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4491-14500 / 16,6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프로축구] 인천-포항, 주말 상승세 충돌

    `인천의 상승세냐 지난해 챔피언 포항의 반격이냐' 프로축구가 완연한 봄 기운과 함께 2008 K-리그에서 본격적인 순위싸움을 이어간다. 주말에 열리는 경기 중 가장 관심을 끄는 건 정규리그 2연승 상승세를 탄 인천 유나이티드와 ...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삼성 하우젠컵에서 부산 아이파크에 0-1로 덜미를 잡혔지만 상승세를 밑천 삼아 지난해 정규리그 때 2패를 안겼던 포항을 상대로 설욕전을 펼치겠다고 벼르고 있다. 시즌 개막전이었던 제주 유나이티드와 경기에 이어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thumbnail
    [월드컵축구] 허정무호, 해외파 그늘 벗어나라

    허정무 축구대표팀 감독의 해외파에 대한 믿음은 대단하다. 특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뛰고 있는 선수들은 최근 소속 팀 경기의 엔트리조차 들지 못하는 날이 늘어 우려의 목소리가 있지만 "K-리그에서 경기를 뛰지 못하는 것과 ... 있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과 이영표(토트넘), 설기현(풀럼), 김두현(웨스트브로미치)을 비롯해 일본 J-리그의 김남일(빗셀 고베), 러시아 리그의 오범석(사마라FC) 등 여섯 명이다. 이중 김두현만 교체 출전했을 뿐 나머지는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인포뱅크, 프로야구·축구에 양방향 메시징서비스

    인포뱅크(공동대표 박태형, 장준호)는 27일 KBSN 2008 프로야구와 프로축구 K-리그 전 경기 중계에 양방향 메시징서비스(MO) 및 MO를 활용한 MVP 투표서비스를 제공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진행방식은 생방송으로 중계중인 축구, 야구 경기를 시청하면서 수신번호 #8181로 응원메시지 및 MVP 투표메시지를 보내면 참여가 가능하다. 안방에서 TV로 시청하는 시청자는 수신된 응원메시지를 TV화면 하단에 실시간으로 확인이 가능하다. ...

    한국경제 | 2008.03.27 00:00 | chs8790

  • 허정무호 귀국 "소속팀서 보여줘라"

    ... 귀국 비행기에는 북한 대표팀의 주전 중앙 수비형 미드필더 안영학(수원 삼성)도 함께 탔다. 전날 격전을 펼쳤지만 다시 K-리그에서 만나게 될 선수들이라 서로 웃으며 인사를 나눴다. 안영학은 먼저 짐을 찾아 입국장을 나서기 전 한국 코칭스태프에게도 인사를 전했다. 선수들을 소속팀으로 돌려보낸 허 감독은 "해외파 뿐만 아니라 선수들과 많은 얘기를 했다. 리그에서 좋은 활약을 보여줄 수 있도록 몸 관리를 꾸준히 잘 하고, 기술 향상을 위한 노력도 당부했다"고 밝혔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거들 ...

    연합뉴스 | 2008.03.27 00:00

  • [프로축구] 무삼파 영입 FC서울 '2%를 채웠다'

    "부족했던 2%를 채웠다" 프로축구 K-리그 FC서울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네덜란드 에레디비지에 등 유럽 빅리그 무대에서 잔뼈가 굵은 미드필더 키키 무삼파(31)를 영입하면서 '세트 플레이 강화'를 내세운 세뇰 귀네슈 감독의 이번 시즌 밑그림이 완성단계에 들어갔다. FC서울은 26일 "무삼파와 내년 시즌까지 계약했다. 등번호는 26번"이라며 "일본에서 취업비자를 받은 뒤 다음주부터 훈련에 합류한다"고 밝혔다. 콩고 ...

