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391-10400 / 12,8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김병현, 13일 한국인 두번째 시즌 10승 도전

    ... 평균자책점 5.63인 우완 조엘 한라한(26)으로 큰 부담이 없다. 상대 타선에는 라이언 짐머맨이 김병현을 상대로 5타수 4안타 3타점의 불꽃 방망이를 휘둘러 최대 경계 대상이다. 또 포수 브라이언 슈나이더가 11타수 5안타(타율 0.455), 로니 빌리아드가 9타수 2안타(타율 0.222)를 각각 기록했다. 김병현이 워싱턴을 제물로 2년 만의 한국인 투수 10승 사냥에 성공할지 주목된다. (서울연합뉴스) 이동칠 기자 chil8811@yna.co....

    연합뉴스 | 2007.09.10 00:00

  • 이승엽, 37일 만에 4번 타순 복귀

    ... 5∼7번을 오갔다. 이승엽은 4번 복귀 첫 타석에서 1루 주자 오가사와라를 3루로 보내는 안타를 치며 팀이 3-1로 앞서가는데 기여했지만 이후 타석에선 볼넷 2개를 얻어냈을 뿐 범타를 쳐 4타수1안타, 볼넷 2개를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78(471타수131안타)로 변함이 없었다. 7회 초 수비 때에는 한신 선두타자 앤디 시츠(36)가 3루 땅볼을 친 뒤 1루 베이스 커버에 들어간 이승엽의 왼발을 의도적으로 밟는 바람에 양팀이 충돌 일보 직전까지 가는 험악한 ...

    연합뉴스 | 2007.09.09 00:00

  • 이승엽, 시즌 27호 홈런 폭발

    ... 기록했다. 이승엽은 앞선 3회 첫 타석에서는 1, 2루를 가르는 총알같은 타구를 날렸지만 호수비에 걸려 1루수 땅볼로 물러났고 팀이 1-2로 뒤지던 8회에는 2루 땅볼로 아웃됐다. 이날 3타수 1안타, 1타점을 기록한 이승엽의 시즌 타율은 0.278(467타수 130안타)를 유지했다. 요미우리는 결국 1-2로 패하면서 한신에 0.5임 차로 센트럴리그 선두 자리를 내주면서 2위로 추락했다. 이병규는 이날 나고야돔에서 벌어진 야쿠르트 스왈로스와 홈 경기에 중견수 겸 ...

    연합뉴스 | 2007.09.08 00:00

  • 이병규, 일본 진출 이후 100안타 돌파

    ... 이병규는 팀이 0-2로 끌려가던 7회 무사 1루에서 깊숙한 3루 땅볼을 때렸고 내야수의 송구가 1루수 뒤로 빠지면서 행운의 내야안타를 기록했다. 팀이 3-2로 역전한 8회에는 고의4구로 걸어나간 뒤 히데노리의 적시타 때 홈을 밟아 득점에도 성공했다. 이날 3타수 2안타, 1득점을 기록한 이병규의 시즌 타율은 0.261(종전 0.258)로 올랐다. 주니치는 5-2로 역전승을 거뒀다. (인천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nojae@yna.co.kr

    연합뉴스 | 2007.09.08 00:00

  • 이승엽 멀티히트….이병규는 무안타

    ... 수비 때 빠졌다. 일본 진출 후 작년까지 3년간 240타점을 올린 이승엽은 지난달 31일 요코하마전 투런 홈런으로 59타점을 기록하며 일본 통산 300타점에 1개를 남겨놓았지만 6일째 추가 타점을 올리지 못하고 있다. 시즌 타율은 0.272(460타수125안타)로 약간 올랐다. 이승엽과 맞대결에 나선 이병규(33.주니치 드래곤스)는 전날에 이어 이날 5타수 무안타로 침묵했다. 중견수 겸 6번 타자로 선발출장한 이병규는 2회 내야 땅볼로 물러난 데 이어 ...

