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4,4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미 하원 '의회난입' 특위, 트럼프 차남 통화기록 확보

    ... 통화기록을 청구해 확보한 것은 처음으로 보인다며 의회 난입사태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역할에 대한 조사 범위를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앞서 특위 소속 조 로프그렌 의원은 지난 17일 CNN과의 인터뷰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의 측근과 폭동 모의에 대한 정보를 알 수 있는 자리에 있던 이들에게서 얻은 정보를 종합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CNN은 지난달 특위가 트럼프 정권 관리 등 100명이 넘는 사람을 상대로 통화 내역을 청구했다고 보도하기도 했다. 현재 ...

    한국경제 | 2022.01.19 16:56 | YONHAP

  • thumbnail
    美하원특위, '트럼프 대선 불복 소송' 줄리아니 등에 소환장

    ... 후보의 승리를 인증하는 작년 1월 6일 상·하원 합동회의 직전 백악관 앞에서 부정선거를 주장하는 연설을 했고, 이에 고무된 지지자 수천명이 경찰 저지선을 뚫고 워싱턴DC 연방 의사당에 난입했다. 이 사태는 시위대와 경찰관이 숨지는 폭동으로 번졌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내란 혐의로 탄핵심판을 받았으나, 공화당이 장악한 상원은 무혐의 결정을 내렸다. 이에 민주당이 주도하는 하원은 특위를 발족해 진상규명을 위한 조사를 진행해 왔다. 이날 소환장이 발부된 대상 중 ...

    한국경제 | 2022.01.19 12:22 | YONHAP

  • thumbnail
    '퇴임 1년' 트럼프 옥죄는 각종 형사사건…폭동선동 기소될까

    ... 당국의 수사 대상에 올라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이 2024년 대선 재출마 의향을 강하게 시사한 가운데 이들 사건의 향배는 그의 정치적 명운에 큰 영향을 미칠 변수로 꼽힌다. 대표적인 것은 작년 1월 6일 연방의사당에서 발생한 폭동 사건을 트럼프 전 대통령이 선동했는지에 관해 연방 검찰이 수사를 진행 중인 사건이다. 2020년 11월 대선 패배 결과에 불복한 트럼프 전 대통령은 자신을 지지하던 시위대의 폭동 사태 당일 의회 인근 연설에서 이들을 향해 "죽기로 ...

    한국경제 | 2022.01.18 07:42 | YONHAP

  • thumbnail
    남아공내 한국기업들, 국내 출입국 제한에 "비즈니스 차질" 불만

    ... 되는데 불편이 이만저만이 아니다"라면서 "그러잖아도 주한 남아공대사관에 비자를 신청해도 제대로 나오지도 않는 상황에서 아프리카 지역법인장이 제때 와야 하는데 감감하다"고 덧붙였다. 최근 부임한 다른 대기업 법인장도 지난해 7월 남아공 폭동 피해를 본 공장을 다시 세워서 하루라도 빨리 가동해야 하는데 기업활동에 어려움이 많다면서 "우리나라가 남아공과 주변 나라들에 불이익을 주고 있는데 다른 선진국처럼 과학적이고 논리적 근거에 기반해서 제한조치를 재고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

    한국경제 | 2022.01.18 06:1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1년] ⑤ 스티븐스 전주한미대사 "바이든, 할 일 많아…I학점"

    ... 소사이어티 이사장 및 한미경제연구소(KEI) 소장이 14일(현지시간) 연합뉴스와 전화 인터뷰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의 지난 1년에 대한 점수를 묻자 고심 끝에 내놓은 답변이다. 그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지지자들의 의회 난입 폭동 이후 삼엄한 경비 아래 치러진 취임식을 상기하며 "바이든 대통령이 힘든 한 해를 보냈지만, 여전히 할 일들이 많다"며 이같이 평가했다. 미국에서 'I학점'은 불가피한 사유로 학기를 이수하지 못한 경우 미비한 내용을 보완하라는 차원에서 ...

