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60 / 82,81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11월부터 항공여행 외국인 입국자에 백신 접종 의무화

    ... 유럽은 미국이 지난달 말 아프가니스탄 철군을 강행하는 과정에서 불만이 쌓였다. 또 최근 미국-영국-호주의 새 안보동맹인 '오커스'(AUKUS) 출범 이후 잠수함 계약을 빼앗긴 프랑스가 강력 반발하고 있다. 전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는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영국, 솅겐조약에 가입한 유럽 26개국, 아일랜드, 중국, 인도, 남아프리카공화국, 이란, 브라질, 인도에서 최근 14일 이내에 머문 적이 있는 대부분의 비시민권자에 대해 입국 제한 조처를 하고 있다. ...

    한국경제 | 2021.09.20 23:45 | YONHAP

  • thumbnail
    네타냐후 '바이든, 이스라엘총리 만날 때 졸았다' 조롱 논란

    ... 등 베네트 총리와 대화에 참여했다. 네타냐후는 지난 1996년부터 1999년까지 3년에 이어 지난 2009년부터 지난 6월까지 총 15년 넘게 총리직을 수행했다. 그는 재임 시절 공화당에 편향된 대미 외교를 폈으며,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는 긴밀한 관계를 유지했다. 지난 3월 치러진 총선에서는 네타냐후가 이끄는 우파정당 리쿠드당이 원내 제1당이 됐지만, 그는 우파 중심의 연정 구성에 실패했다. 이후 그에게 반기를 든 군소 정당들이 연정을 출범하면서 ...

    한국경제 | 2021.09.20 16:32 | YONHAP

  • thumbnail
    연휴 이후 FOMC 대신 美 의회 봐야 하는 이유 [정인설의 워싱턴나우]

    ... 엄살이다라는 해석도 많지만 어찌됐든 미국도 국채 발행 한도나 부채 한도를 법으로 정해놨습니다. 민주당 정부 때 특히 매번 많이 늘려왔는데요. 오바마 정부 이전에 14조3000억달러인데 2019년에 정한 게 22조 달러입니다. 2019년 트럼프 정부 때 부채 한도의 적용 시점을 유예했죠. 이번에도 의회가 부채 한도를 올리거나 적용을 유예하는 방법이 있습니다. 이미 미국의 현재 부채 규모는 23조4000억 달러. 옐런 장관은 22조 달러인 현재 부채 한도를 28조5000억 ...

    한국경제 | 2021.09.20 16:01 | 워싱턴=정인설

  • thumbnail
    아프간 치욕에 오커스 뒤통수…바이든 '동맹 리더십' 타격받나(종합)

    ... 하고 호주가 프랑스와 체결한 잠수함 계약을 파기한 것과 관련한 해명을 들을 예정이다. 워싱턴포스트(WP)는 양국 정상의 곧 통화가 이뤄질 예정이지만 아직 시기는 확정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다만 전면에 불거진 프랑스와의 갈등은 트럼프 행정부 시절 소원해진 미-유럽 동맹 관계를 재건하겠다고 공언한 바이든 대통령에게 타격이 될 수밖에 없을 전망이다. 특히 코앞으로 다가온 유엔 총회에서 양국 갈등은 첫 분수령에 서게 될 것으로 보인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0 15:23 | YONHAP

  • thumbnail
    "아직도 자는 중"…머스크, 우주관광 축하 없는 바이든 조롱

    ... CNBC방송에 따르면 머스크는 '미국 대통령이 스페이스X의 우주관광을 인정하지 않았는데 이유가 무엇이라고 생각하냐'는 한 트위터 팔로워의 질문에 "그는 아직 자고 있다"고 답했다. 이같은 표현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 대선 기간 '졸린 조(Sleepy Joe)'라며 바이든 대통령을 조롱하던 모습을 연상시킨다고 CNBC는 덧붙였다. 지난 15일 발사된 스페이스X의 우주선 '크루드래건'은 사흘 후인 ...

