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31-140 / 3,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국 프로 골프 선수, 스코어카드 위조 사실 시인 후 기권

    ... 했지만 더든은 파를 했다고 써냈다. 더든과 동반했던 선수들이 이에 대해 이의제기하자 더든은 대회 경기위원회에 "파를 한 것이 맞다"고 답했으나 이후 그는 기권을 선언했다. 만일 더든의 속임수가 통했더라면 그는 줄어든 2타 덕에 통과할 수 있었고, 16명의 선수가 부당하게 탈락할 상황이었다고 한다. 이후 더든은 자신의 소셜 미디어를 통해 "내 인생에서 가장 큰 실수를 저질렀다"고 털어놓으며 "스폰서와 동료 선수들, 가족과 저 자신에게 큰 실망을 ...

    한국경제 | 2023.07.26 10:43 | YONHAP

  • thumbnail
    PGA투어 루옌, 월요예선 통과한 전속 캐디와 1·2R 동반 플레이

    ... 일은 대회조직위원회가 고거트와 루옌을 1·2라운드 같은 조에 편성한 것이다. 이번 3M오픈이 PGA투어 대회 첫 출전인 고거트는 데뷔전에서 고용주와 경쟁하게 된 셈이다. 고거트는 종종 루옌과 매치플레이 내기를 했는데 3타를 받고 쳤다면서 "한두 번밖에 이기지 못했다"고 밝혔다. 루옌은 "앨릭스가 PGA투어 대회에 출전하게 돼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면서 "그가 통과하기를 바라고, 꼭 그럴 것이라고 믿는다"고 친구를 응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7.26 10:21 | YONHAP

  • thumbnail
    노승열, PGA 투어 배러쿠다 챔피언십 2R 공동 12위

    ... 불과 4점 차이로 버디 2개를 따내면 따라잡을 수 있는 격차다. 라이언 제라드(미국)가 30점으로 단독 1위에 올랐고, 패트릭 로저스(미국)가 26점으로 단독 2위다. 교포 선수 제임스 한(미국)이 19점으로 공동 8위에 올랐다. 김성현이 9점, 강성훈 3점으로 모두 기준선인 11점을 통과하지 못했다. 배러쿠다 챔피언십은 같은 기간 영국에서 열리는 메이저 대회 디오픈에 출전하지 못하는 선수들이 주로 나와 경쟁하는 대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7.22 11:57 | YONHAP

  • thumbnail
    KPGA 올해 준우승만 2차례 이정환 "포기하지 않고 내 할 일만"(종합)

    ... 라운드를 했는데 잘 맞아서 나도 신기하다"고 말했다. 첫날 공동 76위에 그쳤던 디펜딩 챔피언 배용준은 버디 6개를 잡아내며 12점을 보탠 덕분에 공동 40위(18점)로 상승했다. 작년 이 대회에서 준우승한 제네시스 포인트 1위 이재경은 1, 2라운드 내내 7점씩 따내는 데 그쳐 통과에 실패했다. 한편 이날 버디가 무려 644개가 쏟아져 대회 사상 최다 기록을 갈아치웠다. 종전 기록은 2021년 대회 2라운드 때 639개였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7.21 18:45 | YONHAP

  • thumbnail
    '병마'와 싸우는 황도연, 한장상 인비테이셔널 첫날 선두(종합)

    ... 상금랭킹은 93위(1천559만원)까지 밀렸다. 시즌 개막전 2라운드부터 현기증으로 경기를 제대로 치를 수 없어 탈락했던 그는 두 번째 대회였던 골프존 오픈 때는 첫날에 기권하고 말았다. 병원에 달려가 진단을 받은 결과 안압과 ... 잡히면 좋은 스코어를 낼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감을 보인 황도연은 "전에는 1라운드나 2라운드 때 상위권에 들면 통과를 목표로 잡았는데 그때마다 성적이 좋지 않았다. 이번 대회 목표는 10위 이내에 드는 것이다. 이제는 우승도 ...