    한국경제 | 2022.01.16 08:02 | YONHAP

  • thumbnail
    [바이든 1년] ① 미국 영혼 회복 외쳤지만…안팎 난제에 가시밭길

    ... 바이든 대통령의 '반 트럼프' 노선은 공화당 지지층의 반감을 키우며 자신의 정책 노선에 대한 저변 확대에 걸림돌로 작용할 수 있다. 바이든 대통령이 아직 '트럼프 그림자'를 걷어내지 못했다는 뜻으로, 이는 지난 1·6 의회 폭동 1주년 대국민 연설 때 그간 자제 모드에서 벗어나 트럼프 전 대통령을 맹공하는 모습을 보인 요인이 됐다는 해석이 나온다. 지난달 모닝컨설트의 여론조사에 따르면 공화당 지지층의 69%는 트럼프 전 대통령이 재도전하길 바란다고 응답했다. ...

    한국경제 | 2022.01.16 08:01 | YONHAP

  • thumbnail
    "매카시 공화 원내대표 '트럼프, 의회폭동 후 책임 인정' 발언"

    ... 워싱턴DC 의사당 난입 사태 직후 도널드 트럼프 당시 대통령이 케빈 매카시 공화당 하원 원내대표에게 책임 일부를 인정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CNN 방송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매카시 의원은 지난해 의사당 폭동 1주일 뒤인 1월 12일 캘리포니아주에 있은 라디오 방송국 KERN과 인터뷰에서 사건 발생 당시 트럼프 전 대통령과 주고받은 대화 내용을 공개했다. 이 인터뷰에서 매카시 의원은 "내가 도널드 전 대통령에게 책임이 있다고 말하자, ...

    한국경제 | 2022.01.15 16:34 | YONHAP

  • thumbnail
    유튜브·페이스북 '美의회폭동 조사' 불똥…"선동에 이용"

    미 하원조사특위, 4개 소셜 미디어에 "폭동모의 기록 달라" 지난해 1월 6일 발생한 미국 의회 폭동 사태로 유튜브와 페이스북 등 소셜 미디어에도 불똥이 튀었다. 이 사건을 조사 중인 미 하원 특별위원회가 유튜브와 페이스북, 트위터, 레딧 등 4곳에 사건과 관련한 당시 기록을 요구했다고 AFP 통신이 1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베니 톰슨 특위 위원장은 "(당시 폭동과 관련한 소셜 미디어 기록들은) 가짜뉴스와 폭력적 극단주의의 확산이 어떻게 ...

    한국경제 | 2022.01.14 16:10 | YONHAP

  • thumbnail
    "페북·구글, 美 의사당 난입 사태 답하라"…美하원 특위, 빅테크기업 재소환

    ... 의사당에 난입해 성조기를 흔들고 있다 / 사진=연합뉴스) 미국 하원 특별위원회가 소셜미디어 거물급 기업들을 재차 소환했다. 조사에 필요한 핵심 정보를 숨기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13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국회 의사당 폭동을 조사 중인 미 하원 특별위원회가 소셜미디어 트위터와 레딧, 페이스북,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을 소환했다. 앞서 지난해 1월 6일 위원회는 해당 기업들에 의사당 난입사태와 관련한 기록을 요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당시 기업들로부터 ...

    한국경제TV | 2022.01.14 11:38

  • thumbnail
    재미 사업가, 모교 영남대에 장학금 200만弗

    ... 100만달러를 추가로 내놔 그가 지금까지 기부한 장학금은 모두 400만달러에 이른다. 이 회장은 대학 졸업 후 건설회사에서 근무하다 1986년 LA로 이주했다. 이듬해 의류업체 액티브USA를 창업했다. 성공 가도를 달려갔지만 1992년 LA 폭동으로 전 재산을 잃는 아픔을 겪기도 했다. 재기에 성공한 이 회장은 이후 지속적인 기부 활동을 해왔으며 1억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인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3호 해외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으로 선정되기도 했다. ...

    한국경제 | 2022.01.13 18:32 | 오경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