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11-4020 / 5,5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계백' 송지효, 인질로 잡힌 조재현 구하러 적군에 투입

      [최윤진 인턴기자] 은고(송지효)가 의자(조재현)를 구하기 위해 적진에 투입됐다. 9월5일 방송된 MBC월화드라마 '계백'에서는 인질로 잡힌 의자를 구하러 폭동군의 소굴로 들어간 은고의 모습이 그려졌다. 사택비(오연수)는 의자가 적군에 인질로 잡힌 이유를 의심하지만 우선 의자를 구하기 위해 자신이 신뢰하는 은고를 의자왕에게 보냈다. 은고를 만난 계백(이서진)은 위험한 상황에서 은고를 마주치는 것을 가슴아파했다. 은고도 계백에게 “몸도 마음도 다치지 ...

      한국경제 | 2011.09.06 00:00

    • thumbnail
      [사설] 한때의 열기 벌써 꺼지고 있다는 SNS

      ... 마치 우리나라에서 한 차례 대히트를 치다가 갑자기 사라져버린 아이러브 스쿨 등 선배 SNS의 전철을 밟는 것 같다. SNS의 익명성과 무질서,무계급성,정보 확산의 폭발성 등으로 인한 사회적 폐해도 갈수록 심각해진다. 영국 정부는 런던 폭동 확산의 주범으로 아예 SNS를 지목해 필요할 경우 서비스를 차단하는 방안까지 검토한 바 있다. 공격 대상이 되는 상점과 시점을 정해 약탈하고 흩어지는 플래시 로브도 SNS에서 출발한다. 미국에선 사생활이 트위터에 노출되자 자살하는 ...

      한국경제 | 2011.09.05 00:00 | 오춘호

    • 양극화 현상의 세계화…해법 있나

      지난달 초 영국에서는 20대 청년이 경찰 검문 과정에서 숨진 사건을 계기로 주요 도시에서 폭동이 일어났다. 방화, 상점 약탈 등으로 충격을 준 이 폭동의 배경엔 영국의 긴축재정에 따른 사회복지비 삭감과 청년실업 등 경제ㆍ사회적 불만이 깔려 있다는 지적이다. 튀니지에서 시작돼 중동 전 지역으로 번진 민주화 시위는 한 노점상 청년의 분신에서 비롯됐다. 23년 철권통치의 종지부를 찍은 튀니지의 '재스민 혁명'은 민주화 운동으로 명명됐지만 튀니지 국민이 ...

      연합뉴스 | 2011.09.04 00:00

    • 英, 런던폭동 계기 교사 물리력사용 일부 허용

      남성 교사 증원..퇴역군인 교사 임용 런던 폭동을 계기로 학교에 '어른의 권위'가 필요하다고 판단한 영국 교육부가 교사의 물리력 사용에 대한 규제를 완화하고 남성 교사 임용을 늘리기로 했다. 1일 영국 일간 가디언 보도에 따르면 마이클 고브 영국 교육부 장관은 교사가 물리력으로 학생을 제지할 때 이를 반드시 기록으로 남겨야 했던 규칙을 폐기한다고 밝혔다. 고브 장관은 이날 런던 듀랜드 아카데미에서 런던 폭동 원인과 교육부 대책에 관해 연설하면서 ...

      연합뉴스 | 2011.09.02 00:00

    • 광고로 논란 일으키는 방법

      ... 8월 9일 페이스북에 60초짜리 이 광고물을 올렸다. 그리고 12일부터 세계 24개국에서 TV나 극장 등을 통하여 방영할 예정이었다고 한다. 다른 곳보다 영국에서 우려의 목소리가 나왔다. 8월초 약탈 행위로 이어진 젊은이들의 폭동으로 혼이 난 영국에서 리바이스 광고가 젊은이들에게 폭동에 참여하도록 선동하는 악영향을 줄 수 있다고 가디언 지가 보도하면서 논란이 본격적으로 불거졌다. 리바이스의 대변인은 바로 “이 광고는 특정 상황이나 정치적 문제와는 관련이 ...

