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061-4070 / 4,1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간 증시시황...하락/보합세 반복하는 약세장

    ... 정부의 경기부양책이 기대에 미치지 못하고 증시부양책도 일관성을 잃은데 실망한 투자가들이 경계 및 차익매물을 쏟아내 주가가 하락과 보합세를 반복하는 약세장을 보였다. 종합주가지수는 전주에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60포인트 폭동, 930선을 회복했으나 지난주들어 주가가 약세를 보여 주후반 한때 900선이 무너진뒤 주말에 간신히 900선을 유지했다. *** 거래량 1,000만주 밑도는 무기력장세 나타나 *** 거래량도 주중반까지는 하루평균 1,500여만주에 ...

    한국경제 | 1989.11.19 00:00

  • 미 한국을 지적소유권 우선감시국서 제외

    ... 아제르바이잔, 아르메니아, 우즈베크, 타지크, 키르기스등 남부에 위치한 공화국들내에서 심각하게 대두 되고 있다고 지적했으며 정부당국측으로부터 조속한 대처방안이 강구되지 않을 경우 이 지역들내에서 사회불안이 고조되어 인종분규및 폭동등과 같은 사태가 재발할 우려가 있다고 경고했다. 자본주의의 부산물인 것으로만 간주되던 실업문제는 지난 여름 니콜라이 리쉬코프수상이 소련내에서도 대량실업사태가 발생되고 있다고 인정한 이래 공개적으로 거론되고 있다. 현재 소련내 ...

    한국경제 | 1989.11.02 00:00

  • 등소평, "북경사태때 미국개입" 비난...양국관계 더 악화

    지도자 덩샤오핑(등소평)은 31일 금년 중국을 뒤흔든 일련의 민주시위에 미국이 깊숙히 개입되었다고 격렬히 비난했다. 등은 이날 중국을 방문중인 닉슨 전미대통령에게 "솔직히 말하자면 얼마전 북경에서 일어난 소요와 반혁명 폭동에 미국이 깊숙히 개입됐다"고 말했다. 이같은 발언에 대해 서방외교관들은 등의 발언이 6.4사태이후 미국에 가한 것으로는 가장 심한 비난이라고 말하고 이로인해 가뜩이나 나빠진 양국관계가

    한국경제 | 1989.11.01 00:00

  • 민주 추곡 소매값 19%인상 촉구

    ... 결정에 대한 논평을 통해 "추곡수매가 결정은 경제논리보다는 농민과같은 소외계층이 계속해서 박탈을 당한다고 느낄때 야기될수 있는 정치, 사회적 불안을 심각하게 고려하여 이루어져야 한다"면서 "정부가 밝힌 한자리숫자 수매로는 농민폭동등 불상사가 야기될 것을 우려한다"고 말했다. 강대변인은 "우리당은 통일벼뿐아니라 일반벼 까지도 전량수매할것을 다시한번 촉구하면서 국회심의 과정에서 추곡수매가 19.42%이상의 민주당안을 관철시키는데 최선을 다할것임을 밝힌다"고 ...

    한국경제 | 1989.10.27 00:00

  • >>> 전경련-와튼 경제연주최 세미나...세계경제전망 <<<

    ... 사태로 중국에 대한 투자가 침체되고 최대 투자국인 일본의 엔화를 약화시키는 한 요인이 되고 있음. 엔화의 약세는 제3세계국가들의 국제경쟁력을 상대적으로 약화시켜 아시아 주변국들의 경제에 타격을 줄 우려가 있음. 카라카스에서의 폭동이후에 부시 행정부가 중남미지역에서 권위주의 정권의 재등장을 막기 위하여 외채경감조치를 취할 것으로 예상하였으나 국제은행들 은 최근 멕시코와의 외채협상에서 나타나듯 브래디 플랜에 대한 지지를 보유 하고 있음. 따라서 중남미국가들은 ...

