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81,1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고양이 집사' 된다…'퍼스트캣' 백악관 입성 준비(종합)

    ... 대표적 '고양이 집사' 정치인으로는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꼽힌다. 아던 총리는 취임 직전 다지증 고양이 패들스를 입양해 사랑을 모았지만, 취임 몇 주 만에 교통사고로 떠나보내야 했다. 패들스는 아던 총리가 도널드 트럼프 당시 미국 대통령과 첫 통화 당시 야옹거리며 통화를 방해하는 족적을 남겼다. 길고양이 출신으로 영국 총리관저에서 10년째 '쥐잡이 책임자'를 맡고 있는 래리도 세계적으로 이름을 떨치고 있다. 지난 2월 취임 10년을 맞은 래리의 ...

    한국경제 | 2021.05.03 09:41 | YONHAP

  • thumbnail
    성주 양만춘의 지도력과 고구려인의 자유의지, 고립무원 상태의 안시성 '승리의 기적' 이끌어냈다

    ...선 ‘楊萬春’). ‘요동은 과거에 중국 땅이었다(遼東故中國地).’ 당 태종이 전쟁 직전에 내린 조서에 실린 내용이다. “한국은 실제로 중국의 일부였다.” 도널드 트럼프가 공개한 시진핑의 말이다. “높은 산봉우리가 주변의 많은 산봉우리와 어울리면서 더 높아지는 것과 같습니다.” 우리 대통령이 2017년 12월 15일 중국 베이징대 강연에서 한 말이다. 개인의 &ls...

    한국경제 | 2021.05.03 09:00

  • thumbnail
    바이든 '고양이 집사' 된다…'퍼스트캣' 대기중

    ... 대표적 '고양이 집사' 정치인으로는 저신다 아던 뉴질랜드 총리가 꼽힌다. 아던 총리는 취임 직전 다지증 고양이 패들스를 입양해 사랑을 모았지만, 취임 몇 주 만에 교통사고로 떠나보내야 했다. 패들스는 아던 총리가 도널드 트럼프 당시 미국 대통령과 첫 통화 당시 야옹거리며 통화를 방해하는 족적을 남겼다. 길고양이 출신으로 영국 총리관저에서 10년째 '쥐잡이 책임자'를 맡고 있는 래리도 세계적으로 이름을 떨치고 있다. 지난 2월 취임 10년을 맞은 래리의 ...

    한국경제 | 2021.05.03 08:40 | YONHAP

  • thumbnail
    미 합참의장 "아프간군, 미군 철수 후 '나쁜 결과' 맞을 수도"

    ... 잘 모르고 올해 여름에 일이 진행되는 상황을 봐야 할 듯하다"고 말했다. 2001년 9·11 테러 이후 미군과 나토군의 아프간 침공으로 발발한 아프간전은 현지 무장조직 탈레반의 저항으로 현재까지 종식되지 않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는 작년 2월 탈레반과 평화협정을 맺고 올해 5월 1일까지 미군 등 동맹군을 철수하기로 약속했다. 이 합의에 따라 미국은 1만2천여 명에 달했던 아프간 미군을 2천500명까지 줄였다. 조 바이든 대통령은 올해 9월 ...

    한국경제 | 2021.05.03 08:25 | YONHAP

  • thumbnail
    美 바이든 4000조 지출안에 옐런 "인플레이션 우려 없다"

    ... 1% 미만의 부자를 대상으로 한 '부자 증세'를 들고 나섰지만 공화당의 반발에 직면했다. 바이든 대통령의 구상에 따르면 연봉 40만달러를 초과하는 상위 1%에 대해선 세율이 39.6%로 다시 오르게 된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39.6%에서 37%로 낮춘걸 원위치시킨다는 방침이다. 또한 현재 주식, 채권, 부동산 등을 1년 이상 보유한 뒤 매각했을 때 투자수익에 최고 20%가 부과되는 자본이득세를 100만달러 이상 수익에 대해선 39.6%로 ...

