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85,0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한미정상회담] 단독회담은 없어…'단독환담' 때 긴밀조율 예상

    ... 정상회담으로 구성됐다. 두 정상은 당시 백악관 오벌오피스에서 약 23분간 통역만 배석한 채 단독 정상회담을 했으며 이후 백악관 캐비닛룸으로 이동, 양국 정부 당국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확대 정상회담을 했다. 지난 2017년 11월 7일 트럼프 전 대통령이 방한, 문 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했을 때에는 단독 정상회담(26분)과 확대 정상회담(30분)으로 진행됐다. 가장 최근에 열린 한미정상회담은 1년 전인 지난해 5월 21일 워싱턴에서의 문 전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간 회담이다. ...

    한국경제 | 2022.05.21 13:18 | YONHAP

  • thumbnail
    김건희 여사, 정상 만찬 불참…바이든과 인사만

    ... (내조)하기로 했고, 특별히 공식 일정 같은 걸 애초 잡지 않았기 때문에 만찬에 굳이 가야 한다고 생각하지 않은 것 같다"고 말했다. 통상 정상회담이 진행되는 동안 영부인들은 별도로 내조 외교를 한다. 2017년 11월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의 방한 당시 양국 정상의 영부인들은 어린이 환영단과의 만남, 차담회 등 일정을 가졌다. 하지만 이번에는 바이든 대통령 부인 질 바이든 여사가 아시아 순방에 동행하지 않음에 따라 상호주의 외교 원칙에 따라 김 여사도 ...

    한국경제 | 2022.05.21 13:17 | 김동현

  • thumbnail
    美법원 "'불법 입국자 즉시추방' 코로나19 방역정책 유지돼야"

    트럼프 때 도입된 '이민 강경책' 철폐하려는 바이든 정부에 '제동' 불법 입국자를 즉시 추방할 수 있도록 한 전임 행정부의 코로나19 관련 입국제한 정책을 폐지하려는 조 바이든 행정부에 법원이 제동을 걸고 나섰다. AP·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미 루이지애나 서부연방지방법원 로버트 서머헤이스 판사는 20일(현지시간) "조항 유지가 공공의 이익에 부합한다"며 이른바 '42호'(title 42) 조항을 유지할 것을 결정했다. 42호 조항은 육로 국경을 ...

    한국경제 | 2022.05.21 12:06 | YONHAP

  • thumbnail
    수미 테리 "尹 대통령-바이든, 천성적으로 잘 맞을 것"

    ... 대통령과 바이든 대통령의 성격을 감안한다면 허심탄회하게 의견이 교환될 수 있을 것이라는 취지로 풀이된다. 이와 관련, NYT는 윤 대통령이 당선 직후 미국에 한미정책협의대표단을 파견했다는 사실을 소개하면서 "윤 대통령은 혼란스러웠던 트럼프 행정부 시절 이후 미국의 전통적인 외교 정책을 복구한 바이든 행정부를 환영하는 아시아 지도자 중 한 명"이라고 평가했다. 미국외교협회(CFR)의 한반도 전문가 스콧 스나이더는 한국 정부가 아시아 지역의 다양한 현안에 대한 바이든 행정부의 ...

    한국경제 | 2022.05.21 04:28 | YONHAP

  • thumbnail
    [박영실 칼럼] 한미정상회담 조 바이든 VS 윤석열 대통령 패션이미지 분석: 레지멘탈 스트라이프 넥타이 방향에도 배려가 담겼다면

    ... 진행하게 된다 . 첫 일정으로 두 정상은 , 평택 삼성 반도체공장을 둘러보고 공동 연설도 진행했다 . 조 바이든 대통령은 지난해 1 월 취임한 이후 방한은 처음이고 미국 대통령으로는 2019 년에 한국에 왔던 트럼프 전 대통령 이후 3 년 만이다 . 대통령 의상에 대한 논평 : 윤석열 대통령 VS 조 바이든 대통령 조바이든 대통령과 윤석열 대통령이 함께 한 모습을 통해서 양국 대통령의 패션 스타일에 조목이 되었다 . 풀리처상을 ...

    The pen | 2022.05.21 00:25 | 박영실

  • thumbnail
    22초 손 잡고 첫 인사 나눈 두 정상…22분 라인 돌며 '반도체 공부'

    ... 부사장이 설명하던 중 뒤에서 듣고 있던 이 부회장이 관련 내용을 추가로 말하는 모습도 보였다. 윤 대통령의 통역은 김일범 대통령실 의전비서관이, 바이든 대통령의 통역은 이연향 미국 국무부 통역국장이 맡았다. 이 통역국장은 도널드 트럼프, 버락 오바마, 조지 W 부시 전 대통령을 수행한 베테랑 통역사로 알려진 인물이다. 세계 최대 반도체 라인 견학 이후 양국 정상은 차량에 탑승해 평택캠퍼스 내 평택1(P1) 라인으로 향했다. 두 대통령은 P1 라인의 투명 유리 ...

    한국경제 | 2022.05.20 21:31 | 김인엽,박신영

  • thumbnail
    바이든 22∼24일 일본 방문…중국 견제 쿼드정상회의·IPEF 출범

    ... 말레이시아, 베트남, 인도 등 10개국 정도가 IPEF에 참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보도했다. 대만도 참가 의사를 보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북한에 납치된 일본인의 가족과도 만날 예정이다. 버락 오바마·도널드 트럼프 등 전직 미국 대통령도 재임 중 일본을 방문했을 때 납치 피해자 가족을 면담한 바 있다. 이날 저녁에는 기시다 총리가 바이든 대통령을 도쿄 미나토구의 핫포엔으로 초대해 만찬을 함께 할 예정이다. 핫포엔은 도쿠가와 이에야스의 ...

    한국경제 | 2022.05.20 18:49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美대통령, 한국 도착…2박3일 방한일정 돌입(종합2보)

    ...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22일까지 2박3일간 정상 방문 일정을 시작했다. 지난해 1월 바이든 대통령이 취임한 뒤 한국을 방문한 것은 처음이다. 미국 대통령의 방한은 2019년 6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번째 방한 이후 약 3년 만이다. 이달 10일 윤석열 대통령이 취임한 지 열흘 만이기도 하다. 미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 원은 이날 오후 5시 22분께 오산 미군기지에 착륙했다. 바이든 대통령은 착륙한 지 ...

    한국경제 | 2022.05.20 18:06 | YONHAP

  • thumbnail
    '韓 도착' 바이든, 첫 일정 '삼성 공장' 방문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20일 오후 오산 미군기지에 도착해 2박 3일의 정상 방문 일정에 들어갔다. 바이든 대통령이 한국을 방문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국 대통령의 방한은 2019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번째 방한 이후 약 3년 만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 22분께 마스크를 착용한 채 전용기 에어포스 원에서 내려 박진 외교부 장관의 영접을 받았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방한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

    한국경제 | 2022.05.20 17:56 | 김수현

  • thumbnail
    '韓 도착' 바이든 "안보동맹 강화·경제 파트너십 심화 고대"

    ... 아시아 순방으로 한국과 일본으로 가는 길"이라며 이같이 적었다. 바이든 대통령은 오후 5시20분께 오산 미 공군기지에 도착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한국을 방문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미국 대통령의 방한은 2019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두 번째 방한 이후 약 3년 만이다. 바이든 대통령은 이날 방한 첫 일정으로 삼성전자 평택 반도체 공장을 방문하고 윤석열 대통령과 함께 공장을 시찰한다. 김수현 한경닷컴 기자 ksoohyun@hankyung....

    한국경제 | 2022.05.20 17:42 | 김수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