    한국경제 | 1989.10.17 00:00

  • 대학생 반정부투쟁 격렬 선동...북한 부/마사태 10주년 집회

    ... 군중집회를 열고 남한의 일부 극렬 대학생들의 반정부투쟁을 격렬히 선동했다고 17일 내외통신이 전했다. 북한은 이날 부/마사태 10주년을 맞아 "남조선 10월민주항쟁 10돌기념 평양시 보고회"라는 집회를 개최, 부/마사태는 "대중적인 폭동, 민주구국 항쟁이었으며 청년학생과 각 계층 인민대중이 하나로 굳게 단결하여 조직된 역량으로 파쇼세력과 맞서 싸워야 한다는 것을 심각한 교훈으로 남겼다"고 주장하면서 주한미군 철수 문익환목사및 임수경양 석방투쟁을 전개하라고 ...

    한국경제 | 1989.10.17 00:00

  • 아연 / 알루미늄 / 니켈등 비철원자재 출고가 하락

    ... 올랐다. *** 고려아연 톤당 63만원선서 출고 *** 아연은 지난달 중순이후 전반적인 안정세를 보이면서 고려아연은 톤당 63만원선에서 출고하고 있다. 특히 전기동이 지난달에 이어 계속 오름세를 시현하고 있는 것은 파푸아 뉴기니의 부겐빌광산이 지난 5월에 캐나다 하이랜드벨리광산이 7월에 각각 거의 생산을 중단한데다 멕시코 마인광산의 파산선고 및 페루광산의 폭동 움직임등 공급상 문제가 크게 가격상승을 부추기고 있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한국경제 | 1989.10.10 00:00

  • 동독 드레스덴서 폭동발생...시위대-경찰충돌 90명 부상

    지난 5일 동독 남부도시 드레스덴에서 발생한 폭동으로 90명이 부상했으며 당국은 이 소요를 진압하기 위해 수년만에 처음으로 노동자 민병대를 현지에 투입했다고 교회 소식통들이 6일 전했다. 소식통들은 수십년래 최악의 이 폭동에서 개혁을 요구하는 1,000명의 시위자와 경찰이 격렬하게 충돌했으며 부상한 사람은 대부분이 경찰이라고 밝혔다. *** 서독 이주요구 군중 강제해산이 발단 *** 소식통들은 또한 드레스덴 폭동이 서독으로의 이주를 요구하기 ...

    한국경제 | 1989.10.08 00:00

  • 노벨평화상 받은 달라이라마 프로필..티베트국민의"살아있는 신"

    티베트의 정신적 지도자이며 종교적으로는 "살아있는 신"인 달라이 라마는 중국에 강점당해있는 티베트의 바람이 변하기를 기다리면서 지난 30년동안 외로운 망명생활을 해오고 있다. 지난 1959년 중국점령군에 항거하는 유혈폭동이 실패한후 그해 3월말 수도 라사를 탈출한 달라이 라마는 망명이래 해발 1,800m고지에 있는 인도의 한 소도시 다름살라에서 대부분의 망명생활을 해오고 있다. *** 30년망명생활 비폭력독립운동 *** 금년54세인 달라이 ...

    한국경제 | 1989.10.06 00:00

  • 헝거리 반소폭동일 국경일 지정

    헝가리정부는 4일 지난 1956년 2만5,000명의 희생자를 낸채 소련군 탱크에 의해 무참히 짓밟힌 반스탈린 폭동 발생일인 10월23일을 국가기념일로 지정 선포했다. 금년초까지만 해도 헝가리공산당은 1956년 헝가리폭동을 공식으로 "반혁명" 으로 규정했으며 지난해에는 당시 총리 카롤리 그로스가 이날을 기념하여 벌어진 평화적인 시위를 부쇄하도록 경찰에 지시하기도했었다. 당시 이 폭동과 관련 처형당한 임래 나지 당시 총리는 최근 복권되었...

    한국경제 | 1989.10.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