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751-13760 / 15,52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그라운드에 선 이동국

    3일 경북 포항전용구장에서 열린 프로축구 삼성 하우젠 K-리그 2006 포항 스틸러스와 부산 아이파크의 경기 하프타임 때 수술과 재활을 마치고 귀국한 포항 이동국이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연합뉴스

    연합뉴스 | 2006.10.03 00:00

  • thumbnail
    이동국, 재활 마치고 귀국…"이달말 복귀 가능할 듯"

    ... '라이언킹' 이동국(27.포항 스틸러스)이 귀국, 그라운드 복귀 준비에 들어갔다. 지난 4월부터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재활해온 이동국은 1일 오후 부인 이수진 씨와 함께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이동국은 지난 4월5일 인천과 K-리그 홈경기에서 오른쪽 무릎십자인대가 파열돼 같은 달 12일 독일로 출국, 2006 독일 월드컵 본선 출전 꿈을 접은 채 프랑크푸르트에서 수술을 받고 스포츠재활전문 의료기관 스포렉에서 몸을 만들어 왔다. 이동국은 입국 후 인천국제공항 ...

    연합뉴스 | 2006.10.01 00:00

  • thumbnail
    [인터뷰] 이동국 "뛰고 싶은데 참아야 할 때가 힘들었다"

    ... 뛰고 싶다고 생각했다. --대표팀 감독이 바뀌었는데. ▲새롭게 팀이 구성되고 난 뒤 대표팀 경기를 아직 보지 못했다. 감독님이 워낙 한국 선수들에 대해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앞으로 잘 이끌어 갈 것으로 생각한다. --아직 K-리그 득점순위 상위에 올라 있다. ▲공격수가 골을 많이 넣어야 되는 건 사실이지만 급하게 생각해서는 안된다. 골이란 한번 들어가기 시작하면 계속 들어간다. 자신감 때문이다. 선수들이 너무 급하게 생각하지 말았으면 좋겠다. ...

    연합뉴스 | 2006.10.01 00:00

  • 이동국, 하루 연기된 내달 1일 귀국

    ... 구단은 "독일에서는 90일 이상 무비자로 체류할 경우 출국할 때 그 사유를 증명하는 서류를 제출해야 하는데 이를 미처 준비하지 못한 것 같다"고 전했다. 이동국은 귀국 후 인천국제공항 2층 KT프라자에서 재활 기간 느낀 점과 K-리그에 복귀하는 소감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다. 지난 4월5일 인천 유나이티드와 K-리그 홈경기에서 오른쪽 무릎 전방십자인대가 파열되는 중상을 입은 이동국은 같은 달 12일 월드컵 출전 꿈을 접은 채 독일로 출국, 프랑크푸르트에 ...

    연합뉴스 | 2006.09.30 00:00

  • '3기 베어벡호' 운명, 주말 K-리그가 고비

    베어벡 "주말 경기 관전 후 교체도 가능" 언급 "주말 K-리그 경기를 지켜보고 교체할 수도 있다" 내달 8일 가나와 평가전에 이어 11일 시리아와 아시안컵 예선을 치를 '3기 베어벡호'의 운명이 이번 주말 K-리그 경기 성적표에 ... 선수 점검에 나섰다. 홍명보 코치와 함께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4강 1차전 전북 현대와 울산 현대의 경기를 지켜보기로 한 것이다. 오는 30일과 내달 1일로 이어지는 이번 주말 ...

    연합뉴스 | 2006.09.27 00:00

  • 이동국, 30일 귀국…최종검진 결과 이상무

    ... 30일 귀국, 그라운드 복귀를 준비한다. 포항 구단은 27일 "이동국이 30일 오후 1시 귀국한다"고 밝혔다. 이동국은 입국 후 인천국제공항 2층 KT프라자에서 기자회견을 가질 예정이다. 이동국은 지난 4월5일 인천과 K-리그 홈경기에서 오른쪽 무릎십자인대가 파열돼 같은 달 12일 독일로 출국, 2006 독일 월드컵 본선 출전 꿈을 접은 채 프랑크푸르트에서 수술을 받고 재활훈련을 해 왔다 포항 구단에 따르면 이동국은 최근 프랑크푸르트에 있는 스포츠 ...

    연합뉴스 | 2006.09.27 00:00

  • 베어벡호 아시안게임 와일드카드 누가 될까

    ... 적용을 받을 수 있는 대회가 아니다. 따라서 해외파를 차출하기에는 부담이 따른다. 아시안게임 기간에 유럽 각국 리그는 정상적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설기현(27.레딩), 이영표(29.토튼햄), 차두리(26.마인츠05)를 부르기는 힘들다. ... 베어벡 감독의 와일드 카드 첫 손가락에 꼽힐 가능성이 높다. 러시아 리그는 다른 유럽 리그와는 달리 11월26일에 리그를 종료하고 혹한기에는 경기를 하지 않기 때문에 차출하는 데도 큰 문제는 없을 것으로 예상된다. 김두현도 K-리그 ...

    연합뉴스 | 2006.09.26 00:00

  • 3기 베어벡호 차두리 포함…박주영 또 탈락

    ... 이호(제니트), 김정우(나고야), 설기현(레딩), 조재진(시미즈) 등 해외파 8명이 포함된 대표팀 명단 31명을 확정해 발표했다. K-리그에서 슬럼프를 겪고 있는 박주영(서울)은 2기 베어벡호에 이어 또 탈락했다. 2기 멤버에 뽑히고도 부상으로 합류하지 못했던 차두리는 수비수 요원으로 뽑혔다.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맹활약한 염기훈(전북)과 지난 주말 해트트릭을 작성한 오장은(대구), 수비수 김치우(인천)는 처음 태극마크를 달았다. ...

    연합뉴스 | 2006.09.26 00:00

  • [프로축구] 수원, 울산 꺾고 1위 복귀

    수원, K-리그 14경기 연속 무패.. 박주영, 2경기 '골대 징크스'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이천수와 최성국 등 주전들이 빠진 1.5군의 울산 현대를 꺾고 후기리그 단독 1위를 되찾았다. 수원은 24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 12분 데니스의 도움을 받은 백지훈의 결승골을 앞세워 1-0 승리를 거뒀다. 이로써 2연승을 거둔 수원은 후기리그에서 4승2무(승점14)를 거둬 전날 경기에서 '깜작 1위'에 올랐던 부산 아이파크(3승2무1패.승점11)를 끌어 ...

    연합뉴스 | 2006.09.24 00:00

  • 베어벡 감독, 전북 '젊은 피'에 특별한 관심

    ... 주목하고 있다. 핌 베어벡 대표팀 감독은 유럽구상을 마치고 23일 낮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하자마자 곧바로 K-리그 전북 현대와 대구FC의 경기가 열리는 전주월드컵경기장으로 향한다. 10시간이 넘는 비행으로 인해 피로가 쌓였을 ... 홈경기를 직접 지켜봤고, 자신이 유럽에 있던 지난 20일에는 홍명보 코치를 시켜 전북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상하이 셴후아와 8강 홈 2차전을 관전하게 했다. 이날 들어서만 벌써 3차례나 전북 선수들을 점검하는 것. 이는 ...

    연합뉴스 | 2006.09.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