    한국경제 | 2021.05.03 08:21 | 오정민

  • thumbnail
    바이든 '가치 외교'에 발끈한 北, 최고 약점은… [송영찬의 디플로마티크]

    ... 인권을 지적한 국무부 성명에는 외무성 대변인 명의로, 북핵을 위협으로 규정한 대통령 연설에는 외무성 미국 담당 국장 명의로 담화를 발표했습니다. 인권 지적에 더 민감하게 반응한 것입니다. 바이든 행정부는 출범 때부터 전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와 달리 인권과 민주주의를 대외 정책의 우선순위로 거론하겠다고 공언해왔습니다. 이는 전통적인 미국 민주당의 대외 정책 기조와도 일맥 상통하지만, 그보다는 중국·러시아·북한·이란 등을 겨냥한 ...

    한국경제 | 2021.05.03 08:00 | 송영찬

  • thumbnail
    북 "심각한 상황 직면" 경고에 미 "적대 아닌 해결이 목표" 응수

    ... for all, or nothing for nothing) 방식이 아니라 조정되고 실용적인 접근법이라고 언급하며 과거 정부와 다른 접근법을 취하겠다는 기조 역시 재확인했다. 지난달 30일 백악관 대변인이 정상 간 담판을 통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일괄타결'이나, 지속적 압박을 통해 북한의 태도 변화를 끌어내려는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의 '전략적 인내'가 아니라고 언급한 것과 같은 맥락이다. 설리번 보좌관은 또 "우리는 외교에 관여할 준비가 돼 있다"며 북한과 ...

    한국경제 | 2021.05.03 02:00 | YONHAP

  • thumbnail
    美의 북핵 해법은 '단계적 접근'…협상장에 北 끌어낼 방법이 문제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북핵 해법과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시도했던 빅딜(일괄타결) 대신 ‘실용적 접근’을 하겠다고 밝혔다. 젠 사키 백악관 대변인은 지난달 30일 대통령 전용기에서 이뤄진 언론 브리핑에서 “(행정부의) 대북정책 검토가 마무리됐다”며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 목표가 유지된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의 정책은 일괄타결 달성에 초점을 두지 않을 것이며 ...

    한국경제 | 2021.05.02 18:27 | 주용석

  • thumbnail
    탈레반, 미군 철군 시작한 날 "기한 넘겨"…공격 위협

    트럼프 행정부가 철군 약속했던 1일 성명 발표 9월로 철군 기한 연장한 미국, '마지막 철군' 시작 아프가니스탄의 이슬람 무장단체 탈레반이 미군과 북대서양조약기구(나토·NATO)군이 철군을 시작한 날 성명을 내고 공격할 수 있다고 위협했다. 탈레반은 1일(현지시간) 트위터로 낸 성명에서 "5월 1일로 합의된 외국군 철수 기한을 넘겼다"면서 "이들에 대한 적절한 조치로 판단되는 모든 대항 행위를 할 수 있는 가능성이 열렸다"고 밝혔다고 워싱턴포스트(WP)가 ...

    한국경제 | 2021.05.02 16:33 | YONHAP

  • thumbnail
    미 언론들 "북, 모욕당했다 보고 거친 언사"…담화 상세보도

    ... 북한 외무성 미국 담당 국장 명의의 담화 내용을 전했다. WP는 권 국장의 발언은 바이든 행정부의 대북정책 검토 결과를 직접 겨냥한 것이라기보다는 바이든 대통령의 첫 의회 연설 내용에 대한 것이라면서 권 국장의 담화는 2019년 트럼프 전 대통령과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하노이 노딜' 이후 양국 간 소통의 단절을 보여준다고 평가했다. WP는 또한 미국이 북한에 핵을 포기하도록 설득하는 작업이 매우 어려울 것임을 보여준다고 덧붙였다. 리프 에릭 이즐리 이화여대 ...

    한국경제 | 2021.05.02 15:1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