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4061-4070 / 5,5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시한폭탄 국민연금] 유럽, 연금개혁 반발로 '몸살'

      잘못된 국민연금의 구조를 뜯어고치는 것은 무척 어려운 일이다. 이미 오래 전에 연금제도를 도입했던 유럽 국가들은 이 문제로 폭동이 일어나는 등 홍역을 치르고 있다. 과거 세대가 누렸던 복지 혜택이 축소되는 것에 불만을 품은 노동자와 젊은 학생들이 파업에 동참하고 거리로 뛰쳐나오고 있다. 한국도 머지않은 장래에 유럽에서 발생하고 있는 사회 대갈등이 나타날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 많은 전문가들의 우려다. 노후 연금의 재정 부담으로 인해 국가 부도 상태에 ...

      한국경제 | 2011.06.07 00:00 | 이정호

    • thumbnail
      [경제사 뒤집어 읽기] 프랑스 혁명 열기 잠재운 '골드 러시'

      ... "파리의 프롤레타리아에게 금광의 꿈이 사회주의의 이상을 대체했다"고 탄식했다. 프랑스 정부까지 한몫 거들었다. 복권을 발행해 1등에게는 거액의 상금을 주고,5000명에게 캘리포니아 항해 운임을 대주었다. 분명 지난 혁명 때 폭동에 가담했던 불온한 젊은이들을 해외로 보내버리려는 저의가 숨어 있었을 것이다. 물론 캘리포니아 이주민들이 모두 '실업자와 창녀'였다는 말은 틀린 주장이었고 번듯한 상인,기술자,지식인들도 상당수 포함돼 있었다. 이들은 외지에서 큰돈을 번 ...

      한국경제 | 2011.06.03 00:00 | 김동욱

    • 아시아에서 성장가능성 가장 큰 나라는 중국

      ... 지속 가능할 것이며 미국,유럽 및 일본이 주춤하는 사이에 세계 경제를 이끌어갈 수 있는 잠재력이 있다는 것을 암시한다”고 분석했다. 반면 향후 경제적,정치적 충격이 중국 경제성장에 악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지적도 나온다.신용평가기관인 피치는 중국이 오는 2013년 중반기까지 과다한 대출,치솟는 자산 가격,태업,폭동 등이 반발해 금융위기를 맞이할 확률이 60%에 이른다고 최근 발표하기도 했다. 임기훈 기자 shagger@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27 00:00 | mincho

    • thumbnail
      [강명석의 100퍼센트] <써니>가 돈 있는 자를 구원 하리라

      ... 월급을 떼먹는 세상이 2000년대다. 걱정 없이 돈을 벌고, 친구를 찾고, 축제를 즐겨라. 그리하여, 너의 시대를 돌려 받아라. 강형철 감독의 의도와 별개로 는 매우 정치적인 함의를 담는다. 5.18이 일부 극우단체에 의해 다시 폭동으로 부정당하고, 정치적 성향을 떠나 모든 부모들이 사교육과 집값에 매달리는 시대에 가 등장했다. 시대의 정치적 색채를 지우던 '8090' 관련 대중문화 콘텐츠들은 에 그 시대에 잃은 것을 '보상'받는 단계로 나아갔다. 가 보여준 기성세대의 ...

      텐아시아 | 2011.05.24 10:48 | 편집국

    • 美대법원 "캘리포니아 재소자 감축명령 합헌"

      ... 재소자들의 조기 석방을 추진하며 불거졌지만 치안공백을 우려하는 반대의 목소리와 적정 수용인원 보장을 통한 재소자 감축 의견까지 가세하며 이념적 논란으로 확산됐다. 캘리포니아주 법원은 지난 2009년 8월 수용 가능 인원을 두 배 가까이 초과된 현지 교도소에서 폭동이 발생하는 등 재소자 과밀 문제가 제기되자 현지 조사를 거쳐 재소자들의 헌법적 권리가 침해됐다며 재소자를 감축하도록 명령했었다. (워싱턴연합뉴스) 성기홍 특파원 sgh@yna.co.kr

