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781-13790 / 14,00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서해교전' 월드컵 열기는 못막아 .. 전국에 메아리 친 '붉은 함성'

    ... 축구팬들로 가득찼다. .대구 월드컵 경기장에는 4강 신화로 조성된 축구열기를 프로축구로 잇자는 취지의 카드섹션 문자와 플래카드가 이곳저곳에 나붙었다. 한국축구대표팀 응원단인 "붉은 악마"는 마지막 카드섹션의 문자를 "See You at K리그(K리그에서 만나자)"로 채택한 뒤 관중석 사정을 감안,이를 신세대 사이버 언어로 풀어놓은 "CU@K리그"로 하고 카드를 응원석에 배치했다. 또 "그들이 펼치는 또 하나의 월드컵,한국프로축구"라는 플래카드도 걸렸다. 붉은 악마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2002 월드컵 결산] 지도자.스타 육성 '발등의 불'

    ... 이뤄냈다. 대회 시작전엔 어느 누구도 감히 상상치 못했던 결과다. 그러나 여기에서 결코 만족해서는 안된다. 한국축구의 장기적인 발전을 위해선 여러가지가 필요하겠지만 △체계적인 지도자 육성과 △유소년 축구에 대한 투자 그리고 △K리그 활성화가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전문가들은 한결같이 강조한다. 지난해 1월 한국대표팀 사령탑으로 취임한 거스 히딩크 감독은 한국선수들의 장.단점이 무엇인지를 철두철미하게 파악,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처방으로 한국축구를 단숨에 세계정상권으로 ...

    한국경제 | 2002.06.30 00:00

  • 아듀 월드컵..4강신화를 축구사랑으로

    ... 게시판에도 세계 4강까지 도약한 한국팀과 이를 이끈 거스 히딩크 감독에게 마지막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앞으로 한국 축구 발전을 기원하는 네티즌들의 글이 쇄도했다. 네티즌들은 이날 월드컵이 끝나는데 대해 아쉬움을 표하면서도 곧 펼쳐질 K-리그와 2006년 독일 월드컵에서도 변합없는 `축구 사랑'을 이어갈 것을 약속하기도 했다. 인터넷 포털사이트 다음의 `축구 대표팀을 응원하는 사람들' 카페에 `이제 우리는 그들과 함께 숨을 쉰다'라는 이름의 네티즌은 "하루 하루가 ...

    연합뉴스 | 2002.06.30 00:00

  • 한국, 터키에 져 월드컵 4위 차지..2-3 석패

    ... 결정력의 부족으로 득점을 올리지 못했다. 후반 인저리 타임에 들어간 47분께 송종국이 절묘한 중거리 슛으로 한골을 만회했으나 이내 경기는 종료됐다. 이로써 한국은 터키와의 역대전적에서 한 번도 이기지 못하는 오명을 남겼다. 한편 경기장을 찾은 붉은 악마와 한국 응원단은 'CU@K리그'라는 카드섹션을 벌이며 월드컵 열기를 국내 프로축구 부흥으로 이어가자고 제안했으며 대형 터키깃발 등을 태극기와 함께 흔들며 양국을 함께 응원했다. [한경닷컴]

    한국경제 | 2002.06.29 22:12

  • [한-터키전 이모저모] 'K리그에서 만나자'

    ...구 3.4위전이 열린 대구월드컵경기장에는 4강 신화로 조성된 축구열기를 프로축구로 잇자는 취지의 카드섹션 문자와 플래카드가 이곳저곳에 나붙었다. 한국축구대표팀 응원단인 '붉은 악마'는 마지막 카드섹션의 문자를 'See You atK리그(K리그에서 만나자)'로 채택한 뒤 관중석 사정을 감안, 이를 신세대 사이버 언어로 풀어놓은 `C U @ K리그'로 하고 카드를 응원석에 배치했다. 또 '그들이 펼치는 또 하나의 월드컵...한국프로축구'라는 플래카드도 걸렸고 붉은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프로축구 K-리그 내달 7일 킥오프

    'K-리그에서 만납시다.' 한달간 한반도를 달궜던 월드컵 축구 열기가 곧바로 한국 프로축구 K-리그로 이어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7월 7일부터 2002시즌 정규리그를 시작, 11월17일까지 4개월간 모두 135경기를 치르는 대장정에 돌입한다고 29일 발혔다. 태극전사 가운데 해외파를 제외한 선수들이 대부분 참가할 정규리그는 매주 수요일과 토, 일요일에 열리며 9월 14일 이후의 주말경기를 제외한 모두 경기가 오후 7시부터 야간경기로 열린다.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월드컵] "한.터키전 모두의 축제로 승화되길"

    ... 혈맹이자 형제국인 터키와의 경기가 양국민 모두에게 축제로서 즐길 수 있는 `우호의 장'이 되기를 희망했다. 붉은 악마는 터키전 카드섹션 구호로 관중석 사정을 감안, `See You at K리그(K리그에서 만나자)'를 신세대 사이버 언어로 축약한 `CU@K리그'를 채택, 이번 월드컵에서 팬들이 보여준 열기를 한국 프로축구 리그K리그로 이어가자는 희망을 담아냈다. 이같은 한국팀 응원 열기와 더불어 경기장 안팎에서는 터키 서포터즈와 터키를 응원하는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김병현, 1이닝 2K 퍼펙트

    최근 2경기 연속 홈런을 맞았던 김병현(23.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이 부진 탈출의 기미를 보였다. 김병현은 29일(이하 한국시간) 클리블랜드의 제이콥스필드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와의 인터리그 원정경기에서 1이닝 동안 3명의 타자를 상대로 삼진 2개를 솎아내며 사사구없이 무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김병현은 점수가 크게 벌어진 상태에서 등판해 승패를 기록하지 않았고 방어율만 종전 2.58에서 2.53으로 끌어올렸다. 지난 26일과 ...

    연합뉴스 | 2002.06.29 00:00

  • [월드컵] 붉은 악마 최종 메시지, 'CU@K리그'

    한국축구대표팀 응원단인 '붉은 악마'가 29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국과 터키의 3-4위전 카드섹션 구호로 'CU@K리그'를채택했다. 관중석 사정을 감안해 'See You at K리그(K리그에서 만나자)'를 신세대 사이버언어로 축약해 쓴 이번 구호는 한일월드컵에서 팬들이 보여준 열기를 한국 프로축구리그K리그로 이어가자는 희망을 담고 있다. 붉은악마는 지난 '98프랑스월드컵 이후 국내 프로축구가 부흥기를 맞았던 것을 상기하면서 이번 대회 ...

    연합뉴스 | 2002.06.28 00:00

  • [월드컵] 붉은 악마 최종 메시지, 'K리그서 만나자'

    ... '붉은 악마'는 29일 대구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리는 한일월드컵 한국과 터키의 3-4위전에서 이 대회 마지막 카드섹션 구호로 'CU@K리그'를 채택했다. 관중석사정을 감안해 See You at K리그(K리그에서 만나자)를 신세대 사이버 언어로 축약해 쓴 이번 구호는 한일월드컵에서 팬들이 보여준 열기를 한국 프로축구리그K리그로 이어가자는 희망을 담았다고 '붉은 악마'는 28일 밝혔다. 붉은 악마에 따르면 지난 98년 프랑스월드컵 이후 국내 프로축구가 ...

    연합뉴스 | 2002.06.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