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4491-14500 / 19,26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수원 브리즈번 중계, FC서울 웨스턴 시드니 중계

    ▲(사진=SBS스포츠) `아시아챔피언스리그` 수원 브리즈번 중계, FC서울 웨스턴 시드니 중계 K리그 전통의 강호 수원 삼성이 18일 오후 6시 30분 호주에서 브리즈번 로어와 아시아챔피언스리그 G조 조별리그 3차전을 치른다. 두 팀은 1승1패를 기록해 베이징 궈안(중국)에 이어 조 2위를 다투고 있다. 수원은 이번 경기에서 반드시 이겨야 16강 진출 확률이 높아진다. SBS SPORTS, 아프리카TV, iMBC, 네이버스포츠에서 생중계할 예정이다. ...

    한국경제TV | 2015.03.18 18:30

  • 발리슛 `라이언킹` 부활… 멀티골 이동국, 전북 완승 이끌다

    ▲ 전북 현대가 17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3차전에서 빈즈엉(베트남)을 3-0으로 꺾고 승리했다. 후반전 이동국이 멋진 발리슛을 성공시키고 있다.(사진 = 전북 현대 모터스) `라이언킹` 이동국이 ... 이동국이 혼자서 2골을 터뜨리는 맹활약에 힘입어 3-0으로 이기고 선두 자리에 올라섰다. 2라운드까지 끝낸 2015 K리그 클래식에서 윤정환 감독의 울산 현대와 함께 나란히 선두권을 형성하고 있는 전북은 역시 막강한 공격력을 자랑했다. ...

    한국경제TV | 2015.03.18 10:01

  • thumbnail
    지동원·김보경, 슈틸리케호 '승선'

    ... 6경기 연속 풀타임 출전하며 골맛까지 본 김보경도 대표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기대를 모은 ‘제2의 이정협’으로는 아시안컵을 앞두고 지난해 12월 제주도 전지훈련 때 뽑혔던 이재성(전북)이 눈길을 끈다. 지난해 K리그에 데뷔한 이재성은 첫 시즌 26경기에 나서 4골 3도움의 활약을 펼쳐 ‘영플레이어상’ 후보에 올랐다. 대표팀 은퇴를 선언한 차두리(서울)는 오는 31일 뉴질랜드전에서 은퇴경기를 치른다. 슈틸리케 감독은 ...

    한국경제 | 2015.03.17 20:32 | 최만수

  • `장현수 퇴장, 황의조 골`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전북 빈즈엉, 광저우 푸리 성남 중계

    ▲(사진=SBS스포츠) `꿀잼` 아시아 챔피언스리그 전북 빈즈엉 중계, 광저우 푸리 성남 중계 `K리그 디팬딩 챔피언` 전북이 17일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빈즈엉(베트남)과 아시아챔피언스리그(ACL) E조 3차전을 치른다. 전북은 이번 경기를 반드시 이겨야 16강 진출 확률이 높아진다. SBS SPORTS, 아프리카TV, iMBC, 네이버스포츠가 생중계할 예정이다. 한편, 같은 날 성남FC도 중국에서 광저우 푸리와 예선전을 치르고 있다. 후반 ...

    한국경제TV | 2015.03.17 19:07

  • 슈틸리케호 첫 승선 김은선 "모든 것을 보여줄터!"

    ... 수원 서정원 감독은 2014년 김은선을 전격 영입해 중원 라인을 보강했고, 김은선은 헌신적인 플레이로 수원의 K리그 클래식 준우승에 힘을 보탰다. 김은선의 활약은 서 감독만 지켜본 게 아니었다. 지난해 10월부터 본격적으로 K리그 ... 시즌에도 좋은 활약을 보여주고 있다"고 발탁 배경을 설명했다. 2015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3차전 때문에 호주 원정을 떠난 김은선은 현지에서 대표팀 발탁 소식을 접했다. 그는 호주 현지에서 국내 ...