    연합뉴스 | 2007.09.06 00:00

  • 이병규, 일본 진출 후 첫 만루 홈런

    ... 우측 펜스를 넘어가는 것을 확인한 뒤 천천히 베이스를 돌았고, 3루 주자 나카무라 노리히로(34)를 선두로 타이론 우즈(38), 모리노 마사히코(29)에 이어 홈을 밟았다. 8회 말에는 범타로 물러나 4타수 1안타를 기록했다. 타율은 0.255(372타수95안타)로 변화가 없었다. 이병규는 경기 후 수훈선수 인터뷰에서 "앞선 타자들이 기회를 만들어줘 만루 홈런을 칠 수 있었다"며 "우리 팀이 정규리그를 1위로 마쳐서 꼭 우승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승엽은 ...

    연합뉴스 | 2007.09.04 00:00

  • 추신수, 마이너리그서 사흘만에 홈런

    ... 로체스터 레드윙스(미네소타 산하)와 방문경기에 우익수 겸 3번타자로 선발출장, 첫 타석에서 시즌 3호 솔로 홈런을 날렸다. 추신수는 최근 두 경기에서 무안타 침묵에 빠졌지만 이날 5타수2안타, 1타점, 2득점을 올렸다. 시즌 타율은 0.260을 기록했다. 추신수는 1-0으로 앞선 1회초 상대 좌완 선발 데이브 개스너의 2구를 잡아당겨 1점 홈런을 터뜨렸다. 앞 타자에 연속된 홈런으로 상대 팀에 큰 타격을 줬다. 추신수는 3회와 4회에는 각각 3루와 ...

    연합뉴스 | 2007.09.04 00:00

  • 이승엽, 안타 행진 마감…이병규는 1안타

    ... 2일 요코하마 스타디움에서 열린 일본프로야구 요코하마 베이스타스와 원정경기에 1루수 겸 5번 타자로 선발출장했지만 4타수 무안타, 볼넷 1개에 그쳤다. 지난 달 23일 주니치전부터 계속된 연속 안타 행진이 8경기에서 끝났고 시즌 타율은 0.270(종전 0.273)으로 내려갔다. 이승엽은 1회 초 2사 1, 3루에서 요코하마 좌완선발 도이 요시히로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 만루의 찬스를 만들었지만 6번 아베 신노스케가 1루 땅볼을 치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4회에는 ...

    연합뉴스 | 2007.09.02 00:00

  • thumbnail
    이승엽, 일주일만에 시즌 23호 투런 홈런포

    ... 후 일주일 만이다. 이승엽은 0-3으로 뒤지던 2회 1사 후에는 우전 안타로 출루하며 23일 주니치 드래곤스전 이후 7경기 연속 안타를 이어갔다. 그는 이날 타점 2개를 보태 시즌 59타점째를 올려 일본 진출 4년 만에 통산 299타점을 달성했다. 또 3타수 2안타를 기록해 시즌 타율도 종전 0.270에서 0.273으로 높아졌다. 그러나 요미우리는 6-7로 져 5연승 달성에 실패했다. 한경닷컴 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7.09.01 00:00 | crispy

  • 이승엽 8경기 연속 안타…이병규 4타수 무안타

    ... 총알 같은 2루타를 터뜨렸다. 전날 같은 팀과 경기에서 시즌 23호 홈런을 쏘아 올렸던 이승엽은 이날 볼넷 1개 등 4타수 1안타를 기록해 지난달 23일 주니치전 이후 8경기 연속 안타를 치는 호조의 타격감을 뽐냈다. 시즌 타율은 0.273을 유지했다. 이승엽은 1회 2사 2, 3루에서 선발 하타 유지를 상대로 볼넷을 골라내 만루 찬스를 만들었지만 다음 타자 아베 신노스케가 1루 땅볼로 아웃돼 득점과 연결하지 못했다. 5-0으로 앞선 2회 1사 1루에서 ...

    연합뉴스 | 2007.09.0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