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0851-80860 / 85,92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트럼프 "내가 대통령되면 힐러리 처벌할 수단 많아"

    미국 공화당 대선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21일(현지시간) 경쟁자인 힐러리 클린턴에 대해 "내가 대통령에 당선되면 그녀를 처벌할 많은 선택지가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는 이날 노스캐롤라이나 주 플렛처에서 한 유세에서 클린턴을 "역대 대선 후보 가운데 가장 부패한 정치인"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지지자들이 "클린턴을 감옥으로"를 외치며 야유하자 트럼프는 "야유하지 말고 투표하자"고 ...

    연합뉴스 | 2016.10.22 04:11

  • 美공화 '트럼프 추락'에 속앓이…'버리지도, 지지하기도'

    '다운밸럿' 효과로 상·하원 선거 패배 걱정 바닥 표심 잡은 트럼프 탓에 꼼짝달싹 못 해 미국 공화당이 패색이 짙어진 도널드 트럼프 탓에 냉가슴을 앓고 있다. 18일 앞으로 다가온 대선을 목전에 두고 공화당이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계륵'과 상황에 부닥쳤다고 미국의 정치·의회 전문매체 폴리티코와 더 힐은 21일(현지시간) 지적했다. 대선은 물론 연방 상·하원 선거마저 망칠 ...

    연합뉴스 | 2016.10.22 02:36

  • 미셸 오바마 "트럼프, 여성을 물건인 것처럼 비하"

    "선거결과 부정, 미국 자체 위협하는 것" 버락 오바마 대통령의 부인 미셸 오바마 여사가 연일 공화당 대선후보 도널드 트럼프 공격에 앞장서고 있다. 이번 대선에서의 눈부신 활약으로 이미 '트럼프 저격수', '킹메이커', '비밀병기' 등 각종 별칭을 지닌 미셸 여사는 20일(현지시각) 애리조나 주(州) 피닉스에서 열린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 지원유세에서도 트럼프의 여성 비하 발언과 선거결과 ...

    연합뉴스 | 2016.10.22 01:23

  • CNN "힐러리, 경합주 조기투표에서 트럼프에 앞서"

    ...iddot;애리조나·유타·버지니아·위스콘신서 민주성향 유권자 투표율 높아 미국 민주당 대선후보인 힐러리 클린턴이 대선 승부를 결정지을 '경합주' 조기투표에서 라이벌인 도널드 트럼프를 앞서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CNN이 2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CNN은 유권자정보관리업체인 캐털리스트와 조기투표자 관련 정보를 분석해 이같이 전했다. 이들에 따르면 지금까지 총 330만 명이 조기투표를 했다. 격전지 상황을 보면 ...

    연합뉴스 | 2016.10.21 23:48

  • [증시라인 11] 중국 관광객, 꾸준한 상승…관련주 투자 포인트 - 김학주 한동대학교 교수

    ... 보호한다. 그 사이에 임상과 FDA승인을 획득하고 상용화가 되는 것이다. 만일 그 기간으로 15년을 썼다면 특허를 5년밖에 못 누리는데 지금은 특허기간 12년을 보장한다(즉 특허를 7년 연장). 그런데 이 특허 보장기간을 힐러리, 트럼프 모두 12년에서 7년으로 줄이자고 주장하고 있다. 특허보장기간 5년이 줄지만 초기 침투기간을 감안할 때 특허보장이 반 이상 줄어드는 셈인 것이다.이는 (약가가 낮은) 복제약에는 그 만큼 우호적 환경 (셀트리온/삼성바이오로직스)이 ...

    한국경제TV | 2016.10.21 18:27

  • thumbnail
    트럼프가 진짜 대선 결과에 불복한다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통령 후보가 지난 3차 TV토론에서 오는 11월8일 대선에서 패배했을 때 불복할 수 있다고 시사한 발언이 파장을 일으키고 있다. 그의 발언을 놓고 비판과 지지의 상반된 목소리가 잇따르는 가운데 실제로 선거 결과 불복선언을 했을 때 어떤 일이 벌어질지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미국 ABC뉴스와 AP통신 등은 20일(현지시간) 법률 전문가들의 의견을 인용, 트럼프의 불복 시사가 역사상 전례없고 민주주의 근간인 선거제도를 흔드는 ...

    한국경제 | 2016.10.21 18:17 | 워싱턴=박수진

  • thumbnail
    트럼프 생떼 발언에…아버지 부시의 '품격있는 승복 편지' 재조명

    “자네의 성공이 바로 미국의 성공이라네. 힘껏 응원하고 행운을 빌겠네.” 23년 전 미국 제41대 대통령 조지 H W 부시(사진)가 후임자 빌 클린턴에게 남긴 자필 편지 한 장이 새삼 주목받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공화당 대통령 후보가 20일(현지시간) “내가 이겨야만 선거 결과를 받아들이겠다”며 사실상 불복 가능성을 시사하면서다. 부시 전 대통령은 연임에 실패했다. “바보야, 문제는 경제야”라며 ...

    한국경제 | 2016.10.21 18:14 | 박종서

  • [생-글] 글로벌 이슈 줌인

    생방송 글로벌 증시_[글로벌 이슈 줌인]_1021금서동수 / 메리츠증권 광화문금융센터 과장도널드 트럼프“끝날 때까지 끝난 게 아니다”美환율 조작국 5인방 차익매물 출회통화강세→통화약세 '전환'…시장 매력도 '반감'.투자자, 다가오는 리스크 관리 필수김현경 hkkim@wowtv.co.kr[자세한 내용은 영상을 참조하세요][한국경제TV 오전 6시 생방송 글로벌 증시]한국경제TV 핫뉴스ㆍ"갤S7 방수기능 바다에 빠진 호주인 살렸다"ㆍ오패산터널 총격전 “불법사제총에 ...

    한국경제TV | 2016.10.21 12:42

  • 트럼프 대선불복 시사하자 뉴욕증시 하락

    미국 뉴욕증시가 20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미 공화당 후보의 대선 불복 발언에 따른 정치적 리스크가 증가한 영향으로 하락했다. 이날 다우지수는 전일 대비 40.27포인트(0.22%) 떨어진 1만8162.35에 마감했다. S&P500지수는 2.95포인트(0.14%) 떨어진 2141.34에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지수도 4.58포인트(0.09%) 떨어진 5241.83을 기록했다. 국제유가는 전날 유가가 15개월래 최고치로 오르자 차익실현 ...

    한국경제 | 2016.10.21 10:21 | 이심기

  • [마켓진단] 고압경제 시대의 투자처는?

    ... 레벨에서는 공급물량 확대의 이슈도 함께 제기되기 때문에 40대후반과 50대 중반의 박스권 움직임이 예상된다.-美 대선 증시 영향세번의 TV토론회에서는 모두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우세한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 최근까지 나타난 힐러리와 트럼프의 지지율은 각각 46%와 40%로 9월 중순 이후 차이를 꾸준히 벌려놓고 있다. 당선 예상 확률도 힐러리 클린턴 후보가 92% 수준에 이른다. 증시도 일단 클린턴의 승리를 예상하고는 있으나, 투표가 갖는 불확실성은 염두에 둘 것으로 ...

    한국경제TV | 2016.10.21 10: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