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91-200 / 3,43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우즈, 산산조각났던 다리 처음 공개…"서 있는 것 자체가 기적"

    ... 뼈인 정강이뼈와 종아리뼈를 고정했다. 발과 발목뼈는 나사와 핀으로 고정했다. 근막을 절개해 피부 부기를 빼는 수술도 받았다. 다리 상태가 정상일 리가 없다. 1년4개월 동안 회복에 전념한 우즈는 지난 4월 복귀 무대인 마스터스에서 통과하는 기적을 연출했고, 이달 초 열린 PGA챔피언십에서도 통과를 달성했다. 다만 최종 라운드를 앞두고 기권했다. 미국 현지 언론들은 US오픈을 건너뛴 우즈의 다음 대회가 남자골프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 디오픈(브리티시 오픈)이 ...

    한국경제 | 2022.06.21 17:25 | 조희찬

  • thumbnail
    미리 경험하는 KPGA 정규투어…스릭슨투어 10차 대회 22일 개막

    ... 54홀로 치른다. 나머지 18개 대회는 2라운드 36홀이다. 정규투어인 코리안투어와 똑같이 2라운드 순위에 따라 통과한 상위 60명이 순위를 가린다. 다만 코리안투어는 4라운드 72홀로 치르는 게 다르다. 또 10차 및 ... 전망이다. 정지웅은 23일 개막하는 한국오픈 출전권을 손에 넣었고, 이유석은 스릭슨투어 대회마다 치르는 예선을 통과하지 못했다. 1차 대회 우승자 정도원(27), 3차 대회 챔피언 정지호(38), 그리고 4차 대회와 9차 대회에서 ...

    한국경제 | 2022.06.21 15:09 | YONHAP

  • thumbnail
    US오픈 난코스에 혼쭐나자 퍼터 던지고 아이언 꺾어버린 선수

    ... 영상에는 "벌타를 줘야 하는 것 아닌가"라는 댓글이 달렸다. 머리는 집어 던진 퍼터를 손수 집어 오고, 부러뜨린 아이언도 직접 챙겼지만 캐디의 표정은 싸늘했다. 머리는 이번 US오픈이 두 번째 출전이다. 2013년 처음 출전했을 때 탈락했던 그는 이번에는 통과에 성공했지만 최종 라운드에서 졸전을 펼친 탓에 꼴찌에서 두 번째에 그쳤다. 머리는 2017년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바바솔 챔피언십에서 우승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20 08:44 | YONHAP

  • thumbnail
    모리카와·데이먼, US오픈 골프 2R 공동 1위…매킬로이는 3위(종합)

    한국 선수로는 김주형이 선두와 5타 차 24위, 미컬슨 탈락 콜린 모리카와와 조엘 데이먼(이상 미국)이 제122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750만 달러) 2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다. 모리카와는 18일(한국시간) 미국 ... 아이언으로 홀인원을 했지만 1타 차로 탈락했다. 해리스 잉글리시(미국)는 2오버파 142타, 공동 40위로 통과했다. 최근 메이저 대회 15회 연속 통과로 현재 진행 중인 연속 메이저 대회 통과 기록을 이어갔다. ...

    한국경제 | 2022.06.18 11:14 | YONHAP

  • thumbnail
    모리카와·데이먼, US오픈 골프 2R 공동 1위…매킬로이는 3위

    한국 선수로는 김주형이 선두와 5타 차 24위, 미컬슨 탈락 콜린 모리카와와 조엘 데이먼(이상 미국)이 제122회 US오픈 골프대회(총상금 1천750만 달러) 2라운드 공동 선두에 올랐다. 모리카와는 18일(한국시간) 미국 ... 등과 함께 공동 24위로 대회 반환점을 돌았다. 이경훈(31)은 3오버파 143타, 공동 55위다. 임성재(24)는 4오버파 144타, 김시우(27)는 5오버파 145타로 기준선인 3오버파를 통과하지 못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8 09:45 | YONHAP