      The pen | 2011.08.29 12:41

    • 英 약탈 삼성휴대폰 보름만에 '반납'

      ... 매장에서 누군가가 약탈한 제품을 버렸고 자녀가 이를 무심코 주워오자 약탈 제품으로 생각하고 삼성측에 돌려보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이 휴대전화는 영국에서 300파운드(한화 약 54만원)에 판매되는 고가품이다. 최근 발생한 영국의 폭동 과정에서 가전 및 휴대전화 매장들이 많이 털리면서 젊은이들이 삼성의 대형 LED TV 등을 들고 나가는 모습이 현지 방송과 신문에 잇따라 보도된 바 있다. 송성원 영국법인장(전무)은 25일 "폭동 당시 상가, 특히 가전 매장이 집중적으로 ...

      연합뉴스 | 2011.08.26 00:00

    • 日가나가와현 교육위 '조선인학살' 수업에 제동

      ... 일어난 조선인 학살 현장을 방문하려고 했다. 실제로는 희망자가 없어서 방문 수업을 하지는 않았다. '간토대학살'로 불리는 이 사건은 1923년 간토대지진 사망자가 9만명을 넘어서자 당시 일본 정부가 민심을 수습하기 위해 '조선인이 폭동을 일으키려고 한다'고 날조된 소문을 퍼뜨려 일본인들이 가나가와와 도쿄에 사는 조선인 수천명을 무차별 학살하도록 유도한 사건이다. 그동안 피해자 수를 두고 일본 정부가 2천여명이라고 추산하는 반면, 일본교직원조합은 6천여명이라고 주장하는 ...

      연합뉴스 | 2011.08.25 00:00

    • thumbnail
      [Cover Story] 세계의 청년이 신음한다

      무리 지어 노략질을 한다. 명분도 주장도 없다. 스마트폰,태블릿 PC,패션 운동화를 낚시하듯 낚아챈다. 야만성만이 광기를 뿜는다….불과 며칠 전 '신사의 나라' 영국 런던의 청년 폭동 풍경이다. 발단은 경찰의 총에 맞은 흑인 청년의 죽음이다. 한데 폭동의 양상은 절도로 비화했다. 백인 청년도 대거 가세했다. '좌절 세대'의 욕구가 여과없이 뿜어져 나온 것이다. 주머니가 빌수록 소비 욕구는 기형적으로 분출하는 법이다. 영국 언론들은 '좌절 ...

      한국경제 | 2011.08.19 15:49 | 신동열

    • thumbnail
      [Cover Story] 일자리로 절망하는 세계의 청년.....언제 터질지 모르는 지구촌 '시한폭탄'

      ... 경기회복이 더디면서 젊은층을 흡수할 일자리가 턱없이 부족해졌다. 유럽 국가에선 복지라는 달콤한 유혹에 입맛을 들인 젊은층들의 일할 의욕이 상대적으로 떨어진 것도 청년 실업률이 높아진 이유라는 지적도 많다. 최근 영국에서 발생한 청년 폭동도 '복지파티'가 끝나가는 것에 대한 욕구불만이 폭력적이고 기형적으로 폭발한 것이라는 시각이다. 물론 젊은층의 폭동을 복지축소와 100% 연관짓는 것은 무리가 있지만 '청년의 책임'이 무엇인가하는 생각를 갖게 하는 것은 사실이다. ...

      한국경제 | 2011.08.19 15:39 | 신동열

    • thumbnail
      [Cover Story] 한국 청년실업 수치는 양호...고용의 질은??

      영국에서 최근 4반세기만에 최악의 폭동이 발생한 까닭은 무엇일까.많은 전문가들은 주 요인의 하나로 높은 청년 실업률을 지목하고 있다. 영국의 작년 12월부터 지난 2월까지의 16∼24세 실업률은 20.4%로 유럽 선진국 중 최악의 수준이었다.일자리를 갖지 못한 청년들의 불만이 폭동이라는 극단적인 사회 불안을 가져왔다는 것이다. 한국의 청년 고용은 주요국들에 비해서는 나은 편이다.경기회복에 힘입어 최근 몇달동안 청년들의 일자리가 늘어나는 모습도 ...

      한국경제 | 2011.08.19 15:36 | 서욱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