    한국경제 | 2023.07.20 19:28 | YONHAP

  • thumbnail
    '병마'와 싸우는 황도연, 한장상 인비테이셔널 첫날 버디 9개

    ... 상금랭킹은 93위(1천559만원)까지 밀렸다. 시즌 개막전 2라운드부터 현기증으로 경기를 제대로 치를 수 없어 탈락했던 그는 두 번째 대회였던 골프존 오픈 때는 첫날에 기권하고 말았다. 병원에 달려가 진단을 받은 결과 안압과 ... 잡히면 좋은 스코어를 낼 수 있을 것 같다"고 자신감을 보인 황도연은 "전에는 1라운드나 2라운드 때 상위권에 들면 통과를 목표로 잡았는데 그때마다 성적이 좋지 않았다. 이번 대회 목표는 10위 이내에 드는 것이다. 이제는 우승도 ...

    한국경제 | 2023.07.20 15:50 | YONHAP

  • thumbnail
    브리티시여자오픈 챔프 김인경, 이경훈에 링크스 '특별과외'

    ... 말했다. 안병훈은 또 "내가 충분히 좋은 경기를 하냐가 중요한 것 같다"면서 "내 최종 목표는 순위보다는 내가 좋은 스윙을 하고, 좋은 경기력을 꾸준히 유지하는 것"이라고 올해 자신의 성적을 평가했다. "이번 대회는 우선 통과를 하고, 내가 할 수 있는 것들을 주말에 해보려고 한다"는 안병훈은 "링크스 코스는 어렵고, 라이도 평소와 다르고 바운스도 다르다. 그래서 나는 내 스윙에 집중하고, 모든 것들이 지난 목요일처럼 잘 맞아떨어지기를 바라는 ...

    한국경제 | 2023.07.20 10:46 | YONHAP

  • thumbnail
    유해란, 홍예은과 첫 승 합작 도전…LPGA 2인 1조 대회 출격

    ... 중요한 이 대회에서 유해란과 홍예은이 팀을 이뤘다. 유해란은 작년 12월 LPGA 퀄리파잉 시리즈를 수석으로 통과하고 올해 13개 대회에서 5차례 톱10에 들었다. 최고 성적은 6월 미즈호 아메리카스오픈 단독 3위다. 유해란은 ... 3번째 대회인 롯데 챔피언십에서, 로즈 장은 데뷔전인 미즈호 아메리카스오픈에서 각각 우승을 거뒀다. 6월 2차례 탈락했던 유해란은 이달 들어 US여자오픈 8위, 다나오픈 공동 19위로 반등에 시동을 걸었다. 파트너인 홍예은은 ...

    한국경제 | 2023.07.18 11:06 | YONHAP

  • thumbnail
    PGA 투어 신인 노르만, 바바솔 챔피언십 우승…강성훈 67위

    ... 알려졌다. 노르만은 연장 첫 홀 두 번째 샷이 홀 주위 러프에 놓였으나 칩샷으로 공을 홀 약 50㎝ 거리로 보냈다. 반면 5m가 넘는 파 퍼트를 남겼던 킴지는 보기에 그쳤다. 이 대회는 PGA 투어와 DP 월드투어가 공동 주관한다. 같은 기간 영국에서 열린 제네시스 스코틀랜드오픈(총상금 900만 달러)에 나가지 못하는 선수들이 주로 출전했다. 한국 선수로 유일하게 통과한 강성훈은 최종 합계 2언더파 286타로 67위에 올랐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7.17 08:54 | YONHAP

  • thumbnail
    디오픈 출전권 획득 안병훈 "예상하지 못해 옷도 안 가져와"

    ... 투어에서 1승, 지난해 PGA 2부 투어에서 1승씩 따냈다. '한중 탁구 커플'로 유명한 안재형, 자오즈민 부부의 아들인 안병훈은 "프로 자격으로 처음 디오픈에 나갔던 골프장에서 올해 대회도 열린다"며 "그때 메이저 대회에서 처음 통과도 했다"고 올해 디오픈 코스에 대한 좋은 기억을 되살렸다. 안병훈은 "올해 대회는 약간의 보너스 같은 느낌"이라며 "2014년 대회보다 더 좋은 성적을 내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안병훈은 2014년 디오픈에서 공동 26위를 ...

    한국경제 | 2023.07.17 08:2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