      연합뉴스 | 2011.05.24 00:00

    • 멕시코 교도소서 화재로 14명 사망

      ... 50명의 수감자가 있었으나 숨진 수감자들은 화재 뒤 건물 밖으로 미처 빠져 나오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불은 건물 내 TV에서 전선 단락으로 인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사건사고가 많기로 유명한 멕시코 교도소에서는 폭동이나 수감자 간 난투극이 심심치 않게 벌어지고 있으나 화재로 수감자가 목숨을 잃는 경우는 많지 않다. 18일 밤에는 멕시코 북부 한 교도소에서 수감자 간 난투극으로 8명이 숨지고 11명이 다치는 사고가 나기도 했다. (멕시코시티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11.05.21 00:00

    • 멕'교도소서 수감자 난투극 19명 사상

      ... 교도소 당국은 20여분만에 싸움을 진압하고 수십여정의 총과 칼을 압수했다. 이날 수감자 간에 다툼이 왜 벌어졌는 지는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멕시코 전역의 교도소에는 수감자 22만여명이 비좁은 공간에 수용돼 있는 상태로 폭동과 난투극, 탈옥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 지난해 12월에는 멕시코 북부 누에보 라레도 지역의 한 교도소에서 재소자 148명이 탈옥했으며, 같은해 9월에도 미국 텍사스주와 국경을 마주한 레이노사시 교도소에서 수감자 70명이 탈출했다. ...

      연합뉴스 | 2011.05.20 00:00

    • 이라크 알카에다 교도소 폭동…17명 사망

      알-카에다 연계조직의 이라크 바그다드 최고 지도자가 8일 바그다드 한 교도소에서 수감 중 폭동을 주도, 모두 16명이 숨지는 유혈사태가 빚어졌다. 이라크 보안당국에 따르면 이날 폭동은 알-카에다 연계 무장단체의 바그다드 지도자 후다이파 알-바타위가 신문을 받던 중 경찰관의 총을 빼앗아 그를 살해하면서 시작됐다. 바타위는 재소자들과 함께 바그다드 카라다 지역의 대 테러 책임자인 모아이드 알-살레의 집무실로 가 그를 살해한 뒤 수류탄과 총기 등 무기를 ...

      연합뉴스 | 2011.05.09 00:00

    • thumbnail
      [경제사 뒤집어 읽기] 로버트 오언의 유토피아 사회주의

      ... 사업체 하나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정도를 넘어 인류 전체를 개선한다는 대담한 생각을 하고 있었다. 뉴래너크는 그 사상의 시험 장소에 불과했다. 그의 사상을 널리 퍼뜨릴 기회가 찾아온 것은 나폴레옹 전쟁 이후의 대불황기였다. 폭동이 나라 전체를 뒤흔드는 상황에서 위기의 원인을 찾아 해결하고자 하는 위원회는 박애주의자 오언의 고견을 물었다. 그의 대답은 뜻밖에도 '협동마을(Village of cooperation)' 건설 계획안이었다. 800~1200명이 농장과 ...

      한국경제 | 2011.05.06 00:00 | 김동욱

    • 4월 국제 식량 가격 안정세 유지

      ... 식량 가격이 정상 수준으로 내려갈 지는 2011년 생산량 증가와 곡물 재고 충당량이 얼마나 될 것인지에 달려있다"고 밝혔다. 식량 가격 상승으로 인해 지난 2008년 몇몇 아프리카 국가들과 아이티, 필리핀 등에서 발생했던 식량 폭동이 재현될 수 있다는 우려도 제기됐다. FAO는 "도정 전 과정의 곡물 재고가 고갈되고 있기 때문에 국제 곡물 저장량이 올해 수확기가 끝날 무렵에는 2008년 이후 가장 적은 수준으로 내려갈 것으로 예상된다"고 경고하고, "하지만 도정이 ...

      연합뉴스 | 2011.05.05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