    연합뉴스 | 2008.03.26 00:00

  • [프로축구] 수원, 용병 나드손과 결별

    프로축구 K-리그 수원 삼성이 발목 부상이 장기화 돼 브라질로 돌아간 '원샷 원킬' 나드손(26)과 재계약을 포기하면서 결별을 선언했다. 수원은 26일 "오른쪽 발목 부상으로 재활 치료를 받던 나드손이 브라질로 돌아가 치료를 ... 차지했던 나드손은 2003년 수원 유니폼을 입은 지 5년 만에 한국을 떠나게 됐다. 2003년 데뷔 첫해 정규리그에서 18경기 동안 14골 1도움을 뽑아내는 활약을 펼치며 '원샷 원킬'이라는 별명을 얻었던 나드손은 이듬해 14골 ...

    연합뉴스 | 2008.03.26 00:00

  • [월드컵축구] 북한 '정대세+홍영조' 카드에 기대

    ... 더 힘을 받게 될 전망이다. 바로 든든한 지원군 홍영조(베자니아 베오그라드)가 가세했기 때문이다. 세르비아 리그에 진출하느라 지난달 동아시아대회에는 나오지 않았지만 홍영조는 요르단과 월드컵 예선 1차전에서 프리킥 결승골로 1-0 ... 포스트 플레이에 능하고 파워와 기술이 좋다. 특히 순간적으로 수비수를 제치는 능력이 빼어나 경계가 필요하다. K-리그에서 활약 중인 북한의 주전 미드필더 안영학(수원)도 "한국에 유럽에서 잘 하는 선수들이 들어왔지만 우리도 홍영조가 ...

    연합뉴스 | 2008.03.25 00:00

  • [월드컵축구] 조재진-정대세 남북대결 맞불

    ... 호흡만 해결하면 어려움은 없을 것"이라며 의욕을 보여 왔다. 조재진을 받쳐 줄 공격형 미드필더로는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에서 활약하고 있는 박지성(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 나서고, 좌.우 윙포워드로 '북한 킬러' 염기훈(울산)과 프리미어리거 ... 뛰지 못한 곽태휘가 어느 정도 경기 감각을 살려줄 지가 관건이다. 경쟁이 치열한 골키퍼 자리는 경험이 많고, K-리그에서도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는 김용대(광주)가 지킬 가능성이 높다. 반면 정대세가 고군분투했던 지난달...

    연합뉴스 | 2008.03.25 00:00

  • [월드컵축구] 안영학 "남북대결 출전 문제 없다"

    ... 월드컵 아시아지역 3차 예선 남북대결(26일.중국 상하이) 출전에는 문제없다며 각오를 전했다. 안영학은 일본 J-리그에서 뛰고 있는 공격수 정대세(가와사키)와 함께 24일 상하이 홍차오 공항을 통해 중국에 들어온 뒤 "구단에서 치료도 ... 받고 훈련해와 문제가 없다"고 밝혔다. 북한 대표팀의 주전 중앙 미드필더인 안영학은 지난 9일 대전 시티즌과 K-리그 개막전에서 오른쪽 허벅지 근육을 다치며 2∼3주 안정을 취해야 한다는 진단을 받아 이번 남북대결 출전이 불투명했다. ...

    연합뉴스 | 2008.03.24 00:00

  • 맨유 박지성 "어떤 경기든 모두 우승하고 싶다"

    잉글랜드 프로축구에서 뛰고 있는 박지성(27.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이하 맨유)은 프리미어리그이던 챔피언스리그이던 자신이 뛰는 경기에서는 모두 이기고 싶다는 강한 의지를 보였다. 박지성은 20일 맨유의 한국어 인터넷 홈페이지에서 ... 삼성 소속이던 지난해 5월30일 경기 이후 10개월 만의 골이며 친정팀 부산 유니폼을 입고는 2000년 7월5일 K-리그 부천 SK전 이후 무려 7년 8개월여 만이다. 이제 화끈한 골 맛을 본 안정환이 독일 월드컵 이후 끊겼던 ...

    한국경제 | 2008.03.20 00:00 | saram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