  • thumbnail
    컵초, LPGA 투어 마이어 클래식 2R 선두…유소연 24위

    ... 좋은 성적을 낸 신인 안나린(26)은 이날 1타를 잃고 4언더파 140타, 공동 42위로 밀렸다. 2언더파까지 3라운드에 진출한 가운데 1언더파 143타의 김세영(29), 2오버파 146타의 박인비(34)와 박성현(29) 등은 모두 탈락했다. 이번 시즌 신인왕 부문 선두인 최혜진(23)은 2언더파 142타, 공동 67위로 통과 막차를 탔고, 신인상 부문 2위 아타야 티띠꾼(태국)은 7언더파 137타, 공동 12위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6.18 08:46 | YONHAP

  • thumbnail
    초등생 아들 캐디로 동반해 대회 나선 류현우, 이틀간 5언더파(종합)

    하나은행 대회 2R 20위로 통과…아들 다승 군 "내일도 할 수 있어요!"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대회에 초등학생 아들을 캐디로 데리고 나선 류현우(41)가 연이틀 언더파 스코어를 적어내며 선전을 펼쳤다. 류현우는 17일 강원도 춘천의 남춘천 컨트리클럽(파72)에서 열린 코리안투어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2라운드에서 버디 5개와 보기 3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를 쳤다. 전날 3언더파로 공동 17위에 올랐던 그는 이틀간 합계 5언더파 ...

    한국경제 | 2022.06.17 20:39 | YONHAP

  • thumbnail
    베테랑 이태희·김태훈,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우승 경쟁(종합)

    ... 타 더 줄이며 중간합계 9언더파 135타로 박은신(32) 등과 공동 4위에 올랐다. 2020년 대상과 상금왕을 석권한 김태훈은 2020년 10월 제네시스 챔피언십 이후 1년 8개월 만의 우승에 도전한다. 그는 "이번 시즌 통과를 2번밖에 하지 못했는데, 좋은 성적을 내서 기쁘다. 티샷에서 실수가 없었던 것이 큰 도움이 됐고, 퍼트까지 전체적으로 다 잘 됐다"고 자평하며 "티샷 실수만 없다면 내일도 점수를 크게 잃을 것 같지 않다"고 말했다. 전날 ...

    한국경제 | 2022.06.17 20:32 | YONHAP

  • thumbnail
    베테랑 이태희·김태훈, 하나은행 인비테이셔널 2R 선두권 도약

    ... 134타로 이태희의 뒤를 이었다. 이준석은 이날 4타를 줄였다. 김태훈은 보기 없이 버디만 9개를 쓸어 담아 전날 함정우(28)가 세운 코스 레코드를 한 타 더 줄이며 9언더파 135타로 상위권에 안착했다. 그는 "이번 시즌 통과를 2번밖에 하지 못했는데, 좋은 성적을 내서 기쁘다. 티샷에서 실수가 없었던 것이 큰 도움이 됐고, 퍼트까지 전체적으로 다 잘 됐다"고 자평하며 "티샷 실수만 없다면 내일도 점수를 크게 잃을 것 같지 않다"고 말했다. 전날 ...

    한국경제 | 2022.06.17 18:45 | YONHAP

  • thumbnail
    초등생 아들 캐디로 동반해 대회 나선 류현우, 이틀간 5언더파

    ... 투어에서 3승을 더 올렸다. 어릴 때부터 캐디를 하고 싶다고 조르는 다승 군에게 류현우는 "초등학교 6학년이 되면 시켜주겠다"고 약속하다가 이번 대회에 처음 동반했다. 1라운드를 마치고 "탈진했다. 발목이 정말 아프다"면서도 "아빠가 통과를 하면 4일 내내 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던 다승 군은 전날보다 훨씬 더워진 날씨 속에도 든든하게 아빠 곁을 지켰다. 다승 군은 골프를 정식으로 배운 적은 없지만, 캐디백이 실린 수레를 열심히 밀고 퍼트를 할 땐 함께 그린을 ...

    한국경제 | 2022.06.17 16:24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