    한국경제 | 2021.09.20 12:34 | 허세민

  • thumbnail
    [단독] 김현종 "이재명 불안하지 않아, 리더로서 탁월”

    ... 강력하게 주장하는 모습이 2016년 미국 민주당 대선 경선에서 힐러리 클린턴을 상대로 돌풍을 일으켰던 샌더스와 닮았다는 의미에서다. 중국 매체 텅쉰망은 이 지사가 SNS를 통해 자신의 의견을 피력하는데 능숙하다며 ‘한국판 도널드 트럼프’라고 소개했다. 홍콩의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는 이 지사가 중국과의 관계를 전략적 동반자 관계로 격상시켜야 한다고 주장했다는 점을 상기시키면서 “그가 집권하면 한미동맹이 흔들릴 수 있다”고 ...

    한국경제 | 2021.09.20 08:04 | 오형주

  • thumbnail
    "트럼프 재임 시절 김정은을 한때 미치광이라고 불러"

    워싱턴포스트 기자 신간…말폭탄 주고받다 '러브레터' 교환하며 끈끈함 형성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재임 시절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미치광이'(lunatic)라고 지칭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미 언론 비즈니스인사이더는 워싱턴포스트 부편집자인 밥 우드워드와 로버트 코스타 기자가 조만간 발간할 저서 '위기'(Peril)에 이런 내용이 담겼다고 18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 책에 따르면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을 따랐던 군 장성 출신인 ...

    한국경제 | 2021.09.20 07:28 | YONHAP

  • thumbnail
    방미 송영길 "바이든 대북정책 애매…전략적 인내 가면 안돼"(종합)

    ... 해석된다. 당 대표 취임 후 첫 미국 방문에 나선 송 대표는 이날 워싱턴DC 인근 덜레스 국제공항에 도착한 뒤 특파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바이든 행정부가 대북정책 검토를 끝냈고 지난 5월 한미 정상회담에서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 시기의 싱가포르, 판문점 선언을 수용하고 이를 기초로 외교적으로 풀겠다고 말했다면서 "지금도 애매하다"고 평가했다. 그는 "그냥 구체적 진전 없이 그냥 애매하게…. 그러니까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의 전략적 인내로 ...

    한국경제 | 2021.09.20 03:07 | YONHAP

  • thumbnail
    방미 송영길 "바이든 대북정책 애매…전략적 인내 가면 안돼"

    ... 이날 워싱턴DC 인근 덜레스 국제공항에 도착한 뒤 특파원들과 만나 이같이 말했다. 그는 미국의 대북정책에 대해 "그냥 구체적 진전 없이 그냥 애매하게 (버락) 오바마 (행정부 때의) 전략적 인내로 가는 것도 아니고 (도널드) 트럼프식 '탑다운'(top down)도 아닌데 애매한 상태로 있는 것 같다"고 평가했다. 또 오바마식 전략적 인내로 가선 안 된다는 입장을 재차 밝힌 후 바이든 대통령이 내년 11월 미 중간선거 때 국민에게 제시할 수 있고 초당적 성과를 ...

    한국경제 | 2021.09.20 01:33 | YONHAP

  • thumbnail
    미, '오커스'로 격앙된 프 달래기…바이든, 마크롱과 통화 예정

    ... 이번 전화 통화는 바이든 대통령이 요청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프랑스는 오커스 출범 발표에 반발해 오랜 우방국인 미국과 호주 주재 자국 대사를 전례 없이 소환하는 강수를 뒀다. 프랑스는 오커스를 두고 관계가 좋지 않았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할 만한 일이라고 비난하기도 했다. 호주는 오커스를 통해 미국과 영국의 핵잠수함 기술을 이전받게 되자 프랑스와 지난 2016년 체결한 77조원 규모의 디젤 잠수함 구매 계약을 파기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9.20 00:29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