노린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강해진 바람 속에서 3번홀(파4)부터 4번홀(파4), 5번홀(파3)까지 퍼트 난조로 연속 보기를 적어내며 흔들렸다. ...

    한국경제 | 2021.06.27 08:54 | YONHAP

  • thumbnail
    이경훈, 트래블러스 챔피언십 3R 공동 6위…선두와 2타 차

    ... 선두인 크레이머 히콕(미국), 버바 왓슨(미국·중간합계 10언더파 200타)을 2타 차로 추격하고 있다. 지난 5월 AT&T 바이런 넬슨에서 PGA 투어 첫 우승을 거둔 이경훈은 이 대회에서 한국인 선수 중 유일하게 통과해 선두권에서 경쟁을 벌이고 있다. 이경훈은 약 6주 만에 PGA 투어 2승째를 노린다. 출발은 좋지 않았다. 3번홀(파4)부터 4번홀(파4), 5번홀(파3)에서 퍼트 난조로 연속 보기를 적어내며 흔들렸다. 그러나 7번홀(파4)에서 ...

    한국경제 | 2021.06.27 07:24 | YONHAP

  • thumbnail
    LPGA투어 장타자 파시, 늑장 플레이 벌타…버디가 보기로

    ... 사실도 누구나 다 안다. 나는 늑장 플레이로 찍힐 선수가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번엔 내가 표적이 됐을 뿐"이라면서 "어쨌든 이번 일로 배웠다. 다시는 이런 일이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날 5오버파 77타를 친 파시는 기준 타수에 1타가 모자라는 2라운드 합계 3오버파로 통과하지 못해 억울함이 더했다. LPGA투어에서 늑장 플레이로 선수가 벌타를 받거나 벌금을 부과받은 건 이번 시즌 들어 벌써 세 번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6 13:3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