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411-14420 / 20,30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세이브왕 김세현 "아내에게 감사..전성기 아직 오지 않아"

      김세현이 세이브왕에 오른 소감을 밝혔다. 14일 김세현은 이날 서울 양재동 The-K 호텔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 시상식'에서 세이브상을 수상했다. 넥센 히어로즈 김세현은 이날 생애 첫 세이브왕 수상 영광을 안았다. 올시즌 62경기에 등판해 62.1이닝을 투구했고, 2승 36세이브를 수확하며 팀을 준플레이오프로 이끌었다. 김세현은 "포기하고 싶었던 적이 많았다. 아픈 병도 있었다. 옆에 아내가 없었다면 여기까지 오지 못했을 ...

      스타엔 | 2016.11.14 15:52

    • `투수 3관왕` 두산 니퍼트 MVP...외국인은 4번째

      ... 최우수선수(MVP)에 올랐다.니퍼트는 14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MVP·신인상 및 부문별 시상식에서 올해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섰다.프로야구 취재기자단 투표 결과 니퍼트는 총 642점을 ... 두산이 21년 만에 정규시즌 우승을 차지하는 데 큰 힘을 보탰다.니퍼트는 트로피와 3천600만원 상당의 기아자동차 K7 하이브리드를 받았다.니퍼트는 투수 3개 부문 수상으로 상금 900만원도 챙겼다.생애 단 한 번뿐인 신인상의 영광은 ...

      한국경제TV | 2016.11.14 15:40

    • thumbnail
      '투수 3관왕' 니퍼트, KBO 사상 4번째 외국인 MVP

      ... 최우수선수(MVP)에 올랐다. 니퍼트는 14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호텔 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MVP·신인상 및 부문별 시상식에서 올해 최고의 선수로 우뚝 섰다. 프로야구 취재기자단 투표 결과 ... 타고투저 시즌을 거스르는 활약을 펼친 투수 니퍼트에게 향했다. 니퍼트는 트로피와 3천600만원 상당의 기아자동차 K7 하이브리드를 받았다. 니퍼트는 투수 3개 부문 수상으로 상금 900만원도 챙겼다. 생애 단 한 번뿐인 신인상의 ...

      연합뉴스 | 2016.11.14 15:15

    • thumbnail
      '해피투게더' 경리, 아찔한 드레스 인증샷…"K리그 시상식 가는 길"

      나인뮤지스 멤버 경리가 '해피투게더3'에 출연해 화제를 모은 가운데 그의 일상이 관심을 끌고 있다. 최근 경리는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K리그 시상식"이라는 내용의 글과 함께 사진과 동영상 등을 게재해 많은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게재된 사진과 영상 속에는 흰색 드레스를 입은 채 환하게 미소 짓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눈길을 끈다. 특히 경리는 초미니 드레스로 우월한 비율을 뽐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

      연예 | 2016.11.11 10:01 | 이유미

    • [리뷰] FC 서울, `승점 삭감` 전북 꺾고 K리그 클래식 대역전 우승

      ... 분노했지만 심판 매수의 중대 범죄를 저지른 전북 현대 구단은 바로 그 솜방망이를 얻어맞고도 쓰러지고 말았다. 아무리 리그 시스템 안에서 승점과 다득점 비중을 무시할 수 없지만 정작 중요한 경기에서 단 1골을 터뜨리지 못한 것은 고비를 ... 것이라 하겠다.황선홍 감독이 이끌고 있는 FC 서울이 6일 오후 3시 전주성(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벌어진 2016 K리그 클래식 최종 38라운드 전북 현대와의 어웨이 경기에서 교체 선수 박주영의 짜릿한 결승골에 힘입어 1-0으로 이겼다.이로써 ...

      한국경제TV | 2016.11.09 07:23

    • thumbnail
      'K리그 3관왕' 정조국, 생애 첫 K리그 클래식 MVP..감독상은 황선홍

      K리그 어워즈 시상식에서 정조국이 3관왕의 영예를 안게 됐다. 8일 서울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2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어워즈에서 광주FC 정조국은 기자단 투표 총 109표 가운데 46표를 얻어 MVP를 수상했다. 이로써 정조국은 2003년 서울에 입단한 이후 K리그 클래식 최초 한시즌 20골을 기록하며 올시즌 리그 득점왕, 베스트11 공격수, 최우수선수 부분을 수상하며 총 3관왕의 영예를 안았다. 한편 이날 감독상에는 부임 5개월 ...

      스타엔 | 2016.11.08 21:44

    • K리그 3관왕 정조국, 고백 눈길 "내 입으로 20골 넣겠다고 한 적은 없는데…"

      축구선수 정조국(광주FC)이 K리그 클래식 3관왕을 차지했다.이미 리그 득점왕에 오른 정조국은 8일 열린 2016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서 베스트11에 이름을 올린 데 이어 MVP를 차지하며 3관왕의 영예를 안았다.이번 시즌 광주로 이적하며 새 유니폼을 입게 된 정조국은 이적 첫해 20골을 기록하며 생애 첫 득점왕에 올랐다.정조국은 이날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목표였던 20골을 달성한 기분이 어떠냐"는 질문에 "내 입으로 20골을 넣겠다고 말한 적은 ...

      한국경제TV | 2016.11.08 21:42

    • thumbnail
      정조국, 친정 나와 받은 '눈물의 MVP'

      정조국(광주 FC)이 생애 첫 프로축구 최우수선수(MVP)의 영예를 안았다. 올 시즌 K리그 클래식 득점왕인 정조국은 8일 서울 서대문구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20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서 109표 가운데 46표를 ... 다른 유니폼을 입는 순간이었다. 도전은 성공이었다. 정조국은 데뷔 첫 20골을 터뜨리는 맹활약으로 광주의 1부리그 잔류를 이끌었다. 마음속으로 응원하던 친정 서울도 전북 현대에 역전 우승했다. 정조국은 시상식 직후 "정말 ...

      연예 | 2016.11.08 16:07 | 정충만

    • [리뷰] 인천 유나이티드 마지막에 웃으며 K리그 클래식 잔류 끝판왕 등극

      ▲ 76분, 인천 유나이티드 김용환의 왼발 끝에서 터진 결승골 순간(사진 = 와우스포츠)축구 리그 시스템의 승점 제도와 다득점을 우대하는 세부 규정, 그리고 연고지 제도에 뿌리내린 승격-강등-잔류의 운명이 이토록 축구의 재미를 ... 날개 김용환의 발끝을 믿었다. 눈 깜짝할 사이에 만들어진 인천 유나이티드의 잔류 확정 결승골이었다. 곧바로 2부리그(K리그 챌린지)로 강등해야 하는 12위 자리를 벗어나기 위해서는 반드시 3점 차 이상의 승리가 필요했던 수원 FC는 ...

      한국경제TV | 2016.11.07 17:46

    • 마틸다, `2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시상식 축하공연

      마틸다가 2016년 프로축구를 결산하는 시상식 무대에서 축하공연을 펼친다. 지난달 19일 신곡 '넌 Bad 날 울리지마'를 발표하고 활발히 활동 중인 마틸다는 8일 오후 서울 홍은동 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리는 '2016 현대오일뱅크 K리그 대상' 시상식에서 축하공연을 갖는다. 한국 프로축구 연맹의 주최아래 올해 프로축구에서 가장 뛰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들에게 뜻깊은 시상을 하는 이날 무대에서 마틸다는 축하공연으로 축구 관계자들과 팬들에게 또다른 볼거리를 ...

      한국경제TV | 2016.11.07 10: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