    연합뉴스 | 2015.03.17 18:02

  • thumbnail
    지동원·김보경 슈틸리케호 첫 승선…이동국 제외

    ... 부르지 않았다. 더불어 최근 부상에서 회복한 '라이언킹' 이동국(전북)은 뽑지 않았다. 다만 K리그 클래식 2라운드에서 벼락슈팅으로 골맛을 본 '장신 골잡이' 김신욱(울산)은 부상자에 대비한 예비명단에 ... '영플레이어상' 후보에 올랐다. 이재성은 전북이 지난 3일 상하이 선화와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2차전에서 골맛을 보는 등 전북의 핵심 공격수로 맹활약하면서 슈틸리케 감독의 본격적인 시험대에 올랐다. ...

    연합뉴스 | 2015.03.17 14:24

  • thumbnail
    슈틸리케 "풋살로 유소년 축구 키워야"

    ... 횟수가 많아져 기술 발전에 큰 도움이 된다”며 “돌파 상황이 빈번해지면서 의사 결정을 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지는 만큼 판단력 발전에도 좋다”고 설명했다. 슈틸리케 감독은 또 개막 2주째를 맞은 K리그의 흥행 열기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그는 “작년 한국에 처음 왔을 때와 비교하면 올해 K리그의 관중과 골이 많이 늘었다”며 “대표팀 명단 발표를 앞두고 긍정적인 일”이라고 말했다. 슈틸리케 ...

    한국경제 | 2015.03.16 20:33 | 최만수

  • 슈틸리케 감독 "K리그 흥행, 대표팀에도 긍정적"

    "K리그의 관중이 늘고 많은 골이 터지는 것은 대표팀 발전에도 긍정적입니다." 울리 슈틸리케(61) 축구대표팀 감독이 개막 2주째를 맞아 달궈지고 있는 프로축구 K리그의 흥행 열기를 반가워했다. 슈틸리케 감독은 16일 용산 현대아이파크몰 10층 옥상에서 열린 풋살 경기장 개장식에 참석해 "지난해 한국에 처음 왔을 때와 비교하면 올해 K리그의 관중과 골이 많이 늘었다"며 "대표팀 명단 발표를 앞두고...

    연합뉴스 | 2015.03.16 13:11

  • `김신욱-양동현` 트윈타워 위력, 울산 현대 148번째 동해안 더비 완승

    ... 지켜본 사람들도 매우 많았다는 이야기다. 그만큼 동해안 더비는 수원 블루윙즈와 FC서울이 맞붙는 슈퍼 매치의 흥행성에 버금간다는 말이다. 윤정환 감독이 이끌고 있는 울산 현대가 15일 오후 2시 15분 포항 스틸야드에서 벌어진 2015 K리그 클래식 2라운드 포항 스틸러스와의 원정 경기에서 후반전 뛰어난 집중력을 자랑하며 4-2로 완승을 거뒀다. 전반전 정규 시간 45분이 흘러갈 때까지 골이 터지지 않아 약간 아쉬움을 느끼던 찰나에 울산의 멋진 선취골이 만들어졌다. ...

    한국경제TV | 2015.03.15 17:36

  • '동해안 더비' 관심 집중…포항스틸야드 3년4개월만에 매진

    포항 스틸러스의 홈구장인 '포항 스틸야드'에 관중이 몰리면서 3년 4개월여만에 표가 동났다. 포항 스틸러스와 울산 현대의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 2015 2라운드 경기가 열린 15일 포항 스틸야드는 1만7500석의 입장권이 모두 팔려 매진을 기록했다. 이 경기 전 포항 스틸야드가 가장 최근 매진을 기록한 것은 2011년 11월26일 울산과의 K리그 플레이오프였다. 팬들 사이에서 '동해안 더비'로 불리는 포항과 ...

    한국경제 | 2015.03.15 15:40