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39561-339570 / 409,3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진혁, 男 양궁 개인전 사상 첫 금메달

    오진혁(31·현대제철)이 한국 남자양궁의 한을 풀었다. 오진혁은 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로즈 크리켓 그라운드에서 열린 양궁 남자 개인전 결승에서 일본의 후루카와 다카하루를 세트점수 7-1(29-27 29-28 29-29 28-25)로 꺾고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는 한국 남자양궁 사상 첫 올림픽 개인전 금메달이다. 한국 남자양궁은 1988 서울올림픽부터 2008 베이징올림픽까지 단체전 7연패를 달성했다. 하지만 유독 개인전 금메달과는 인연이 ...

    한국경제 | 2012.08.04 00:00 | mincho

  • [올림픽] 양궁 오진혁-기보배 "결혼은 아직…"

    런던올림픽 남녀 개인전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목에 건 오진혁(31)과 기보배(24)는 "아직 깊은 관계는 아니다"며 결혼설을 일축했다. 오진혁은 4일 오전(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로열 템스 요트클럽 내의 팀 코리아 하우스에서 열린 양궁 선수단의 기자회견에서 "(기보배와) 좋은 관계로 만나고 있는 단계"라며 "결혼은 차차 생각해야 할 문제인 것 같다. 아직 결혼 계획은 없다"고 밝혔다. 그는 "좀 더 지내봐야 할 것 같다"면서 "당연히 프러포즈는 ...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올림픽] 펜싱, 예상 못한 '사브르 전성시대'

    베고 찌르고 상체 전부 공격 가능한 '사브르 체질' 특별취재단 = 한국 펜싱이 2012 런던올림픽에서 전혀 예상하지 못한 '사브르 전성시대'를 맞았다. 한국 펜싱은 3일(이하 현지시간)까지 이번 대회에서 따낸 2개의 금메달을 모두 사브르에서 수확했다. 애초 '사상 첫 메달' 정도를 기대했던 것과 달리 대표팀의 성적을 앞장서서 이끌었다. 베기와 찌르기를 모두 사용해 머리와 양팔을 포함한 상체 전 부분을 공격하는 사브르는 한국이 유독 약세를 보여 ...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여성, 장수하는 이유 밝혀져.. "신기~"

    여성이 장수하는 이유가 밝혀졌습니다. 지난 2일(현지시간) 최신 생물학 저널 헬스데이뉴스는 다미안 다울링 박사의 연구 결과를 인용해 여성이 장수하는 이유로 세포 내 미토콘드리아 DNA의 변이가 남성의 노화를 촉진시킨다고 보도했습니다. 다미안 다울링 박사가 이끈 호주 모나쉬 대학 연구팀은 암컷과 수컷 초파리를 대상으로 관찰한 결과 이 같은 연구결과를 얻었습니다. 미토콘드리아는 음식을 에너지로 전환시키는 세포 내의 소기관입니다. 다울링 박사는 "똑같은 ...

    한국경제TV | 2012.08.04 00:00

  • [올림픽] 오진혁 "기보배와 사귄다"

    "진지한 관계 이어가고 싶다"..'금메달 커플' 관심 특별취재단 = 런던올림픽 남녀 개인전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목에 건 오진혁(31)과 기보배(24)가 사귀는 것으로 드러나 화제가 됐다. 오진혁은 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로즈 크리켓 그라운드에서 열린 대회 남자 개인전 결승전에서 우승한 뒤 "기보배와 사귀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진지한 관계를 이어가고 싶다는 바람도 표현했다. 오진혁과 기보배는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대표로 선발됐을 ...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탁구] 한국 남자, 첫판서 북한 꺾고 8강

    한국 남자 탁구가 2012 런던올림픽 단체전 첫 경기에서 북한을 상대로 역전승을 거두고 8강에 진출했다. 주세혁(10위·삼성생명), 오상은(11위·KDB대우증권), 유승민(17위·삼성생명)이 팀을 이룬 한국은 4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엑셀런던 노스아레나에서 열린 대회 8일째 남자 단체전 1회전(16강) 경기에서 북한에 3-1 역전승을 거뒀다. 개인전 노메달의 아쉬움을 털고 단체전 첫 경기를 승리로 장식한 한국은 전날 영국을 3-0으로 꺾고 ...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올림픽-배구] 한국, 터키에 아쉬운 패배

    ... 중국전에서 결판 특별취재단 = 36년 만에 올림픽 메달 사냥에 나선 한국 여자 배구의 8강 진출 여부는 8월5일(한국시간) 가려지게 됐다. 김형실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3일(현지시간) 런던 얼스코트에서 열린 2012년 런던올림픽 B조 ... 브라질은 4점을 기록 중이다. 브라질이 조 최약체인 세르비아를 이긴다고 가정할 때 한국은 5일 오후 7시30분(한국시간) 열리는 중국과의 조별리그 마지막 경기에서 이겨야 8강 토너먼트 진출을 확정할 수 있다. 이번 대회에서는 국...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국제유가, 美 고용 호조·달러화 약세에 폭등

    3일(현지시간) 국제유가는 미국 일자리 수가 예상 외로 크게 늘어나 경기 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고조된데다 달러화 가치는 급락한 영향으로 폭등했다.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9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4.27달러(4.9%) 오른 배럴당 91.40달러에서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2주만의 최고치다. 런던 ICE선물시장에서 북해산 브렌트유는 2.97달러(2.8%) 오른 배럴당 108.87달러 선에서 움직였다. 브렌트유도 ...

    연합뉴스 | 2012.08.04 00:00

  • 오진혁-기보배, 金메달 연인 "결혼까지.."

    런던올림픽 남녀 개인전에서 나란히 금메달을 목에 건 오진혁(31)과 기보배(24)가 연인 사이로 드러났습니다. 오진혁은 3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로즈 크리켓 그라운드에서 열린 대회 남자 개인전 결승전에서 우승한 뒤 "기보배와 사귀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그는 기보배와 진지한 관계를 이어가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오진혁과 기보배는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대표로 선발됐을 때부터 태릉선수촌에서 함께 생활해왔습니다. 이들의 교제는 대표팀 ...

    한국경제TV | 2012.08.04 00:00

  • [올림픽] '4색 검객' 조화로 금메달 찔렀다

    특별취재단 = 2012 런던올림픽에서 펜싱 남자 사브르 대표팀이 단체전 금메달을 거머쥔 힘은 '4인4색'이라 할 만큼 개성 있는 선수들이 완벽한 하모니를 이룬 데 있었다. 3일(현지시간) 영국 엑셀 런던 사우스 아레나에서 열린 남자 사브르 단체전 결승전에서 루마니아를 꺾고 세계 정상에 오른 네 명의 대표 선수는 주특기가 제각각이다. 가장 어린 구본길(23·국민체육진흥공단)은 큰 키와 빠른 움직임을 앞세워 적극적인 공격을 펼친다. 반대로 '맏형' ...

    연합뉴스 | 2012.08.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